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작가와 떠나는 세계여행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파리, 설렘이 만들어낸 그리움의 역사 [47]

    매일 세 끼를 먹는 것처럼 자주 말하는 작은 꿈이 내겐 있다. 그것은 바로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파리에 가는 것.

    프랑스 유럽 여행 등록일: 2009.08.20

  • 알타이에서 지구의 소리를 듣다 [27]

    어디를 여행하든 그곳에는 그곳만의 고유한 시간과 속도가 존재한다. 모름지기 몽골에서는 낙타가 걷는 속도로 여행할 필요가 있다.

    몽골 여행 등록일: 2009.08.13

  • 니하오, 타이베이! [33]

    평등이 신념이며, 아침이 맛있고, 스쿠터가 방귀를 뿡뿡 뀌며, 차가운 공기를 마실 수 있고, 폐가 시원해지며, 담배가 생각나는 도시.

    등록일: 2009.08.06

  • 내 그리운 살바도르 [26]

    “아쉐!!” 바이아에서는 언제나 통하는 마법의 주문. 살바도르를 이야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그들의 음악을 논할 때 언제나 통하는 말.

    브라질 여행 등록일: 2009.07.30

  • 교토 타워가 조금만 더 예쁘게 생겼더라면 [35]

    교토 타워를 바라보며 초고추장에 찍어 먹던 노리마키의 맛은 턱 언저리가 찡하게 울릴 만큼 맵고 시었다.

    일본 여행 등록일: 2009.07.23

  • 책에는 담지 못했던 호주 워킹 홀리데이 이야기 [24]

    결국 정든 카불쳐의 삶을 정리해야 될 때가 왔습니다. 호주에서 가족이라는 이름으로 다가왔던 베리와 줄리앙과 이별을 해야 할 순간이 온 것입니다.

    여행 호주 등록일: 2009.07.16

  • 하노이에서 사과합니다 [33]

    객이면 객답게 머무르다 갈 일이지, 8천 6백만 명을 상대로 뭘 어쩌겠다고 성질을 부렸나. 하노이의 길에 돌아가 서서 반성하고 후회한다. 하노이에서 사과합니다. 내 탓이오, 내 탓…….

    여행 베트남 등록일: 2009.07.09

  • 환상 속의 그대, 바라나시 [32]

    인도 음악의 매력에 빠져있던 나는, 갠지스 강을 바라보며 악기를 두드리고 노래를 읊조리면 해탈의 경지에 이를 것만 같다는 환상을 품고 있었다.

    인도 여행 등록일: 2009.07.02

  • ‘객사’를 꿈꿨던 10개월간의 북미 유랑 [35]

    2006년 늦여름에서 이듬해 초여름까지 약 10개월간의 북아메리카 유랑은 그렇게 시작됐다. 나의 유랑은, 사람들에게는 말하기 쉽게 ‘여행’이라고 했지만 사실 여가를 즐긴다는 전통적인 의미에서의 여행은 아니었다.

    미국 캐나다 여행 등록일: 2009.06.25

  • 아마존이 시작되는 마을 [49]

    루레나바께. 소금 사막을 찾아 떠난 내 여행의 중간에 있는 마을. 잊을 수 없습니다. 아마존이 만들어지는 야꾸마 강의 알레한드로 목장에서 보낸 사흘.

    볼리비아 여행 등록일: 2009.06.18

이전 12다음

오늘의 책

유홍준만의 글쓰기로 만나는 진짜 추사

유홍준 교수가 30여 년 추사 공부의 결실을 책으로 엮었다. 서예 뿐 아니라 고증학, 시문 등 수 가지 분야에서 모두 뛰어났던 불세출의 천재 추사 김정희의 일대기를 따라가는 이 책은 조선을 넘어 동아시아 전체에 이름을 떨친 위대한 한 예술가의 진면목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막말 사회에서 더 빛나는 정중함의 힘

막말, 갑질 등 무례함이 판치는 시대. 성공하고 싶다면 매너부터 챙겨라! 저자는 무례한 사람은 바이러스처럼 사람과 조직을 파괴한다고 경고하며, 정중함의 실질적 효용성을 입증하는 동시에 정중한 사람 그리고 조직 문화를 만들기 위한 방법을 제시한다.

세련된 일러스트와 함께 읽는 하루키 단편

무라카미 하루키와 카트 멘시크의 '소설X아트' 프로젝트 최신 단편. 스무 번째 생일을 맞은 한 소녀의 평범하면서도 은밀한 하루를 그린 소설로, 일본 중학교 교과서에도 실려 화제를 모았다. 생일의 의미는 물론 인생의 의미를 묻는, 짧지만 묵직한 여운을 남기는 소설.

책 먹는 여우가 쓴 두 번째 탐정 소설

『책 먹는 여우』의 작가 프란치스카 비어만과 ‘책 먹는 여우’가 공동 집필한 두 번째 탐정 소설이 탄생했다. 돼지 삼 남매 공장에 나타난 검은 유령의 정체를 파헤치기 위한 탐정 ‘잭키 마론’ 의 활약이 펼쳐진다. 유명 동화의 주인공들로 재구성한 탐정 판타지.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