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행복하기를 두려워 말아요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미워한 적 없어요 [1]

    “너는 왜 나를 그렇게 미워하니?” 하고 내가 묻는다. 나를 쳐다보지는 않았지만, 볼펜을 움직이던 손이 멈춘다. 잠시 머뭇거리는 듯하더니, “미워한 적 없어요”라고 간단히 말한다.

    미술 미술치료 등록일: 2015.04.01

  • 폭력 안에 깃든 두려움 [0]

    상대방이 내 편인지 아니면 적인지를 알고자 하는 것은 동물적인 본능인 것 같다. “나는 네 편이야”라고 환하게 웃으며 아이들을 만나지만, 아이들이 정작 그 말을 믿기 위해서는 정말 그렇다는 것을 증명할 수 있는 여러 시험을 통과해야 한다.

    미술 미술치료 등록일: 2015.03.25

  • 나와 너가 연결되어 있다는 것 [0]

    ‘나’와 ‘너’가 연결되어 있다는 것은 인간으로 살아가는 데 있어 기본 중의 기본이고 무척이나 귀한 것이구나 싶다. 이것은 우리의 이야기이고, 우리 주위 자폐 아동의 이야기이고, 우리 사회와 격리된 정신 병원의 환자들 이야기이기도 하다.

    행복하기를 두려워 말아요 공감 등록일: 2015.03.18

  • 자폐증 아동은 정말 공감을 못 할까 [2]

    자아 경계와 공감의 관계는 정신 건강을 이야기할 때 자주 거론되는 중요한 개념 중의 하나이다. 자아 경계가 확실히 선 사람만이 공감을 할 수 있다고 하기 때문이다.

    등록일: 2015.03.12

  • 외계인과 함께 춤을 2 [3]

    정상인이든 정신병자이든 “당신은 미쳤소. 그러니 당신 이야기도 다 미친 거요”라고 하면 대화할 여지가 없어진다. 나는 미술 치료 공부를 하면서 그들이 말하는 것을 듣지 말고, 그들이 정말 하고자 하는 이야기를 들으라고 배웠다.

    외계인과 함께 춤을 정은혜 등록일: 2015.02.25

  • 외계인과 함께 춤을 1 [5]

    답답해서 속이 터질 것만 같은 로렌스. 그가 지구별에 불시착한 지 사흘째 되는 날, 내가 진행하는 집단 미술 치료 그룹에 처음 들어왔다. 아마 그룹 치료에 참여를 잘하면 빨리 퇴원할 수 있다고 슬쩍 찌른 말이 효과가 있었나 보다.

    행복하기를 두려워 말아요 정은혜 등록일: 2015.02.17

  • 시카고에서 가장 심각한 정신병자가 모이는 병원 [3]

    초보 미술 치료사와 그곳에 있는 사람들과의 만남에 관한 이야기이다. 나는 한 번도 내가 그들을 치료한다고 느꼈던 적이 없다. 미술 치료사라는 이름으로 그 곳에 들어가 그림을 그리기도 했지만, 때론 같이 춤도 추고 노래도 부르고 요가 선생 노릇도 했다.

    행복하기를 두려워 말아요 정은혜 등록일: 2015.02.10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마음을 전하는 ‘백희나’표 마법

“사랑해!”나 “나랑 같이 놀래?”는 때로는 세상에서 가장 쉽고도 어려운 한 마디가 된다. 이 책은 마법의 알사탕을 통해 이런 말들을 전할 용기를 심어준다.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그림책 작가 백희나의 매력적인 스토리텔링이 돋보이는 신작 그림책.

2016 오늘의 우리만화상 수상작

한 명의 여중생이 경험하는 일상이자 생활의 단면이라는 형식을 통해 가장 간단한 그림으로 현실을 드러내고 위로한다 왕따, 가정폭력, 게임중독, 학원폭력, 외모지상주의, 인터넷 신상 털기 등 우리 사회의 민낯을 주인공 ‘장미래’의 고민 속에 담담하게 녹여내고 있다

화성 남자, 금성 여자는 없다

남성과 여성을 이분법으로 나눌 수 있다고 믿는 진화심리학자들은 여전히 많다. 성 차이에 대한 결정은 그들이 주장하는 바와는 반대로 이미 이념적이다. 저자는 젠더 프로파일링의 허점을 폭로하며, 그간 진실이라 믿었던 성 고정관념이 얼마나 억압적인지를 증명한다.

오쿠다 월드 스페셜 작품집

오쿠다 히데오의 치명적 매력을 맛볼 수 있는 '버라이어티'한 스페셜 작품집. 코믹한 글부터 사회 비판적인 내용까지, 다양한 시기에 발표된 단편 6편과 콩트, 대담 2편을 엮었다. 새로운 오쿠다 월드에서 '이야기의 제왕'으로 불리는 그의 변화무쌍한 진면목을 만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