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지원의 스토리텔링 요리법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이야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가난하게 살까? [16]

    세계는 지금 스토리텔링의 강을 타고 흐르고 있다. 최근 10년 사이에, 스토리텔링은 세계의 걷잡을 수 없는 흐름이 됐다. 10년 사이에 우리는 네트워크의 시대에 완전히 접어들었다. 인터넷에 연결된 스마트기기로 우리는 쉽게 스토리들을 볼 수 있게 됐다. 책, 영화, 게임에서 주변 사람들이 풀어내는 생활 이야기까지 우리는 지금 스토리 속에 산다.

    스토리텔링 스토리텔러 서지원 등록일: 2012.11.30

  • 왜 스토리텔링 요리사가 되어야 하나? [7]

    여기 요리사가 있다. 이 요리사는 다른 요리사와는 조금 다르다. 이 요리사는 새로운 걸 좋아한다. 새롭지 않으면 내가 할 일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요리사라면 대부분 ‘요리는 이렇게 하는 거야!’라는 고정관념이 있다. 고정관념이 나쁜 것은 아니다. 위험이나 실수에 빠지는 걸 미리 방지해주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요리사는 이렇게 말한다. ‘실수나 실패를 두려워..

    서지원 스토리텔링 등록일: 2012.11.16

  • 내 인생의 마지막 장면은 어떤 모습일까? [13]

    “첫 장면과 마지막 장면이 하나로 연결이 되지 않으면 좋은 글이 나올 수가 없어요. 첫 장면을 쓰고, 두 번째, 세 번째 장면들을 써나갈 때 꼬이면서 자연스럽게 연결이 되지 않거나, 중간에서 막히는 경우가 있을 거예요. 이건 처음부터 스토리를 잡은 것입니다. 첫 단추를 잘 못 꿰면 두 번째, 세 번째 단추가 꿰어질 수는 있겠지만, 결국 마지막에는 어긋나고 ..

    달콤한 인생 서지원 무지개 창작 식당 등록일: 2012.08.07

  • 카이스트 학생도 자살하는 한국, 뭐가 문제? [8]

    글쓰기는 내게 찾아온 절망을 쫓아주었다. 글쓰기가 그렇게 대단한 힘을 갖고 있는 줄 몰랐다. 나는 글쓰기에 희망이 있다고 믿는다. 이 땅을 구원할 한 가닥 희망이 글쓰기에 있다고 믿는다. 암기와 문제풀이 능력을 키우느라, 다른 사람과 경쟁하는 법만 배우느라 뇌가 성장을 멈춘 이 땅의 절망들에게 글쓰기는 희망의 씨앗이다. 글을 쓰면 그 안에서 나를 발견하기 ..

    글쓰기 무지개 창작 식당 등록일: 2012.05.03

  • 전문 지식 없이 책 내는 방법 [21]

    책을 쓰게 되면 처음부터 끝까지 확실한 정보를 조사해야 해요. 불확실한 정보로 책을 쓸 수는 없으니까요. 그리고 많은 공부를 해야 하고, 전문가들도 만나봐야 하지요. 그런 과정을 거치면 자기도 모르게 그 분야의 전문가가 됩니다. 지금 내가 두 분에게 책을 쓰라는 건 전문적인 독자를 위한 전문서를 쓰라는 게 아니에요. 두 분 같은 초보자들을 위한 아주 쉽고,..

    출판 창작 등록일: 2012.03.20

  • “훌륭하다고 모두 책으로 만들 수는 없다” - 가장 중요한 건 ‘소통’ [10]

    S는 묵묵히 7년 동안 글을 썼다. 오지 않을 소식을 기다리며, 밤마다 시끄러운 클럽 구석에 앉아 담배를 빨아댔다. S는 그렇게 완성한 글들을 이따금 출판사들에 우편으로 보냈지만, 어제까지 어느 한 곳 답을 주지 않았다.

    서지원 창작 등록일: 2012.02.22

  • “어른들의 욕망을 없애야 성공하죠” [10]

    “엄마, 아직 나는 어린 물고기잖아요. 어디로 갈지 모르는 혼자 가긴 너무 먼 차가운 바다 속 파도소리 귓가에 들려오는 밤이면 내 마음은 설레죠.”

    서지원 창작 등록일: 2012.01.26

  • “누군가를 사랑하는 방법을 아시나요?” [8]

    그녀 생각이 났다. ‘그녀가 내 옆자리에 앉아있었으면…….’하는 상상만으로도 내 가슴은 따뜻해졌다. 헤어진 지 15년이나 지난 그녀였다. 어디서 무얼 하며 지내는지 전혀 알지 못했다. 어떻게 변했는지 상상조차 되지 않는다.

    서지원 창작 등록일: 2012.01.05

  • 사랑했던 그녀를 내 손으로 지운 사연 [7]

    나는 작가다. 작가는 기억의 우물을 갖고 산다. 그녀는 내 우물에서 사라졌고, 내 우물은 말라가고 있다. 기억에서 사라지면 존재도 사라진다. 잃어버린 그녀를, 나는 어떻게 되찾을 수 있을까? 세상은 여전히 흑백 사진처럼 글루미하다.

    등록일: 2011.12.15

  • “연봉 65만 원 받는 일을 하겠다고?” [8]

    원고 잘쓰는 작가는 멸종위기일까? - 오늘 나는 이런 생각을 했다. 기다리는 사람의 마음을 생각해 본 적이 없다면, 글을 쓸 생각은 하지 마라. 지금 이 순간에도 그대를 기다리는 사람이 있다는 걸 잊지 마라.

    창작 서지원 글쓰기 등록일: 2011.11.29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