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지원의 스토리텔링 요리법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이야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가난하게 살까? [16]

    세계는 지금 스토리텔링의 강을 타고 흐르고 있다. 최근 10년 사이에, 스토리텔링은 세계의 걷잡을 수 없는 흐름이 됐다. 10년 사이에 우리는 네트워크의 시대에 완전히 접어들었다. 인터넷에 연결된 스마트기기로 우리는 쉽게 스토리들을 볼 수 있게 됐다. 책, 영화, 게임에서 주변 사람들이 풀어내는 생활 이야기까지 우리는 지금 스토리 속에 산다.

    스토리텔링 스토리텔러 서지원 등록일: 2012.11.30

  • 왜 스토리텔링 요리사가 되어야 하나? [7]

    여기 요리사가 있다. 이 요리사는 다른 요리사와는 조금 다르다. 이 요리사는 새로운 걸 좋아한다. 새롭지 않으면 내가 할 일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요리사라면 대부분 ‘요리는 이렇게 하는 거야!’라는 고정관념이 있다. 고정관념이 나쁜 것은 아니다. 위험이나 실수에 빠지는 걸 미리 방지해주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요리사는 이렇게 말한다. ‘실수나 실패를 두려워..

    서지원 스토리텔링 등록일: 2012.11.16

  • 내 인생의 마지막 장면은 어떤 모습일까? [13]

    “첫 장면과 마지막 장면이 하나로 연결이 되지 않으면 좋은 글이 나올 수가 없어요. 첫 장면을 쓰고, 두 번째, 세 번째 장면들을 써나갈 때 꼬이면서 자연스럽게 연결이 되지 않거나, 중간에서 막히는 경우가 있을 거예요. 이건 처음부터 스토리를 잡은 것입니다. 첫 단추를 잘 못 꿰면 두 번째, 세 번째 단추가 꿰어질 수는 있겠지만, 결국 마지막에는 어긋나고 ..

    달콤한 인생 서지원 무지개 창작 식당 등록일: 2012.08.07

  • 카이스트 학생도 자살하는 한국, 뭐가 문제? [8]

    글쓰기는 내게 찾아온 절망을 쫓아주었다. 글쓰기가 그렇게 대단한 힘을 갖고 있는 줄 몰랐다. 나는 글쓰기에 희망이 있다고 믿는다. 이 땅을 구원할 한 가닥 희망이 글쓰기에 있다고 믿는다. 암기와 문제풀이 능력을 키우느라, 다른 사람과 경쟁하는 법만 배우느라 뇌가 성장을 멈춘 이 땅의 절망들에게 글쓰기는 희망의 씨앗이다. 글을 쓰면 그 안에서 나를 발견하기 ..

    글쓰기 무지개 창작 식당 등록일: 2012.05.03

  • 전문 지식 없이 책 내는 방법 [21]

    책을 쓰게 되면 처음부터 끝까지 확실한 정보를 조사해야 해요. 불확실한 정보로 책을 쓸 수는 없으니까요. 그리고 많은 공부를 해야 하고, 전문가들도 만나봐야 하지요. 그런 과정을 거치면 자기도 모르게 그 분야의 전문가가 됩니다. 지금 내가 두 분에게 책을 쓰라는 건 전문적인 독자를 위한 전문서를 쓰라는 게 아니에요. 두 분 같은 초보자들을 위한 아주 쉽고,..

    출판 창작 등록일: 2012.03.20

  • “훌륭하다고 모두 책으로 만들 수는 없다” - 가장 중요한 건 ‘소통’ [10]

    S는 묵묵히 7년 동안 글을 썼다. 오지 않을 소식을 기다리며, 밤마다 시끄러운 클럽 구석에 앉아 담배를 빨아댔다. S는 그렇게 완성한 글들을 이따금 출판사들에 우편으로 보냈지만, 어제까지 어느 한 곳 답을 주지 않았다.

    서지원 창작 등록일: 2012.02.22

  • “어른들의 욕망을 없애야 성공하죠” [10]

    “엄마, 아직 나는 어린 물고기잖아요. 어디로 갈지 모르는 혼자 가긴 너무 먼 차가운 바다 속 파도소리 귓가에 들려오는 밤이면 내 마음은 설레죠.”

    서지원 창작 등록일: 2012.01.26

  • “누군가를 사랑하는 방법을 아시나요?” [8]

    그녀 생각이 났다. ‘그녀가 내 옆자리에 앉아있었으면…….’하는 상상만으로도 내 가슴은 따뜻해졌다. 헤어진 지 15년이나 지난 그녀였다. 어디서 무얼 하며 지내는지 전혀 알지 못했다. 어떻게 변했는지 상상조차 되지 않는다.

    서지원 창작 등록일: 2012.01.05

  • 사랑했던 그녀를 내 손으로 지운 사연 [7]

    나는 작가다. 작가는 기억의 우물을 갖고 산다. 그녀는 내 우물에서 사라졌고, 내 우물은 말라가고 있다. 기억에서 사라지면 존재도 사라진다. 잃어버린 그녀를, 나는 어떻게 되찾을 수 있을까? 세상은 여전히 흑백 사진처럼 글루미하다.

    등록일: 2011.12.15

  • “연봉 65만 원 받는 일을 하겠다고?” [8]

    원고 잘쓰는 작가는 멸종위기일까? - 오늘 나는 이런 생각을 했다. 기다리는 사람의 마음을 생각해 본 적이 없다면, 글을 쓸 생각은 하지 마라. 지금 이 순간에도 그대를 기다리는 사람이 있다는 걸 잊지 마라.

    창작 서지원 글쓰기 등록일: 2011.11.29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처음으로 털어놓는 무라카미 하루키의 시간들

무라카미 하루키가 오랜 시간 마음 속 깊이 간직하고 있던 아버지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놓았다. 아버지와 바닷가에 고양이를 버리러 간 회상을 시작으로 전쟁에 참전했던 아버지 과거를 되짚어간다. 아버지의 시간으로부터 이어져온 작가 하루키와 하루키 문학의 궤적을 좇는 단 하나의 서사.

우리가 기다린 버디물, 등장!

호법신 도명은 관음보살로부터 특별한 임무를 받아 '당산역 귀신', 박자언의 고등학교 3학년 시절인 2011년으로 함께 되돌아간다. 주어진 시간 단 일 년 동안 도명은 자언을 극락왕생 시킬 수 있을까? 잃어버렸던 소중한 기억을 되찾는 자언과, 삶을 배워가는 도명 콤비가 선사하는 퇴마 활극.

'상표 없는 좋은 물건'을 지향한다

무인양품 탄생 40주년 첫 공식 브랜드북. 심플한 디자인과 구성으로 책 역시 '무지스럽다.' 이러한 브랜드와 제품이 세상에 나오게 된 계기, 무지가 가진 사상과 사명, 조직 문화는 무엇일까? 기분 좋은 생활을 목표로, 사람과 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을지 고민하는 브랜드의 인사이트가 밝혀진다.

'길 찾기'로 보는 인류사

길 찾기는 공간 지각 능력과 영역 지키기와도 밀접하다. 인간이 최상위 포식자가 되었다는 건, 인간의 길 찾기 능력이 그만큼 효과적이었다는 의미겠다. 이 책은 '길 찾기'라는 주제로 인류학, 심리학, 역사를 넘나들며 매혹적인 이야기를 풀어낸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