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지원의 Tasting NYC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열세 번째 맛]한여름 밤의 센트럴 파크 [11]

    유명한 센트럴 파크를 포함해서 크고 작은 공원에는 햇볕에 몸을 쬐기 위해 나와 있는 뉴요커들로 가득하다. 날씨가 좋은 날이면 공원은 풀밭, 벤치 할 것 없이 사람들로 넘쳐난다.

    요리 맛집 등록일: 2010.02.04

  • [열두 번째 맛]뉴요커의 김치찌개 [9]

    누군가가 나에게 모모후쿠에 대해 어떠냐고 물어본다면 ‘한 번쯤 맛볼 만한 재미있는 음식’이라고 말할 것이다.새로운 한식을 맛보고 싶다면, 아니 모모후쿠식을 맛보고 싶다면 서슴지 말고 이스트 빌리지로 가보자.

    요리 맛집 미국 등록일: 2009.12.18

  • [열한 번째 맛]클림트와 함께 청어 샌드위치를 [7]

    예술이 가득하고, 예술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가득하고, 그 모든 것들이 서로 허물며 녹아들어 지금의 뉴욕을 존재하게 하는 중심이다.

    미국 맛집 등록일: 2009.11.19

  • [열 번째 맛]하늘을 담은 천상의 칵테일 [6]

    잘 만든 칵테일은 각각의 맛이 어우러져 있지만 각각의 맛이 살아있어 자신의 향을 살리면서 한잔의 예술로써 입 속으로 녹아 든다. 뉴욕도 세상의 모든 종류의 사람들이 모여서, 제각각 여러 색깔로 어우러져있지만 결코 자기 자신을 잃지 않고 개성 있게 살아간다.

    미국 맛집 등록일: 2009.04.29

  • [아홉 번째 맛]봄의 길목에서 맛보는 프랑스의 맛 [12]

    봄날의 곰이 뒹구는 클로버 언덕을 기다리며, 아직은 쌀쌀한 끝 자락의 겨울 공기를 따끈한 프렌치 어니언 수프로 녹여보는 거다. 어쩌면, 봄날의 곰은 따끈한 어니언 수프를 좋아하고 프랑스에서 왔을지도 모른다.

    맛집 미국 등록일: 2009.02.27

  • [여덟 번째 맛]My funny valentine, 사랑에 빠지다 [97]

    초콜릿이 혀끝에서 달콤하게 녹아 내리며 씁쓸하기도 하면서 달콤하고, 그리고 뒷맛은 텁텁하지만 다시 먹고 싶은 그 느낌은 어쩐지 사랑과 닮아 있다.

    미국 등록일: 2009.02.13

  • [일곱 번째 맛]뉴욕에서의 구정, 떡국 대신 소바 [67]

    매일을 새해에 마음 먹는 것처럼 마음을 다지며 살아갈 수 있다면 정말 멋진 일일 것이다. 새해가 지난 오늘, 첫날의 결심이 흐려졌다고 아쉬워하지 말고 지금부터 다시 시작해보는 것은 어떨까?

    미국 등록일: 2009.02.04

  • [여섯 번째 맛]특별한 식사를 위한 예절 공부 [109]

    식사예절이야 어렵게 따진다면 더 많이 복잡하고 어렵지만 일단 기본적인 것만이라도 알고 있다면 그것으로 족하다. 중요한 것은 나뿐 아니라 상대방도 불편하지 않을 만큼 알고, 음식을 즐기는 일이다. 오늘은 익숙함에서 벗어나 새로운 것을 경험하고 맛보는 것은 어떨까?

    미국 맛집 등록일: 2009.01.16

  • [다섯 번째 맛]나만의 뉴욕 맛집 여행서 [36]

    『어린 왕자』의 장미처럼, 내 수첩은 더 이상 진열대에 숱하게 진열되어 있던 새것이 아닌,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뉴욕 맛집 여행서였다.

    미국 맛집 등록일: 2008.11.19

  • [네 번째 맛]종이 위에 담긴 추억 [12]

    레스토랑 가이드 자갓Zagat의 구겨진 뒷장과 부드러워진 옆면의 종이 단면들을 넘겨보니 어느새 뉴욕의 길거리를 걸으며 희망에 차 두근거리며 발걸음을 옮기는 나를 만날 수 있었다.

    미국 맛집 등록일: 2008.10.22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한국문학사 최초 500번째 시집

첫 책이 출간 후 햇수로 40년 만이다. "시가 우리를 직접 구원하지는 못하더라도 시가 있음으로 해서 누군가의 삶이 전혀 다른 것이 될 수도 있다는 믿음"으로 이어진 걸음에 박수를 보내며, "천천히, 그러나 꾸준히 세계를 향해 나아간 40년의 역사"를 읽어본다.

평범한 부모가 이뤄낸 기적 같은 육아법

아픈 아내를 대신해 독박육아를 떠안은 아빠가 두 아이를 학업에 매우 뛰어나게 길러내며 '영재발굴단 「아빠의 비밀」등 방송에 소개되며 주목을 받았다. 책과 도서관, 부모의 행동만으로도 모든 아이가 공부를 놀이처럼 느끼며 자랄 수 있다는 믿음을 공유하는 책이다.

아이에게 전하는 사랑과 응원의 메시지

태어나서 어른이 될 때까지 변화무쌍한 성장 과정 속에서 아이에 대한 엄마의 변함없는 사랑을 이야기하는 그림책. 모든 엄마가 사랑하는 아이에게 들려주고 싶은 따뜻한 사랑과 힘찬 응원을 담았다. 『수박 수영장』의 안녕달 작가의 그림이 따뜻하고 정겹다.

왜 부동산 대폭락은 일어나지 않았나?

사야 할까, 팔아야 할까? 정권 교체로 더욱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부동산 시장. 저자는 경제와 부동산 시장, 정부정책이 어떻게 맞물려 돌아가는지에 대한 이해가 먼저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대한민국 부동산 시장을 이해하기 위한 날카로운 질문과 엄밀한 해법을 제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