검색

전현우X정희원의 거대도시에서 이동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전현우X정희원 칼럼] 추석에 생각해본 우리의 이동

    지금부터 20년간, 거대도시 사람들의 모습은 급격하게 달라질 것이다. 그 숨 가쁜 변화 속에서 거대도시민의 이동을 어떻게 구상하고, 이를 구현해 내는지가 미래 우리들의 건강과 행복, 그리고 넷 제로의 달성까지도 좌우할 것이다.

    등록일: 2023.10.04

  • [전현우X정희원 칼럼] 세계 차 없는 날, 거대도시에서 이동하기

    세계 차 없는 날은 자동차를 차량을 가능하게 하는 수많은 조건을 반성해 보고, 그렇게 반성한 내용에 따라 교통망의 이곳과 저곳을 조금씩 만져보면서 사회적 실험을 진행하는 날이다.

    등록일: 2023.09.22

  • [전현우X정희원 칼럼] 왜 이렇게 지옥 같을 수밖에 없는가

    '젊은 사람은 서울에서 먼 곳에 정주하여 정상가족을 이뤄야 한다’는 뿌리 깊은 가설 자체에 문제가 있다는 반성은 그 어떤 정책에서도 아직까지 접하지 못했다.

    등록일: 2023.09.15

  • [전현우X정희원 칼럼] 하늘을 나는 새들의 시점에서

    얼마 전, 2023년 최악의 지옥철로 이름난 김포골드라인 혼잡을 다루는 세미나에서 발제를 했던 적이 있다.

    등록일: 2023.09.08

  • [전현우X정희원 칼럼] 생활의 맥락 속 기후의 자리

    좋은 차는 결국 누군가의 평가 덕에 좋다. 이 평가는 삶의 맥락에 비추어, 생활의 맥락에 맞게 차량을 사용하는 누군가의 평가이다. 그런데 삶과 생활의 맥락 속에서, 기후의 자리는 단언컨대 없다. (2023.09.01)

    등록일: 2023.09.01

  • [전현우X정희원 칼럼] 이동이 나만의 문제일까?

    2020년 코로나 19로 잠시 주춤했던 전 세계의 온실가스 배출량은 곧 과거의 증가 속도를 이어가며 매년 최대치를 경신하고 있다. IPCC의 보고서가 이야기하는 최악의 가정조차도 매우 장밋빛인 미래였던 셈이다. (2023.08.25)

    등록일: 2023.08.25

  • [전현우X정희원 칼럼] 일상으로의 여행

    올해의 여름 휴가는 가족과 함께 집에서 시간을 보냈다. 지난 몇 달간 무척 바쁘게 살며 잃어버렸던 것들을 되찾고 싶었다. 마음 비우기, 운동하기, 잠자기에 힘썼다. (2023.08.18)

    등록일: 2023.08.18

  • [전현우X정희원 칼럼] 휴가철의 여행

    수많은 사람들이 나와 같은 열차에 각자의 이야기를 타고 오른다. 이 모두를 조용히 잠들게 만드는 마력을 가진 밤 기차는, 어둠을 가르고 고요하게 질주한다. (2023.08.11)

    등록일: 2023.08.11

  • [전현우X정희원 칼럼] 걷기 : 이동과 운동의 접점에서

    신체 활동은 따로 '운동'으로 해야만 하는 거대 도시. 우리가 바라 마지않는, 번쩍이는 거대 도시의 설계는 사람들을 자연스레 가속 노화의 악순환으로 몰아넣고 있는 것일지도 모른다. (2023.08.04)

    등록일: 2023.08.04

  • [전현우X정희원 칼럼] 거대 도시 속에서 걷기

    이중의 문제가 거대 도시 속에서 걷는 사람들을 괴롭힌다. 인체는 산과 강 앞에서 왜소해질 뿐만 아니라 건물과 차량 사이에서도 왜소해진다. 사람들이 스스로를 왜소하지 않도록 느끼는 균형점은 너무나 멀게만 느껴진다. (2023.07.28)

    등록일: 2023.07.28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서재가 전시관이 되는 마법

미술사학자 최열, 30여 년 연구 집대성. 총 1,520페이지, 수록 그림 1천 장을 훌쩍 넘는 대작이 탄생했다. 조선을 그린 그림에서 조선 사람의 이야기, 사유, 옛 한반도의 모습을 만날 수 있다. '옛 그림으로 본' 시리즈는 당신의 서재를 고급 전시관으로 바꿔놓을 것이다.

고수의 투자 습관

'임장의 여왕' 앨리스허의 부동산 투자 습관을 담았다. 수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며 정립한 일주일의 루틴부터 습관을 투자로 연결하는 노하우를 알려준다. 작지만 꾸준한 투자 습관을 통해 성공적인 부동산 투자를 위한 안목을 키우고 성공적인 결과를 만들어보자.

신화, 신 그리고 인간의 이야기

서양 고전 열풍을 이끈 서울대 김헌 교수가 들려주는 그리스 로마 신화. 나르키소스부터 테세우스까지, 26가지 신비로운 이야기를 『신화의 숲』에 담았다. 베스트셀러 『철학의 숲』, 『고전의 숲』을 이어 오랜 역사를 버텨내고 살아남은 신화의 세계로 들어가보자.

사랑과 우정 사이를 자유롭게 출렁이는 감정의 모험

불꽃같은 삶을 살았던 시몬 드 보부아르의 미발표 유작. 사랑과 동경의 대상이었던 친구 ‘자자’의 이야기를 다룬 자전 소설로 백수린 소설가의 국내 첫 완역을 통해 마침내 출간되었다. 시대와 장소를 초월한 우정과 사랑의 순간을 섬세하게 포착해냈다. 희귀 화보와 친필 편지까지 수록한 작품.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