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능하면 삼십대 여자들을 멀리 하라!

우리가 삼십대 여자들의 생각에 휘둘리지 말아야 할 이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삼십대 여자들은 남녀관계에서만큼은 ‘악재’다. 정말 그렇다. 그들의 생각을 들여다보면…… “오, 노~!” 그녀들은 조금만 더 노력하면 자신들이 꿈꾸는 달콤한 인생을 이룰 수 있다고 그 누구보다 굳게 믿고 있다. 요란 번쩍한 여성잡지들이 일러주는 대로만 하면 그 꿈은 조만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삼십대 여자들은 남녀관계에서만큼은 ‘악재’다. 정말 그렇다. 그들의 생각을 들여다보면…… “오, 노~!” 그녀들은 조금만 더 노력하면 자신들이 꿈꾸는 달콤한 인생을 이룰 수 있다고 그 누구보다 굳게 믿고 있다. 요란 번쩍한 여성잡지들이 일러주는 대로만 하면 그 꿈은 조만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그녀들에게 행복으로 가는 지름길은 완벽남과 완벽한 관계를 맺는 것이다. 섹시지존의 완벽몸매를 유지하고 완벽한 속궁합을 맞추면 된다. 완벽한 아이들을 낳고 완벽한 가족을 꾸리면 된다. 명품가구로 꾸민 완벽한 집에서 완벽한 주말을 보내면 된다. 거기에 완벽한 직업까지. 아, 휴가철에는 완벽한 여행도 하고……. 이것이 바로 삼십대 그녀들의 로망, 완벽하게 행복한 인생의 모습이다!




물론 이십대 여자들도 같은 믿음을 갖고 있다. 열심히 노력하면 모든 것을 이루고 행복해지리라는. 하지만 이십대 여자에게는 여유가 있다. 아직은 그럴 때가 아니라고 생각하는 여유. 몇 년 더 젊음을 만끽하다가 삼십대가 되면 그때부터 ‘알파걸-억척댁-섹시양-현모양처-살림꾼 동시패션 증후군’ 대열에 합류해도 될 거라는 나름의 계획이 세워져 있는 듯하다.

그리고 마흔을 넘긴 여성들. 아, 감사합니다, 신이시여! 그들과 함께 하는 것은 유쾌하기까지 하다. 사십을 넘긴 여자들은 대체로 그러한 환상을 가지고 있지 않다. 한때는 관계에 대한 그릇된 통념들을 믿었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해 밤낮으로 뼈 빠지게 애를 썼지만, 이제 그녀들은 마흔을 넘겼고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풍선이 터진 것이다! 완벽한 남자, 완벽한 아이들, 완벽한 성공, 아름다운 집, 명품가구, 그림 같은 휴일……. 그녀들은 행복하게 해주리라 믿어온 그 꿈들 가운데 어느 하나도 제대로 이루지 못했다. 그런데 놀랍게도 이 모든 것을 이룬 이들 역시 여전히 행복하지 않았다. 이제야 그녀들은 깨닫는다. 아, 게임은 이걸로 끝. 더 이상 경주는 없다.

아무리 애를 쓴들 완벽한 젊음, 완벽한 외모, 완벽한 건강에서 멀어져갈 뿐이다. 아이들도 더 이상 토끼 같은 품안의 자식이 아니다. 언젠가는 바뀌겠지 기대했던 남편도 헐-. 나아질 것은 없어 보인다. 잠시 생각에 잠긴다. 지난 세월들. 그렇게 열심히 살아왔는데 인생이 끝나가고 있다니! 마침내 그녀들은 깨닫기 시작한다. 지금부터라도 원하는 삶을 시작하지 않는다면, 지금 당장 삶을 즐기지 못한다면, 다시는 영영 그럴 기회가 없다는 것을.

