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엄마만 느끼는 육아 감정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단 하루도 SNS에 사진을 올리지 않으면 허전해요 [0]

    돌쟁이 아들을 둔 승준이 엄마는 요새 고민이 생겼다. 이상하게도 아이 낳고 사진을 찍어 카스며 페북이며 블로그에 업데이트를 하는 횟수가 점차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이게 혹시 병인가 싶기도 하고, 아기 사진이나 자신의 사진을 매순간 찍어 올리지 않으면 불안한 마음까지 들었다.

    육아 엄마 SNS 등록일: 2015.05.22

  • 아이가 까다로운 게 나 때문인 것 같아 괴로워요 [1]

    엄마로 살다보면 모든 것이 내 탓처럼 여겨질 때가 참 많다. 그럴 때에는 쿨하게 때론 뻔뻔하게 내 탓과 남 탓을 융통성 있게 구분하자. 어찌 보면 그것은 엄마로 살아가는 가장 중요한 능력이다.

    육아 아이 엄마 등록일: 2015.05.15

  • 힘들어서 울고 싶어도 눈물이 나지 않아 괴로워요 [0]

    아이는 울고 싶을 때에 울어야 한다. 그게 심리적으로 건강한 아이이다. 그리고 엄마도 울고 싶으면 울어야 한다. 그게 울고 싶어도 못 우는 엄마보다 심리적으로 건강한 엄마이다. 분노 조절이 잘 되지 않을 때, 감정적으로 힘이 들 때 시원하게 마음껏 울자. 엄마니까 그래도 된다.

    육아 등록일: 2015.05.08

  • 완벽하게 육아하려는 마음 때문에 항상 긴장돼요 [1]

    완벽주의적인 성향이 있는 경우엔 엄마가 되고 나서 스스로 많이 힘들어지는 경우가 많다. 평소 아무리 꼼꼼하지 않고 털털한 성격이어도 엄마가 되고 나면 좋은 부모가 되어 아이를 잘 키우겠다는 열정과 엄마 특유의 기본적인 불안감 때문에 보다 꼼꼼해지고 완벽주의적인 성향을 가진다.

    육아 엄마 등록일: 2015.04.30

  • 아이는 사랑하지만, 분노 조절이 힘들어요 [1]

    하지만 제아무리 엄마 스스로의 감정을 인지하고 수시로 마음을 다스리려 노력해도 막상 아이와 관련된 일이 닥치면 쉽게 감정의 홍수에 빠진다. 감정을 이해하고 인정하기도 어렵다. 남의 아이와 관련된 것은 객관적으로 파악도 하고 조언도 하지만 내 아이 문제에는 감정이 격해지고 실수도 하게 된다.

    육아 감정 심리 등록일: 2015.04.24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