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인숙의 Book Making Story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작가가 책 쓰면서 가장 행복한 시간 [6]

    탈고를 했다고 해서 작가의 할 일이 모두 끝난 것은 아닙니다. 초고가 거의 그대로 출판되기도 하지만 경우에 따라 원본을 못 알아볼 정도로 고치거나, 심지어 다시 쓰게 될 수도 있습니다.

    출판 창작 등록일: 2010.09.30

  • 웬만해서는 낫지 않지만, 절대로 죽지도 않을 병 [5]

    누구나 ‘피고름으로’ 글을 쓴다

    창작 출판 등록일: 2010.09.08

  • 반쯤 쓴 초고를 버렸지만 아깝지 않은 이유 [4]

    책의 뼈대를 만들자.

    출판 등록일: 2010.08.18

  • 취재 ③ [6]

    브뤼셀에 있는 벨기에 왕립 미술관에 처음 들어섰을 때에는 여러모로 당황스러웠습니다. 미술관이 표지판 하나 없는 의외의 장소에서 급작스럽게 ‘출현’했고, 때가 초여름이었는데도 견디기 힘들 만큼 추웠으며, 무서우리만치 사람이 없었기 때문이었지요.

    출판 등록일: 2010.07.28

  • 취재 ② [3]

    불과 열흘간의 시간 동안 서유럽 세 개 도시의 모든 미술관을 둘러 보아야 했기에, 시차 적응이 안 돼 몽롱한 정신 그대로 루브르로 향했습니다. 거기서 파리의 거의 모든 미술관과 박물관을 일정 기간 동안 마음대로 드나들 수 있는 박물관 패스를 샀지요.

    출판 등록일: 2010.07.16

  • 취재 ① [7]

    책에 들어갈 내용이 1이라면 작가는 10 이상을 알고 있어야 합니다. 그래야 그 ‘1’을 제대로 쓸 수 있으니까요. 작가가 2나 3만큼 알고 쓴 글과 10만큼 알고 쓴 글은 질적으로 엄청난 차이가 납니다.

    출판 등록일: 2010.06.30

  • 구상 [7]

    ‘구슬이 서 말이라도 꿰어야 보배’라는 속담이 있지요. 제가 지금 기획하고 있는 그 책만이 가지고 있는 고유의 관점이나 태도를 찾아내는 건 서 말의 구슬이 보배가 되도록 꿸 수 있는 실을 찾아내는 일과 같습니다.

    등록일: 2010.06.17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역대 최대 규모의 한국 산문 선집

삼국시대 조선 말까지 각 시대 문장가들이 펼쳐낸 찬란한 우리 옛글 600편을 수록한 한국 명문 선집. 일기, 편지글에서 상소문, 묘지명까지 다채로운 주제와 형식을 넘나드는 글을 고루 담았다. 좋은 문장은 시간이 흘러 다른 시대의 독자들에게도 여전히 깊은 울림을 전한다.

일을 성취하여 월등히 성장한다!

학교에서 공부법은 배웠는데, 일을 잘하는 법은 어디에서 배워야 하나요? 생애 절반을 함께하는 ‘일’을 제대로, 즐겁게 하면서 동시에 성장하고 싶은 당신을 위해. 『완벽한 공부법』 고영성, 신영준 멘토가 밝히는 일을 잘하기 위한 8가지 핵심 원리와 실천적 전략.

유쾌한 조선사 수다 한판

70시간의 역사 토크, 팟캐스트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을 책으로 만난다. 네 명의 저자는 조선사의 주요한 쟁점을 가려 뽑아 핵심을 짚어내고, 그 속에서 여러 인물과 사건을 재조명, 당시 세계의 흐름 또한 두루 담아내며 하나의 역사에 대한 다양한 해석을 보여준다.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며

영국의 세계적인 작가 마이클 모퍼고가 들려주는 크리마스의 의미를 담은 이야기. 용감한 작은 새 로빈이 어려움을 헤치고 집으로 돌아가는 머나먼 여정을 아름다운 그림과 함께 감동적으로 보여준다. 가족이 더욱 생각나는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그림동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