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영희의 도쿄를 읽다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영업시간은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11]

    어떤 이야기에 ‘중독’되는 때가 있습니다. 보통 한번 본 만화나 드라마는 다시 들춰보지 않는 편입니다만, 일단 중독이 되면 몇 주에서 몇 개월간은 ‘교과서 위주로 예습복습 철저’의 모범생으로 돌변하죠.

    이영희 일본 심야식당 등록일: 2011.11.15

  • 아침에는 진한 커피향, 밤이면 예술의 향기가 피어나는 거리 [11]

    나이는 자꾸 늘어가는데 관절염보다 지긋지긋한 이놈의 방황은 끝이 나질 않는다. 거기에 세월이 갈수록 더해지는 항목까지 있으니, 바로 방황하는 내 자신에 대한 방황이다. ‘아프니까 청춘’이라는데, 청춘도 아니면서 아프니 누구에게 털어놓기도 민망하다. ‘이렇게 살 수도 이렇게 죽을 수도 없다’는 서른도 훌쩍 지났건만,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는 당최 알 수가 없다..

    이영희 일본 안녕 시모키타자와 등록일: 2011.10.21

  • 귀여운 남자에서 연기파 배우로 거듭나다 [9]

    운동권 학생과 사건취재 기자의 기묘한 우정(?) - 1971년 일본에서 실제로 일어났던 좌파 운동권 학생들에 의한 자위대원 살해사건을 배경으로, 이 사건의 주모자인 운동권 학생과 사건을 취재하던 기자의 만남을...

    일본 대중문화 등록일: 2011.09.01

  • 내 딸을 죽인 사람은 바로 우리 반에 있습니다 『고백』외 [25]

    일본의 문학상 하면 흔히 ‘아쿠타가와상(芥川賞)’과 ‘나오키상(直木賞)’을 떠올리지만, 일본에는 그 외에도 무수히 많은 문학상이 있다.

    일본소설 일본 등록일: 2011.06.17

  • 대지진에 불 꺼진 도쿄타워 [9]

    외국인인 나도 쓸쓸한데, 불 꺼진 도쿄타워를 바라보는 도쿄진(東京人)들의 마음은 오죽할까요. 학교가 도쿄타워 바로 옆에 있는 탓에 등하교길마다 도쿄타워와 조우하게 되는데요. 어느 날부터 불 꺼진 도쿄타워가 ‘감바레 닛뽄(がんばれ、にっぽん)’이라는 작은 네온사인 허리띠를 두르고 있더군요. 처연하다는 느낌밖에 주지 않는 그 불빛마저 열심히 카메라에 담고 있는 ..

    등록일: 2011.05.06

  • 2011년 3월 11일 오후 2시 46분, 너는 어디에 있었니? [4]

    일본 열도가 크게 흔들렸던 2011년 3월 11일 금요일 오후 2시 46분, 도쿄만의 인공섬 오다이바에서 시내로 향하는 모노레일 유리카모메에 타고 있었다

    일본 지진 등록일: 2011.04.05

  • 요즘 가장 뜨거운 일본의 남자 배우들 [12]

    일본 남자 배우 중 누구 좋아하세요? 저는 꽤 오래 전, 일본문화 팬이라면 한번쯤은 거치기 마련인 ‘기무라 타쿠야-오다기리 죠’ 코스를 완주한 후 한동안 맘에 드는 남자배우가 없었습니다. 오히려 일본의 20대 배우는 남자보다 여자 쪽이 매력적이라고 늘 생각해 왔었죠.

    등록일: 2011.03.03

  • ‘남자마음 얻는 법’ 배우던 여고생, 결국 사랑에 빠져… [15]

    개봉 전에 예습할까요? 올해 영화로 만들어지는 일본 만화들 - 일단 반성문부터 써야겠습니다. 언젠가 이대 앞 한 철학관에서 점을 본 적이 있습니다. 생년월일을 읊자마자 무심하게 툭 던지는 아주머니의 이 한 마디에 전 그녀의 신통력을 인정하고야 말았죠.

    등록일: 2011.02.15

  • 반갑다, 돌아온 건어물녀 [11]

    그녀가 돌아와 정말 행복한 1人이다. 매주 수요일 저녁이면, 그녀를 만날 생각에 캔맥주를 사 들고 서둘러 집으로 향한다. 이번 여름, 니혼TV에서 방영을 시작한 드라마 <호타루의 빛 2>의 주인공, 우리의 ‘건어물녀’ 아메미야 호타루 말이다.

    등록일: 2010.08.05

  • 다시 히가시노 게이고에 빠지다 [6]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을 즐겨 읽는 편이지만, 그의 ‘광팬’이라고 자신할 만큼은 아니다. 나름 신경 쓴다고 찾아 읽어도 어느새 서점에 새 책이 나와 있는, 그 엄청난 출간 속도에 질려 일찌감치 포기를 선언했다고 할까.

    히가시노 게이고 일본소설 등록일: 2010.07.21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내 곁에는 왜 이상한 사람이 많을까?

우리는 살면서 반드시 미친놈과 만나게 된다! 그 어떤 합리적인 설득이나 반박으로도 물리칠 수 없는 비이성적인 사람들. 저자는 이렇게 우리를 미쳐버리게 만드는 사람들의 유형을 세밀하게 분류하고, 그들을 효과적으로 상대하기 위한 최고의 전략을 흥미진진하게 소개한다.

암흑의 시대 속 예술가의 치열한 분투

줄리언 반스의 걸작이자 맨부커상 수상 이후 5년 만에 내놓은 장편소설. 러시아 음악가 쇼스타코비치가 시대의 소음 속에서 어떻게 견뎌냈는지 심도 깊게 그렸다. 그는 결국 겁쟁이가 되었지만, 음악을 위한 음악을 하고 싶었던 한 예술가의 강렬한 이야기는 마음을 울린다.

제1회 NO.1 마시멜로 픽션 대상 수상작

101명의 걸스 심사위원들의 심사를 거쳐 탄생한 제1회 NO.1 마시멜로 픽션 대상 수상작. 200년 전통의 보물찾기 대회에서 우승하기 위해 용감하게 승부를 겨루는 미카엘라의 흥미진진한 도전이 펼쳐진다. 요즘 여자아이들의 고민과 취향을 적극 반영한, 진짜 소녀들의 이야기.

지금이야말로, 정치의 시대

정치는 정치인만의 것이 아니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서 우리는 모두 정치를 해야 한다. 삶 속에 스며드는 정치, 민주주의란 어떤 것이며, 어떻게 실현할 수 있을까? 은수미, 진중권, 최강욱, 한홍구의 거침없는 특강을 통해 구체적인 방법론을 살펴볼 수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