자, 이제 무슨 일이 벌어질까? 할렐루야~! 마침내 사십대 여자들은 그동안 마음속에 품어온 ‘알파걸-억척댁-섹시양-현모양처-살림꾼 동시패션’에 대한 열망을 내려놓는다. 그녀들은 더 이상 요란 번쩍한 여성잡지가 전하는 헛된 꿈들에 매달리지 않는다. 그 대신, 좀 더 여유 있고 즐거운 삶을 살기 위한 지혜를 찾기 시작한다. 사십대 여자를 사귀는 것이 더 유쾌한 이유도 바로 이 때문이다. 간혹 예외적인 사십대도 있긴 하지만 걱정하지 않는다. 조만간 그녀들 역시 현실과 맞닥뜨리게 될 테니까. 그렇게 되면 오랫동안 그녀들을 괴롭혀온 비현실적인 생각들은 무너져 내릴 테니까.

가능하면 삼십대 여자들을 멀리 하라고 한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 그런데 이런! 당신이 그 삼십대 여자? 흠…… 그렇다면 이 말 한 마디만! 이러저러 해야만 한다는 사회 통념에 맞춰 살려고 더 이상 아등바등 애쓰지 말기를.


『이상한 나라의 연애학개론』에서 더 자세한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img_book_bot.jpg

이상한 나라의 연애학개론 팀 레이 저/전해자 역 | 행성:B잎새

20년 넘게 ‘행복하게 사는 법’에 대해 연구해온 저자는 오랫동안 좋은 관계를 이어오며 만나오던 여자친구와의 사이가 틀어지면서, 심각하게 남녀관계에 대해 관찰, 연구, 고민하기 시작했다. 이 책은 그러한 고민과 연구가 낳은 결과물이다. 우리를 불행하게 만드는 남녀관계에 관한 ‘그릇된 통념’에 대해 저자는 돌려 말하지 않는다. 유쾌 상쾌 통쾌하기 그지없다. 가령 검은머리가 파 뿌리가 될 때까지 사랑하겠다는 ‘혼인서약’을 하게 되면 바람을 피우거나 부정한 짓을 덜하게 되는지, 정말로 ‘만약 상대가 ~ 했다면’ 관계가 좋아질 수 있는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팀 레이

이상한 나라의 연애학개론

<팀 레이> 저/<전해자> 역12,600원(10% + 5%)

이 시대가 꼭 필요로 하는 도발적인 남녀관계 솔루션! 20년 넘게 ‘행복하게 사는 법’에 대해 연구해온 저자는 오랫동안 좋은 관계를 이어오며 만나오던 여자친구와의 사이가 틀어지면서, 심각하게 남녀관계에 대해 관찰, 연구, 고민하기 시작했다. 이 책은 그러한 고민과 연구가 낳은 결과물이다. 우리를 불행하게 만..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스타 철학자의 재밌는 철학사

쉽고 재밌는 철학사라고 소개하는 책 중에서도 그렇지 않은 책이 있다. 이번 책은 진짜다. 이 책의 저자는 『나는 누구인가』로 일약 세계적인 스타 철학자가 된 리하르트 다비트 프레히트. 쉽고 재밌는 철학사를 표방하는 이 시리즈는 총 3권으로 발간될 예정이다.

하룻밤에 꿰뚫는 세계 경제의 명장면

복잡한 경제를 이해하기 위해 중요한 것은 맥락! 저자는 오늘의 경제를 만든 세계사 속 51개의 경제 전환점을 중심으로 방대한 경제사의 핵심을 압축해 전달한다. 화폐의 탄생부터 금융의 미래까지, 역사의 큰 그림 속에서 파악하는 경제 교양의 핵심을 만나보자.

믿고 읽는 '미미여사'의 유쾌한 괴담

이야기의 거장' 미야베 미유키의 진면목을 담은 연작 시대 소설. 도시락 가게 주인장에게 달라붙은 귀여운 귀신부터 죽은 가족을 그리워하던 화가가 불러낸 기이한 귀신까지, 에도 시대 미시마야를 배경으로 한 온갖 귀신들에 얽힌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

낸시의 홈짐이 나타났다!

내 몸 하나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든 운동할 수 있는 맨몸 운동법. 허약하고 뚱뚱한 몸, 유리 멘탈을 운동으로 완전히 극복한 낸시의 홈짐 히스토리를 공개한다. 하루 10분이면 어떤 군살도 두렵지 않은 슬림하고 탄탄한 리즈 시절 최고의 몸매를 만들 수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