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늘의 육아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아이가 먹기에 좋은 3가지 죽 반찬 [0]

    아이들은 어금니가 아직 부실하여 단단하고 질긴 것은 잘 먹지 못하니 부드러운 음식을 만드는 데 신경을 쓰도록 한다. 치아가 부실한 노인들이 부드럽고 입맛 당기는 것을 찾는 것과 닮았다. 죽과 함께 먹기 좋은 영양 반찬 3가지를 소개한다.

    육아 오늘의육아 반찬 등록일: 2015.06.16

  • 봄, 계절을 부르는 밥상 [0]

    화초밭에 원추리가 뾰족뾰족 나왔네 모시조개야 너도 입을 벌려 원추리국 맛 좀 보렴 노랗게 뽀얗고 예쁜 모시조개야

    육아 밥상 환절기 입맛 등록일: 2015.06.09

  • 첫돌과 생일 [0]

    아이가 태어난 지 1년이 되면 돌상을 차려주었다. 돌상은 남자와 여자 아이에 차이가 있다. 기본적으로 남여 모두 붉고 둥근상을 사용하고 상에 흰쌀 한 말을 넉넉하게 깐다.

    첫돌 생일 육아 등록일: 2015.06.02

  • 비 오는 날엔 풀떼기 [0]

    이유식 이야기를 쓰다 보니 내 어릴 적에 먹었던, 또 내 아이들 어릴 때 만들어주었던 음식 몇 가지가 떠오른다. 특별히 이유식이라는 이름을 붙이지 않았어도 어린 아이들이 먹기 좋은 것들이다. 더불어 어린 시절 추억이 고스란히 담긴, 기분 좋은 이야기다.

    육아 이유식 등록일: 2015.05.26

  • 아이가 아플 때는 엄마표 처방전 [1]

    요즘에는 병원이나 약국이 모두 잘 되어 있기는 하지만 엄마는 기본적인 의학지식과 함께 식구들 각각에 필요한 맞춤 처방전을 꼭 가지고 있어야 한다. 평소에도 늘 아이를 관찰하며 갑자기 아이가 아프더라도 기본적인 판단은 내릴 수 있어야 한다.

    육아 아이 등록일: 2015.05.19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시대가 부른 여덟 인물, 근대의 문을 열다

중세 말과 근대 초, 유럽 세계를 살았던 사람들의 삶을 통해 재구성한 서양근대사. 서양사학자 주경철 교수가 잔 다르크부터 마르틴 루터까지, 역사에 의미 있는 족적을 남긴 여덟 인물의 내밀한 이야기를 중심으로 드라마틱한 역사의 장면들을 포착해낸다.

선거는 끝이 아니다, 시작이다

투표만 하고 나면 우리의 할 일은 끝난 걸까? 사람들은 민주주의가 결코 파괴되는 일은 없을 거라고 믿지만, 모든 권력은 타락할 수 있고, 독재자로 전락할 수 있다고 저자는 주장한다. 권력을 감시하고, 제도를 수호할 수 있는 시민의 20가지 매뉴얼을 구체적으로 제시한다.

훗날 대단한 ‘나’보다 소중한 지금의 ‘나’

누구나 처음 가보는 길이라 어려운 게 인생이다. 어디로 갈 지 몰라 헤매고 지칠 때도 있지만 지나고 나서 보면 훌쩍 커버린 자신의 모습을 발견한다. 제대로 살고 있는지 고민하는 이들에게, 정여울은 말한다. 완전하지 않아도 바로 지금, 당신의 모습이 가장 눈부시다고.

엄마의 말이 달라져야 아이가 변한다!

화내지 않고 키워서 세 아이 모두 일본 명문대에 보낸 저자가 ‘화내지 않는 육아’ 노하우를 담은 책. 아이에게 상처 주고 후회하지 않도록, 엄마가 화날 때 사용해야 할 현명한 말 사용법에 대해 다루며 화내지 않는 육아의 궁극적 목표는 ‘엄마와 아이 모두의 행복’이라고 강조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