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능하면 삼십대 여자들을 멀리 하라!

우리가 삼십대 여자들의 생각에 휘둘리지 말아야 할 이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삼십대 여자들은 남녀관계에서만큼은 ‘악재’다. 정말 그렇다. 그들의 생각을 들여다보면…… “오, 노~!” 그녀들은 조금만 더 노력하면 자신들이 꿈꾸는 달콤한 인생을 이룰 수 있다고 그 누구보다 굳게 믿고 있다. 요란 번쩍한 여성잡지들이 일러주는 대로만 하면 그 꿈은 조만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삼십대 여자들은 남녀관계에서만큼은 ‘악재’다. 정말 그렇다. 그들의 생각을 들여다보면…… “오, 노~!” 그녀들은 조금만 더 노력하면 자신들이 꿈꾸는 달콤한 인생을 이룰 수 있다고 그 누구보다 굳게 믿고 있다. 요란 번쩍한 여성잡지들이 일러주는 대로만 하면 그 꿈은 조만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그녀들에게 행복으로 가는 지름길은 완벽남과 완벽한 관계를 맺는 것이다. 섹시지존의 완벽몸매를 유지하고 완벽한 속궁합을 맞추면 된다. 완벽한 아이들을 낳고 완벽한 가족을 꾸리면 된다. 명품가구로 꾸민 완벽한 집에서 완벽한 주말을 보내면 된다. 거기에 완벽한 직업까지. 아, 휴가철에는 완벽한 여행도 하고……. 이것이 바로 삼십대 그녀들의 로망, 완벽하게 행복한 인생의 모습이다!




물론 이십대 여자들도 같은 믿음을 갖고 있다. 열심히 노력하면 모든 것을 이루고 행복해지리라는. 하지만 이십대 여자에게는 여유가 있다. 아직은 그럴 때가 아니라고 생각하는 여유. 몇 년 더 젊음을 만끽하다가 삼십대가 되면 그때부터 ‘알파걸-억척댁-섹시양-현모양처-살림꾼 동시패션 증후군’ 대열에 합류해도 될 거라는 나름의 계획이 세워져 있는 듯하다.

그리고 마흔을 넘긴 여성들. 아, 감사합니다, 신이시여! 그들과 함께 하는 것은 유쾌하기까지 하다. 사십을 넘긴 여자들은 대체로 그러한 환상을 가지고 있지 않다. 한때는 관계에 대한 그릇된 통념들을 믿었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해 밤낮으로 뼈 빠지게 애를 썼지만, 이제 그녀들은 마흔을 넘겼고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풍선이 터진 것이다! 완벽한 남자, 완벽한 아이들, 완벽한 성공, 아름다운 집, 명품가구, 그림 같은 휴일……. 그녀들은 행복하게 해주리라 믿어온 그 꿈들 가운데 어느 하나도 제대로 이루지 못했다. 그런데 놀랍게도 이 모든 것을 이룬 이들 역시 여전히 행복하지 않았다. 이제야 그녀들은 깨닫는다. 아, 게임은 이걸로 끝. 더 이상 경주는 없다.

아무리 애를 쓴들 완벽한 젊음, 완벽한 외모, 완벽한 건강에서 멀어져갈 뿐이다. 아이들도 더 이상 토끼 같은 품안의 자식이 아니다. 언젠가는 바뀌겠지 기대했던 남편도 헐-. 나아질 것은 없어 보인다. 잠시 생각에 잠긴다. 지난 세월들. 그렇게 열심히 살아왔는데 인생이 끝나가고 있다니! 마침내 그녀들은 깨닫기 시작한다. 지금부터라도 원하는 삶을 시작하지 않는다면, 지금 당장 삶을 즐기지 못한다면, 다시는 영영 그럴 기회가 없다는 것을.

