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나는 착한 딸을 그만두기로 했다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엄마에겐 내 인생보다 결혼이 더 중요할까? [0]

    엄마의 탄식은 참으로 이해하기 힘들다. 고등학생 때는 하굣길에 내가 남학생이랑 같이 걸어오기만 해도 눈살을 찌푸리더니 대학교를 졸업하고 취업을 하자 갑자기 남자는 언제 만나는지, 결혼은 언제 할 건지 꼬치꼬치 캐물으며 성화를 해댔으니 말이다.

    엄마 인생 결혼 걱정 등록일: 2017.03.24

  • 간섭이나 헌신을 애정과 헷갈리지 마라 (2) [0]

    성인이 된 딸은 비로소 자기 나름대로 살아가는 방식을 찾으려 애를 씁니다. 그 방식이 엄마의 뜻과 같을 수는 없습니다. 딸은 엄마에게서 벗어나려고 하면서 그동안 엄마가 자신을 구속하고 있었다는 사실을 깨닫고 엄마의 바람과 자신의 욕구 사이에서 갈등하게 됩니다.

    나는 착한 딸을 그만두기로 했다 사춘기 성장 보호 등록일: 2017.03.17

  • 간섭이나 헌신을 애정과 헷갈리지 마라 (1) [0]

    엄마와 딸의 갈등이 심해진 것은 불과 10~20년에 지나지 않습니다. 지금까지 엄마라는 존재는 ‘모성’이라는 말로 포장되어 아이를 위해 모든 것을 희생하고 바쳐야 하는 숭고한 사람으로 인식되었습니다. 수많은 여성은 대대로 내려오는 이러한 가치관대로 자녀를 키웠습니다.

    모성 갈등 여성 등록일: 2017.03.10

  • 더 이상 내 이야기를 하고 싶지 않다 [0]

    엄마는 지금 내가 어떤 일을 좋아하는지는 전혀 관심이 없다. 과거로 화제가 넘어가지 않도록 하는 데도 신경을 바짝 곤두세워야 한다. 함께 살던 시절의 이야기가 나오기만 하면 엄마는 항상 “그때에 비하면 넌 정말 많이 변했어” 하고 한탄했다.

    이야기 과거 비교 착한 딸 등록일: 2017.03.03

  • 너, 엄마하고 살 때랑 완전히 달라졌구나 [0]

    ‘엄마의 가치관에 맞추려 예전의 내가 무리했던 거야!’ 나는 마음속으로 외쳤다. 이 옷이 오늘 수주받은 브랜드 제품이라고 설명할 마음은 사라졌다. 설명한다고 해서 엄마의 불만을 해소할 수는 없을 것이다.

    엄마 가치관 모녀 등록일: 2017.02.24

  • 변화의 시작 [0]

    엄마에게 딸은 적당히 똑똑하면서 엄마 말을 잘 듣는 애완동물 같은 존재가 딱 좋은 모양이다. 엄마 친구나 주변 사람의 자녀보다 우수하길 바라면서도 내심 자신의 영향이 미치는 울타리에서 내보내고 싶지 않은 것이다.

    엄마 나는 착한 딸을 그만두기로 했다 가족 등록일: 2017.02.17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묵묵하고 먹먹한 우리 삶의 노선도

누구도 주목하지 않는 ‘글 쓰는 운전사'의 작지만 단단한 삶에 대한 이야기. ‘그냥’ 버스기사의 평범한 일상이 마음을 울리는 이유는 “노동하는 한 인간의 고백만큼 특별하고 힘 있는 글이 없”기 때문이다. 주어진 현장에서 이름 없이 땀흘리는 모든 이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무례한 행동 하나가 결국 회사를 망친다

최고의 조직은 왜 매너에 집중하는가? 평판을 쌓는 데는 20년이 걸리지만 무너뜨리는 데는 5분이면 충분하다. 저자는 작은 태도의 차이가 회사 생활을 완전히 바꿔놓는다고 강조하며, 능력과 사회성을 함께 갖춘 프로 직장인이 되기 위한 예의와 존중의 기술을 밝힌다.

제2회 No.1 마시멜로 픽션 대상 수상작

사람들의 꿈을 관리하는 환상 세계 ‘카시오페아’, 그리고 악몽을 쫓아 내는 비밀 대원 ‘하라’의 모험을 담은 드림 판타지가 펼쳐진다. 자신의 꿈은 물론 아이들이 꿈까지 지켜내는 당찬 소녀 하라가 이 시대 소녀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50년 수행으로 깨우친 인간답게 살기

권력과 자본이 인간다움을 망칠 때, 명진 스님은 가만 있지 않았다. 2017년 조계종과 대립하며 종단으로부터 제적당하기도 했다. 승적을 박탈당하면서 출가하기 전의 자리에 선 명진스님은 그간 삶에서 만난 사람과 깨우친 바를 책 한 권으로 묶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