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라영의 정치적인 식탁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단식과 폭식 [0]

    냄새가 강한 짜장면과 피자, 치킨을 먹으며 단식투쟁을 조롱하는 이들의 모습을 사진으로 보고 있으면 나의 뇌가 기억하는 냄새가 코끝에서 맴돈다. 도대체 그들의 마음에는 누가 있길래 그토록 잔인하게 먹어야 했으며, 희생자들을 향해 굳이 글로 적고 싶지도 않은 끔찍한 조롱의 언어들을 풀어놔야 했을까.

    단식 폭식 단식광대 변신 등록일: 2017.04.18

  • 슬픔을 위로하는 밥, 살, 말 [2]

    <문라이트>에서 음식은 돌봄과 위로, 사과의 매개다. 케빈은 ‘그 모든 것’을 사과한다. 케빈이 차려준 밥을 먹으며 식탁에 떨어진 콩 하나까지 손으로 주워 먹는 샤이론의 모습에서 케빈의 마음을 알알이 느끼고 싶어하는 심정이 보인다.

    문라이트 음식 위로 등록일: 2017.04.04

  • ‘김치녀’의 입 [6]

    한 24시간 뼈다귀 감자탕 식당 앞을 지나다 유리문에 붙은 ‘아줌마 구함’을 보았다. 근무시간은 12시간, 한 달에 두 번 쉰다. 월 180만 원. 시간당 5,357원인 셈이다. 2017년 최저임금은 6,470원이다.

    감자탕 김치녀 여성 권리 등록일: 2017.03.21

  • 내가 남긴 밥을 엄마가 먹지 않아 다행이야 [0]

    날마다 내가 쏟아내는 오물을 처리하는 것으로도 모자라 엄마 뱃속에 들어가는 음식마저 내가 뒤섞어놓은 잡탕을 먹을 필요는 없고, 내가 남긴 밥을 엄마가 꼭 먹어야 모성을 인증하는 것은 아니니까.

    미씽 모성 교양의 효용 밥상 등록일: 2017.03.07

  • 요리를 쓴다는 것 [0]

    TV에서는 백인 남성이 남부에서 음식을 맛보고 평하며, 서점의 요리책 코너에는 백인 여성이 남부 요리로 이름을 날리고 있다. 잘 사는 나라의 백인이 만들고 먹을 때 가장 ‘문명의 음식’이 되지 않는가.

    히든 피겨스 차별받은 식탁 여성 노예의 이야기 집사 지도서 등록일: 2017.02.21

  • 프롤로그 : 나의 식탁에 초대합니다 [1]

    예수도 루터도 아닌 내 식탁에서 뭐 그리 근사한 ‘말씀’이 오가겠냐만, 화려하지도 고급스럽지도 않은, 때로 친환경적이거나 ‘웰빙’과도 거리가 먼, 때로는 분노와 위로가 오가는 ‘먹는 사람’의 이야기를 시작하려 한다.

    식탁 그녀들의 방 자기만의 방 맛있는 성경 이야기 등록일: 2017.02.06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엄마와 함께 영어 그림책 읽기

『제주도에서 아이들과 한달 살기』로 엄마는 편하고 아이는 신나는 행복 육아법을 전하던 작가가 알파벳도 모르던 아이가 1년 반 만에 영어 동화책을 읽기까지, 영어 그림책의 놀라운 효과와 공부 노하우를 학습 테마별 200권의 그림책과 함께 명쾌한 글 솜씨로 정리했다.

파괴를 넘어 행운을 상대로 경쟁하라!

파괴적 이노베이션 이론의 주창자이자 맥킨지상 5회 수상, 싱커스 50인 선정에 빛나는 하버드경영대학원 교수의 새로운 이노베이션 전략. 소비자의 욕구를 깊이 있게 통찰 해 새로운 미래를 발견하는 문제 인식의 틀과 이를 활용하는 날카로운 통찰을 보여준다.

민주주의의 시작, 그리스를 말하다

『로마인 이야기』의 저자 시오노 나나미가 로마 이전, 그리스와 그리스인의 역사를 말한다. 올림픽과 신화에서부터 도시국가의 건설과 페르시아전쟁에 이르기까지, 저자는 당시 그리스인들의 세상을 생생하게 그려내며 그 속에서 싹튼 민주정치의 시작과 발전을 함께 다룬다.

넬레 노이하우스 타우누스 시리즈 신작

넬레 노이하우스가 시한부 선고를 극복하고 쓴 최신작. 조용한 마을을 뒤흔든 의문의 연쇄 살인이 발생하고,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선 42년 전 루퍼츠하인 숲속에서 실종된 애완여우와 10살 소년의 미스터리를 풀어야 한다. 쉴 틈 없이 이어지는 숨은 복선과 반전은 여전하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