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영희의 도쿄를 읽다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영업시간은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11]

    어떤 이야기에 ‘중독’되는 때가 있습니다. 보통 한번 본 만화나 드라마는 다시 들춰보지 않는 편입니다만, 일단 중독이 되면 몇 주에서 몇 개월간은 ‘교과서 위주로 예습복습 철저’의 모범생으로 돌변하죠.

    이영희 일본 심야식당 등록일: 2011.11.15

  • 아침에는 진한 커피향, 밤이면 예술의 향기가 피어나는 거리 [11]

    나이는 자꾸 늘어가는데 관절염보다 지긋지긋한 이놈의 방황은 끝이 나질 않는다. 거기에 세월이 갈수록 더해지는 항목까지 있으니, 바로 방황하는 내 자신에 대한 방황이다. ‘아프니까 청춘’이라는데, 청춘도 아니면서 아프니 누구에게 털어놓기도 민망하다. ‘이렇게 살 수도 이렇게 죽을 수도 없다’는 서른도 훌쩍 지났건만,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는 당최 알 수가 없다..

    이영희 일본 안녕 시모키타자와 등록일: 2011.10.21

  • 귀여운 남자에서 연기파 배우로 거듭나다 [9]

    운동권 학생과 사건취재 기자의 기묘한 우정(?) - 1971년 일본에서 실제로 일어났던 좌파 운동권 학생들에 의한 자위대원 살해사건을 배경으로, 이 사건의 주모자인 운동권 학생과 사건을 취재하던 기자의 만남을...

    일본 대중문화 등록일: 2011.09.01

  • 내 딸을 죽인 사람은 바로 우리 반에 있습니다 『고백』외 [25]

    일본의 문학상 하면 흔히 ‘아쿠타가와상(芥川賞)’과 ‘나오키상(直木賞)’을 떠올리지만, 일본에는 그 외에도 무수히 많은 문학상이 있다.

    일본소설 일본 등록일: 2011.06.17

  • 대지진에 불 꺼진 도쿄타워 [9]

    외국인인 나도 쓸쓸한데, 불 꺼진 도쿄타워를 바라보는 도쿄진(東京人)들의 마음은 오죽할까요. 학교가 도쿄타워 바로 옆에 있는 탓에 등하교길마다 도쿄타워와 조우하게 되는데요. 어느 날부터 불 꺼진 도쿄타워가 ‘감바레 닛뽄(がんばれ、にっぽん)’이라는 작은 네온사인 허리띠를 두르고 있더군요. 처연하다는 느낌밖에 주지 않는 그 불빛마저 열심히 카메라에 담고 있는 ..

    등록일: 2011.05.06

  • 2011년 3월 11일 오후 2시 46분, 너는 어디에 있었니? [4]

    일본 열도가 크게 흔들렸던 2011년 3월 11일 금요일 오후 2시 46분, 도쿄만의 인공섬 오다이바에서 시내로 향하는 모노레일 유리카모메에 타고 있었다

    일본 지진 등록일: 2011.04.05

  • 요즘 가장 뜨거운 일본의 남자 배우들 [12]

    일본 남자 배우 중 누구 좋아하세요? 저는 꽤 오래 전, 일본문화 팬이라면 한번쯤은 거치기 마련인 ‘기무라 타쿠야-오다기리 죠’ 코스를 완주한 후 한동안 맘에 드는 남자배우가 없었습니다. 오히려 일본의 20대 배우는 남자보다 여자 쪽이 매력적이라고 늘 생각해 왔었죠.

    등록일: 2011.03.03

  • ‘남자마음 얻는 법’ 배우던 여고생, 결국 사랑에 빠져… [15]

    개봉 전에 예습할까요? 올해 영화로 만들어지는 일본 만화들 - 일단 반성문부터 써야겠습니다. 언젠가 이대 앞 한 철학관에서 점을 본 적이 있습니다. 생년월일을 읊자마자 무심하게 툭 던지는 아주머니의 이 한 마디에 전 그녀의 신통력을 인정하고야 말았죠.

    등록일: 2011.02.15

  • 반갑다, 돌아온 건어물녀 [11]

    그녀가 돌아와 정말 행복한 1人이다. 매주 수요일 저녁이면, 그녀를 만날 생각에 캔맥주를 사 들고 서둘러 집으로 향한다. 이번 여름, 니혼TV에서 방영을 시작한 드라마 <호타루의 빛 2>의 주인공, 우리의 ‘건어물녀’ 아메미야 호타루 말이다.

    등록일: 2010.08.05

  • 다시 히가시노 게이고에 빠지다 [6]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을 즐겨 읽는 편이지만, 그의 ‘광팬’이라고 자신할 만큼은 아니다. 나름 신경 쓴다고 찾아 읽어도 어느새 서점에 새 책이 나와 있는, 그 엄청난 출간 속도에 질려 일찌감치 포기를 선언했다고 할까.

    히가시노 게이고 일본소설 등록일: 2010.07.21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마음을 전하는 ‘백희나’표 마법

“사랑해!”나 “나랑 같이 놀래?”는 때로는 세상에서 가장 쉽고도 어려운 한 마디가 된다. 이 책은 마법의 알사탕을 통해 이런 말들을 전할 용기를 심어준다.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그림책 작가 백희나의 매력적인 스토리텔링이 돋보이는 신작 그림책.

2016 오늘의 우리만화상 수상작

한 명의 여중생이 경험하는 일상이자 생활의 단면이라는 형식을 통해 가장 간단한 그림으로 현실을 드러내고 위로한다 왕따, 가정폭력, 게임중독, 학원폭력, 외모지상주의, 인터넷 신상 털기 등 우리 사회의 민낯을 주인공 ‘장미래’의 고민 속에 담담하게 녹여내고 있다

화성 남자, 금성 여자는 없다

남성과 여성을 이분법으로 나눌 수 있다고 믿는 진화심리학자들은 여전히 많다. 성 차이에 대한 결정은 그들이 주장하는 바와는 반대로 이미 이념적이다. 저자는 젠더 프로파일링의 허점을 폭로하며, 그간 진실이라 믿었던 성 고정관념이 얼마나 억압적인지를 증명한다.

오쿠다 월드 스페셜 작품집

오쿠다 히데오의 치명적 매력을 맛볼 수 있는 '버라이어티'한 스페셜 작품집. 코믹한 글부터 사회 비판적인 내용까지, 다양한 시기에 발표된 단편 6편과 콩트, 대담 2편을 엮었다. 새로운 오쿠다 월드에서 '이야기의 제왕'으로 불리는 그의 변화무쌍한 진면목을 만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