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건우의 예능과 인생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공유 <런닝맨>, 그리고 우리들의 유치 짬뽕 [2]

    지난주에는 공유와 박희순이라는 예능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스타 두 명이 출연했다. 모든 시청자들이 짐작하는 바, 영화 <용의자>의 홍보 때문이었다. 다른 프로그램이라면 영화에 대해 줄줄 늘어놓았겠지만 <런닝맨>은 달랐다. ‘사생결단 레이스’라는 부제를 달고 감옥에 갇힌 다양한 ‘용의자’들을 보여주는 것으로 시작한 <런닝맨>은 시종일관 ‘용의자’에 특화된 ..

    런닝맨 유재석 공유 박희순 등록일: 2013.12.09

  • 웃기고 아픈 예능 <나 혼자 산다> [2]

    <나 혼자 산다>가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는 이유는 그 외로움의 정서를 잘 포착했기 때문인지도 모른다. 웃기고 재미있다가도 어느 순간 턱, 하고 가슴을 먹먹하게 만드는 외로움이 도무지 남 이야기 같지 않아서 나를 포함한 시청자들은 기꺼이 텔레비전 앞에 앉는 건지도 모르겠다. 무려 ‘불금’이라 부르는 금요일 야심한 시각에.

    나 혼자 산다 노홍철 이성재 김광규 데프콘 김용건 홍석천 등록일: 2013.12.02

  • <1박 2일>, 여행은 끝나지 않는다 [2]

    <1박 2일>은 우리에게 말한다. 아직 늦지 않았다고, 조금 더 기다리겠다고, 그러니 너무 서두르지 않아도 된다고, 여전히 같은 모습으로 있겠다고, 여행은 끝나지 않았다고, 원할 때면 언제든 함께 떠날 수 있다고…….

    1박 2일 여행 예능 등록일: 2013.11.26

  • 실패한 슈스케 5, 그럼에도 박재정 박시환을 위한 변명 [8]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슈퍼스타K 5>(이하 슈스케 5)가 막을 내렸다. 끝나기를 기다렸다는 듯 수많은 기사들이 오뉴월 날파리 떼처럼 달라붙었다. 와글와글 자글자글. 대부분의 기사들은 그 제목만 보고도 내용을 능히 짐작할 만하다.

    슈퍼스타K 5 슈스케 5 박시환 박재정 등록일: 2013.11.19

  • 무한도전 가요제, 너희들 왜 그렇게 열심이니 [2]

    이번 가요제에서 제일 마음에 들었던 무대는 ‘병살’의 ‘사라질 것들’이었다. 맨 마지막의 단체곡도 좋았지만 나는 이 ‘사라질 것들’이 <무한도전>의 정체성을 대변하는 곡이라 느꼈다. 그리고 우리 인생을 아주 간명하게 정리한 곡이기도 했다. 모든 것은 사리지게 마련이고 죽음이라는 끝은 정해져 있다. 우리가 바꿀 수 없는 운명이다.

    무한도전 예능 음악 가요제 등록일: 2013.11.04

  • <우리 동네 예체능> 21세기에 다시 등장한 농구 [0]

    농구가 우리 세대의 마음을 뺏었던 이유, ‘바스켓맨’이라는 단어가 유행처럼 번졌던 이유, 마이클 조던의 플레이를 보기 위해 일요일 아침이면 NBA를 시청했던 이유는 바로 농구 그 자체에 있지 않았을까? 농구는 다섯 명이 팀을 이루어서 공격과 수비를 한다. 언뜻 스타플레이어의 개인 실력이 중요한 것처럼 보여도 그것 역시 동료의 희생과 도움이 없다면 해낼 수 ..

