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현정의 무엇이든 두근두근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남자의 액션이 필요한 순간 <아름다운 나의 신부> [1]

    여자를 힘으로 제압하고 때리는 것이 마치 ‘상남자’라고 인식하는 남자들이 아직은 너무 많은 한국에서 여성들이 데이트폭력 피해 사례를 힘겹게 고백하면 ‘지나간 일로 남자 인생 망치려 드는 것이냐?’ ‘다 지어낸 이야기 아니냐? 증거가 어디 있느냐?’라며 몰이해한 반응들이 쏟아진다. 지난 몇 주 간 줄줄이 이어져 나오는 피해 사례는 끔찍했고 그 사건에 대해 사..

    아름다운나의신부 액션 드라마 등록일: 2015.06.25

  • 사랑은 14살 사춘기처럼 <프로듀사> [0]

    능수능란하게 자신의 감정과 욕망에 따라 직접적으로 행동할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다. 상대를 배려해서일 수도 있지만 진짜 이유는 자신이 상처받을지 몰라 주저하게 되는 것이다. 그렇기에 두려움에도 불구하고 풋풋하게 한 발 한 발 담그기 시작한 이들의 사랑은 중2중2한 면이 넘쳐나지만 설렘을 가지고 지켜보게 된다.

    드라마 현정 프로듀사 등록일: 2015.06.10

  • <맨도롱 또똣> 따뜻해지기엔 온기가 부족해요 [0]

    드라마의 마지막에는 드라마 속 작은 코너처럼 제주 특산 재료로 요리를 알려주며 마무리한다. 이 드라마를 본 소감이라면 전기 밥솥에 밥을 했기에 특출 난 밥맛이 날 거란 기대를 한 건 아니었지만 당연히 익기는 했어야 할 밥이 덜 익은 느낌?

    드라마 멘도롱또똣 유연석 등록일: 2015.05.20

  • <실종느와르 M> 실종에서 출발한 정의 찾기 [1]

    사건을 대하는 두 수사관의 다른 태도는 <실종느와르 M>이 시청자로 하여금 ‘정의의 구현’에 대해 생각해보게 만드는 갈등 상황을 만들어낸다. 법이 보호해주지 못한 약자들의 한 맺힌 복수는 과연 정의라고 불러도 되는 것일까?

    드라마 실종느와르M 범죄드라마 등록일: 2015.05.06

  • <냄새를 보는 소녀> 원작, 그 이상의 이야기는? [0]

    미스터리, 서스펜스, 로맨틱, 코메디 이 각각의 장르를 한데 버무리기 위해 영리한 노력을 한 드라마일까 하는 물음표를 아직까지 지우지 못했다.

    냄새를보는소녀 드라마 등록일: 2015.04.16

  • <슈퍼대디 열> 100%의 사람을 만나는 일 [0]

    모 아니면 도, 여름 아니면 겨울. 어중간함 없이 그래서 사람도 100% 아니면 제로라는 생각으로 완벽함을 추구하는 것. 강박적인 성격 탓이 아니라 우리가 사랑에게, 사랑하는 사람에게 100% 완성형을 바라기에 그래서 터무니없이 사랑을 망가뜨리는 건 아닐까 싶다

    tvN 슈퍼대디 열 등록일: 2015.03.19

  • <풍문으로 들었소>에서의 진실이란 [1]

    이 드라마의 시작은 사회적으로 용인되기 어려운, 남들 입에 오르락내리락 하기 쉬운 추문과도 같은 소재를 던져놓는다. 그러나 소재로 사용된 자극적 상황에 집중하기 보단 그 상황이 벌어지는 영역의 둘레를 훑는다. 재력과 권력을 가진, 그리고 그것이 당연히 아들을 통해 세습될 것이라고 믿는 아주 우아하기 짝이 없는 한 법률가 집안과 그 주변

    풍문으로 들었소 현정 드라마 등록일: 2015.03.05

  • <하이드 지킬, 나> <킬미 힐미> 두 남자를 한 몸에 담아내는 궁극의 판타지 [3]

    다중인격이라는 소재는 포장이다. 궁극의 판타지 로맨스를 만들어내기 위한!

    킬미힐미 하이드 지킬 나 등록일: 2015.02.05

  • <하트투하트> 제정신으로 사랑하기 힘들지? [5]

    사랑 받고 사랑하는 일은 혼자서 배우고 실천해 나갈 수 없다. 태어나서 자라는 모든 과정에서 부모나 또 다른 양육자를 통해 적절한 반응과 신뢰를 익혀나간다. 결국 관계를 기반으로 사랑을 알게 된다. 그런데 그 과정에 문제가 생긴다면 사랑에 대한 인식이나 사랑하는 방식에 영향을 끼치게 된다.

    하트 투 하트 천정명 최강희 등록일: 2015.01.15

  • <선암여고 탐정단> 소녀들의 가볍지 않은 탐정놀이 [0]

    일본의 경우 분기별로 드라마가 제작되는데, 다양한 장르 속에서 독보적인 것은 역시 수사물과 추리물이다. 만화나 소설로 인기를 누려 검증된 작품들이 원작인 경우가 많다. 그렇기에 원작을 좋아하고, 출연 배우만 본인의 취향에 맞다면 실패하지 않고 즐겁게 드라마를 즐길 수 있다. 그런 점을 부러워하던 와중에 박하익 <선암여고 탐정단>이 드라마화 된다는 소식을 접..

    선암여고 탐정단 JTBC 등록일: 2014.12.31

이전 123다음

오늘의 책

다시 시작된 전설의 〈밀레니엄〉 시리즈

스티그 라르손를 잇는 새로운 이야기꾼 다비드 라게르크란츠에 의해 전설의 밀레니엄 시리즈가 다시금 이어진다. 드디어 만난 쌍둥이 자매 리스베트와 카밀라, 그리고 밝혀지는 충격적인 과거. 리스베트와 미카엘의 새로운 이야기라니 어찌 반갑지 않으랴.

알고리즘의 역습이 시작됐다

수학과 데이터, IT기술의 결합으로 탄생한 빅데이터는 과연 공정할까? 저자는 인간이 가진 편견과 차별 의식을 그대로 코드화한 알고리즘을 사용하는 모형은 '대량살상무기'와 같다며, 불평등을 확산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알고리즘의 특징을 상세히 설명한다.

불확실성의 시대, 일의 미래를 준비하라!

전문직 신화가 종말을 고하고 학위의 가치가 사라져 가는 시대. 당신은 10년 후를 위해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저자는 안정적인 직업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고 강조하며, 직업을 계획하는 대신 창업가정신을 구현해 자신만의 비즈니스를 구축하라고 주문한다.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힐링 그림책

도시에 사는 소년이 어느 날, 시골의 조부모님 댁을 방문하게 됩니다. 부모님이 이야기를 나누는 사이 창 밖의 나무숲 속으로 여행을 떠나게 된 소년이 바라본 나무, 햇살, 호수, 물결, 물속, 수영 후의 햇빛, 칠흑같이 어두운 밤하늘의 별 등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그림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