자, 이제 무슨 일이 벌어질까? 할렐루야~! 마침내 사십대 여자들은 그동안 마음속에 품어온 ‘알파걸-억척댁-섹시양-현모양처-살림꾼 동시패션’에 대한 열망을 내려놓는다. 그녀들은 더 이상 요란 번쩍한 여성잡지가 전하는 헛된 꿈들에 매달리지 않는다. 그 대신, 좀 더 여유 있고 즐거운 삶을 살기 위한 지혜를 찾기 시작한다. 사십대 여자를 사귀는 것이 더 유쾌한 이유도 바로 이 때문이다. 간혹 예외적인 사십대도 있긴 하지만 걱정하지 않는다. 조만간 그녀들 역시 현실과 맞닥뜨리게 될 테니까. 그렇게 되면 오랫동안 그녀들을 괴롭혀온 비현실적인 생각들은 무너져 내릴 테니까.

가능하면 삼십대 여자들을 멀리 하라고 한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 그런데 이런! 당신이 그 삼십대 여자? 흠…… 그렇다면 이 말 한 마디만! 이러저러 해야만 한다는 사회 통념에 맞춰 살려고 더 이상 아등바등 애쓰지 말기를.


『이상한 나라의 연애학개론』에서 더 자세한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img_book_bot.jpg

이상한 나라의 연애학개론 팀 레이 저/전해자 역 | 행성:B잎새

20년 넘게 ‘행복하게 사는 법’에 대해 연구해온 저자는 오랫동안 좋은 관계를 이어오며 만나오던 여자친구와의 사이가 틀어지면서, 심각하게 남녀관계에 대해 관찰, 연구, 고민하기 시작했다. 이 책은 그러한 고민과 연구가 낳은 결과물이다. 우리를 불행하게 만드는 남녀관계에 관한 ‘그릇된 통념’에 대해 저자는 돌려 말하지 않는다. 유쾌 상쾌 통쾌하기 그지없다. 가령 검은머리가 파 뿌리가 될 때까지 사랑하겠다는 ‘혼인서약’을 하게 되면 바람을 피우거나 부정한 짓을 덜하게 되는지, 정말로 ‘만약 상대가 ~ 했다면’ 관계가 좋아질 수 있는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팀 레이

이상한 나라의 연애학개론

<팀 레이> 저/<전해자> 역12,600원(10% + 5%)

이 시대가 꼭 필요로 하는 도발적인 남녀관계 솔루션! 20년 넘게 ‘행복하게 사는 법’에 대해 연구해온 저자는 오랫동안 좋은 관계를 이어오며 만나오던 여자친구와의 사이가 틀어지면서, 심각하게 남녀관계에 대해 관찰, 연구, 고민하기 시작했다. 이 책은 그러한 고민과 연구가 낳은 결과물이다. 우리를 불행하게 만..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국내 첫 정식출간! 역사상 가장 빛나는 SF

SF의 거장 아서 C. 클라크 탄생 100주년 기념 ‘스페이스 오디세이’ 시리즈 완전판. 스탠리 큐브릭 감독과 함께 영화화한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의 장편소설로, 시리즈 완결작인 『3001 최후의 오디세이』 는 국내 첫 공개다. 지난 반세기 가장 빛나는 SF로 남은 걸작.

유난 떤다고요? 조금 민감할 뿐입니다

섬세해서 힘든 이들에 대한 관찰 보고서. 쉽게 스트레스 받거나 걱정이 많고, 까다롭다는 말을 듣고 산다면 민감도가 높은 사람일지도 모르지만 무던하게 살지 못함을 안타까워 하지 말길. 민감함은 창의력과 통찰력의 원천이며, 작은 일에도 더 많이 웃게 해주는 '재능'이니까.

그 많던 호랑이는 어디로 갔을까?

범과 표범은 조선 건국 이후 매년 1,000마리 이상 사냥될 정도로 개체수가 많았지만 20세기 후반에는 사실상 멸종했다. 우리의 생태환경은 언제, 무슨 이유로, 어떻게 바뀌었을까. 조선시대 생태환경의 변화를 심층적으로 분석함으로써 미래에 다가올 문제에 역사학적으로 답한다.

오늘도 부담감이 당신을 괴롭혔나요?

열심히 준비하고도 중요한 순간에 매번 실수한다면? 당신에게 부족한 건 실력이 아니라 부담감에 대처하는 마음 근육이다! 판단력, 결단력, 주의력, 실력과 성과, 그리고 인간 관계에까지 부정적인 영향을 주는 온갖 부담감을 효과적으로 다스리기 위한 똑똑한 심리 처방전.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