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아라의 드라마 돋보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드라마의 정서, 그리고 ‘樂’ [1]

    당신은 왜 드라마를 보나요? 이 질문에 명쾌한 대답을 할 수 있는 사람은 별로 없다. 필자 역시 마찬가지다. 그저 어려서부터 드라마를 좋아했다. 드라마를 봤던 가장 오래된 기억이 6살 때인데, 이때도 엄마를 따라 텔레비전 앞에 앉아 제법 진지한 얼굴로 드라마를 봤던 것 같다.

    등록일: 2013.12.10

  • <미래의 선택>, 미래가 무엇을 결정하나요? [0]

    어느 날 갑자기 누군가 나타나, 당신의 미래를 알려준다면 어떻겠는가. 대개의 사람들이 자신의 미래를 궁금해 한다. 나는 미래에 어떤 직업을 갖게 될 것인가, 또 어떤 사람을 만나게 될 것인가. 이런 고민은 누구나 한 번쯤 해봤을 법한 고민이다. 하루하루가 막막하고 미래가 불안한 사람들에게 ‘미래를 알려줄 누군가’가 있다면, 과연 그들의 반응은 어떨까.

    미래의 선택 윤은혜 최명길 이동건 정용화 한채아 등록일: 2013.11.22

  • <응답하라 1994>, 세대를 아우르는 아날로그 감성 [0]

    지난 해, 드라마 <응답하라 1997>로 많은 사람들의 감성을 자극했던 제작진이 이번엔 드라마 <응답하라 1994>를 가지고 나타났다. 그리고 후속작은 전작만 못하다는 선례를 깨고, 더 많은 사람들의 감성을 자극하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케이블 채널에서, 그것도 금요일·토요일이라는 애매한 편성에도 불구하고, <응답하라 1994>가 이렇게 큰 호응을 이끌고 있..

    응답하라 1994 고아라 성동일 정우 유연석 김성균 등록일: 2013.11.08

  • 황정음과 지성의 <비밀>, 진실을 가리는 비밀은 독(毒)이다 [0]

    <비밀>은 끊임없는 비밀과 의심을 낳고 있다. 시청자인 우리가 알고 있는 게 비밀의 전부일까. 아니, 우리가 알고 있는 비밀이 진실이긴 한 걸까. 그리고 <비밀> 속 인물들은 언제까지 비밀을 지킬 수 있을까. 그 비밀들은 그들을 결국 다치게 만들 것이다. 그들은 그걸 알면서 꼭 비밀을 만들었어야만 했을까. <비밀>을 보다보면, 우리는 끊임없는 의문에 시달리..

    고아라 비밀 지성 황정음 등록일: 2013.10.28

  • <메디컬탑팀>, 과연 드라마계의 탑팀이 될 수 있을까 [1]

    <메디컬탑팀>이 정말 드라마계의 탑팀이 되기 위해서는, 절대 놓쳐선 안 되는 것들이 있다. 우선, 스토리의 개연성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다. <메디컬탑팀>의 생명은 ‘의료협진 드림팀’이 얼마나 설득력 있게 나아가느냐에 달려있다. ‘의료협진 드림팀’이 출범하는 과정부터 성공해가는 과정, 그리고 정체성의 혼란을 겪으며 분열되는 과정까지 얼마나 매끄럽게 진행되는지..

    메디컬탑팀 드라마 권상우 정려원 주지훈 등록일: 2013.10.11

  • <스캔들>, 선과 악의 경계에서 그들은 어디로 가는가 [1]

    어떤 측면에서 보면, <스캔들>은 소위 ‘막장’드라마일지도 모른다. 출생의 비밀, 불륜, 복수, 배다른 남매 등 흔히 말하는 막장드라마의 요소란 요소는 다 갖추고 있다. 그러나 <스캔들>을 단순히 막장드라마로 치부하기엔 무리가 있다.

    고아라 드라마 스캔들 등록일: 2013.09.27

  • <주군의 태양>, 로맨틱 코미디를 업그레이드하다 [1]

    2013년, 홍자매 작가의 로맨틱 코미디가 부활했다. 이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의 부흥에 한 줄기 빛이 될 것이다. 진부한 로맨틱 코미디에 신선함, 그리고 진정성까지 더한 드라마가 바로 ‘주군의 태양’이다. ‘주군의 태양’은 홍자매 작가에게도 굉장히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작품이다. 캐릭터와 스토리, 모두에 변화를 주었기 때문이다.

    드라마 주군의태양 공효진 소지섭 등록일: 2013.09.13

  • 단막극, 감성의 문을 두드리다 [8]

    단막극은 여타 드라마보다 더 빠르고 깊숙하게 감성을 건드린다. 길어야 70분 정도 밖에 되지 않는 짧은 영상물 한 편이 얼마나 빠르고 깊숙하게 우리 내면의 감성을 건드리는지, 단막극 좀 봤다 하는 사람이라면 쉽게 공감할 수 있을 것이다. 단막극은 긴 호흡의 드라마만큼 다양한 이야기를 담진 못하지만, 우리가 극을 통해 자극받게 되는 감성의 폭은 결코 좁지 않..

    KBS 드라마 스페셜 비밀의 화원 딸기 아이스크림 사춘기 메들리 등록일: 2013.08.30

  • ‘드라마 돋보기’를 시작하며 [8]

    드라마는 우리의 삶에 뿌리를 내리고 있습니다. 달리 말하면, 드라마가 단순히 허구가 아니라, 우리의 진짜 인생을 담고 있다는 것이지요. 때문에, 괜히 더 궁금하고 보고 싶고 찾게 되는 것 또한 어쩔 수 없습니다. 내 삶은 이런데, 당신의 삶은 어떤가, 하고 말이죠. 다만, 그들의 삶이 우리에게 어떤 재미와 감동, 혹은 가르침을 줄지는 알 수 없습니다.

    드라마 등록일: 2013.08.30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게이고답지만 게이고답지 않은 소설

2001년에 발표된 게 믿기지 않는 게이고의 장편 소설. 어느 날 나타난 친구의 ‘여성이지만 남성의 마음을 가졌다’는 고백. 거기다 살인까지. 충격적인 이야기의 뒤엔 젠더, 사회의 정상성, 결혼 등에 대한 질문이 숨겨졌다. 그답게 세심한 미스터리 흐름을 좇게 만드는 소설.

다정한 사람이 더 많습니다

박지현 저자는 15년간 다큐멘터리 디렉터로 일하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왔다. 유재석과 같은 인기 연예인에서부터 일반인, 시한부 인생, 범죄자까지. 다채로운 삶을 접하며 확인한 것은 세상은 아직 살 만하고 우리사회에는 다정한 사람이 더 많다는 사실이다.

입지 키워드로 보는 부동산 이야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 입지를 중심으로 한반도의 부동산 역사를 담았다. 교육 환경부터 도시계획까지 5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역사 속 사건을 통해 부동산 입지 변천사를 보여주며 현대에는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책이다.

광고인 박웅현이 사랑한 문장들

『책은 도끼다』, 『여덟 단어』의 저자 광고인 박웅현이 아껴 기록한 문장들을 소개한다. 그가 ‘몸으로 읽’어낸 문장들은 살아가는 동안 일상 곳곳에서 생각을 깨우는 질문이 되고, 그 답을 찾는 과정의 든든한 안내자가 된다. 이제 살아있는 독서를 경험할 시간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