    농구 우리동네예체능 등록일: 2013.10.21

  • 왜 독서가 인간의 조건일까? [2]

    <인간의 조건>에서 독서를 다룬다고 했을 때 무척 반가웠다. 웃겨야 한다는 강박에서 벗어난 대신 여섯 개그맨들의 체험과 실천을 통해 생각할 거리를 던져주는 이 착한 예능은 금요일 밤의 편안한 동반자였다. 박장대소하는 순간은 적지만 그동안 보여준 전기 절약과 물 절약, 그리고 쓰레기 줄이기 등의 과제는 그 제목처럼 ‘인간다운 삶을 살기위해 필요한 조건은 무엇..

    인간의조건 독서 예능 개그콘서트 등록일: 2013.10.07

  • 아빠 어디 가, 아빠는 힘이 세니까 [0]

    <아빠! 어디가?>의 아빠들은 회가 계속될수록 점점 성장하고 있다. 아이들의 몸과 마음이 자라고 서로 관계를 형성해 나가는 것보다 나는 아빠들의 변해가는 모습을 보는 게 더 재미있다. 무섭기만 하던 성동일이 이제 준이를 향해 얼마나 자주 웃는지를 발견하는 것은 꽤 큰 감동이다.

    아빠어디가 예능 육아 여행 등록일: 2013.09.23

  • [특집] 온 가족이 함께 보는 추석 예능 추천 [0]

    바야흐로 추석이다. 한가위라니, 듣기만 해도 배가 불러오는 느낌이다. 심지어 올해는 토요일과 일요일까지 끼어서 그야말로 황금 휴가. 다이어트 따위는 포기하고 마음껏 먹고 마실지니, 무릇 명절에는 그래도 된다. 아니, 반드시 그래야 한다. 하루 종일 기름진 음식으로 배를 채워도 누가 뭐라 할 사람이 없는 유일한 날이 바로 명절 아니던가.

    예능 추석 등록일: 2013.09.17

  • <짝> 달콤 살벌한 연애의 기록 [0]

    그렇다면 세상 둘도 없이 착하고 순진한 내 친한 형님처럼 외모와 직업 모두 평균이거나 그 밑인 사람은 짝은 만날 수 없다는 말인가? 물론 그렇지 않다. 때로는 그 모든 것이 없어도 내 짝을 찾을 수 있다. 이른바 사랑의 묘약이 주는 기적인데, 나와 상대방의 주파수만 맞으면 서로의 사소한 행동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사랑에 빠질 수 있다.

    예능 연애 결혼 등록일: 2013.09.09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돈 걱정 없는 노후를 위한 필독서

내 가족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실거주 1주택, 은퇴 후 근로 없이 월 300만 원을 만들어내는 금융자산을 준비하고 싶다면 읽어야 할 책. 자본주의 시대의 생존법을 깨달은 30대 직장인 아빠가 재테크에 대한 시행착오를 줄이고 현실적인 목표를 달성하는 과정을 총 7단계로 설명한다.

의학과 추리의 만남

세종과 가우디, 니체, 도스토옙스키 등 이 책에서 소개하는 인물은 허약했으나 천재성을 발휘한 사람들이다. 이지환 의사가 쓴 이 책은 역사와 의학 지식을 넘나들며 이들이 앓은 병의 실체를 추적했다. 질병이 개인의 삶을 어떻게 바꿨는지, 역사에 미친 영향은 무엇인지 알려준다.

당신은 그런 적이 없습니까?

최정화 작가의 짧은 소설집. 진실의 순간들을 포착해 그려낸 마음의 해부도. 스스로도 이해하기 힘든 자신의 마음과 맞닥뜨릴 때, 불가해한 일들이 불가피한 것인 듯 태연하게 일상을 헤쳐 놓을 때, 한발짝 가까이 우리가 마주하게 되는 이상하지만 외면하기 힘든 삶의 맨얼굴이 여기 있다.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급식카드를 처음 사용하게 된 아이의 모습을 섬세하게, 아이가 느끼는 다양한 감정의 결을 씩씩한 문장으로 그려냈다. 둘에서 셋, 셋에서 넷으로 베스트 프렌드 '베프'와 배고플 때 함께 맛있는 거 나눠 먹는 프렌드 '배프'가 늘어 가고 연대하는 과정이 무척 따뜻하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