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글 쓸 줄 아는 사람이 되라 : 호모스크리벤스

  • 최신 순
  • 인기도 순
  • 글쓰기의 가장 좋은 교재, 신문 [5]

    “글을 잘 쓰려면 어떤 노력을 해야 하나요?” 글쓰기 강의를 하고 나면 반드시 나오는 질문이다. 그 때마다 나는 어김 없이 한가지를 일러준다. “신문을 매일 읽으세요.”라고.

    글쓰기 신문 호모스크리벤스 등록일: 2013.04.02

  • 모두가 ‘네’라고 할 때 ‘아니오’ 말하는 용기, 당신은 있나요? [4]

    So what? 은 말 그대로 ‘그래서 뭐?’라는 단순한 질문이다. 하지만 그에 대한 대답은 결코 단순하지 않다. 내 글에 대해 누군가 “So what?”이라고 물어본다는 것은 한마디로 핵심 메시지가 없다는 부정적인 평가다. 자기 관점 혹은 의견을 분명하게 주장할 수 있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글쓰기 호모스크리벤스 So what? 등록일: 2013.03.26

  • 생각의 지도 그리기 [5]

    생각의 지도를 그리는 과정은 시작부터 끝까지 자기주도적 사고의 훈련이다. 수많은 자료 가운데 가장 핵심적이라고 생각되는 정보를 추려내는 것부터 생각해보자. 무슨 기준으로 그 정보들을 걸려 내든 거기에는 분명한 자기 기준이 있다. 두 사람이 똑 같은 자료를 가지고 생각의 지도를 그린다고 해도 핵심정보가 똑같이 나올 수 없는 이유다.

    호모스크리벤스 글쓰기 등록일: 2013.03.19

  • 일은 열심히 하는 데 인정 못 받는 사람의 특징 [5]

    글이 단지 생각을 저장하기만 하는 것은 아니다. 글을 통해 생각을 훈련할 수도 있고, 발전시킬 수도 있다. 글을 쓴다는 것은 단지 손을 움직여 문자를 찍는 물리적인 행위가 아니라 뇌에서 생각을 함과 동시에 이를 문자라는 형태로 담아내는 고차원의 지적 노동이다. 생각을 하지 않고서는 글을 쓸 수 없다. 좀 더 넓은 시각에서, 특정한 주제에 대해 생각을 이어가..

    글쓰기 호모스크리벤스 등록일: 2013.03.12

  • 이메일 제대로 쓰는 방법, 아세요? [3]

    이메일은 그 자체로 완성품 상태로 상대방에게 전달된다. 바로 읽히지 않을 경우도 많다. 문자나 카톡처럼 즉석에서 주고 받으면서 만회할 여지가 훨씬 적다는 얘기다. 만일 SNS가 최고라는 사람이라면, 이메일은 텍스트 메시지와도, SNS와도 다르다는 것을 인식하는 것이 이메일 제대로 쓰기의 두 번째 포인트가 될 지도 모르겠다.

    이메일 글쓰기 호모스크리벤스 등록일: 2013.03.06

  • 어릴 적 독서가 평생 글쓰기를 좌우한다 - 매일 하루 2개씩만 읽어라 [9]

    읽기가 글쓰기의 기초가 된다는 사실은 비단 아이에게만 해당되는 이야기는 아니다. 어른도 마찬가지다. 읽기를 소홀히 하면서 글쓰기를 잘할 수는 결코 없다. 바꿔 말하면 글쓰기를 잘하려면 읽기부터 해야 한다는 얘기다. 읽기 훈련에서도 물론 양보다 꾸준함이 관건이다. 메일 적은 양이라도 빼놓지 않고 읽는 것이 핵심이다.

    글쓰기 호모스크리벤스 김지영 등록일: 2013.02.26

  • 이메일만 봐도 신뢰 가는 사람들의 특징 [11]

    글도 써야 는다. 쓰지 않으면 퇴보한다. 쓰면 쓸수록 실력이 붙고 글이 써지지 않는다고 해서 쓰지 않으면 점점 더 글을 쓸 수 없게 된다. 용불용설(用不用說)의 법칙은 글쓰기에도 예외가 아니다. 무엇을 어떻게 쓸 것인가? 쓰고자 한다면, 방법은 여러 가지다.

    글쓰기 호모스크리벤스 등록일: 2013.02.19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7편 단편이 실린, 7년 만의 김영하 소설집

과거와 현재, 미래를 언어의 그물로 엮는 것이 문학의 역할이라는 작가의 말대로, 완벽한 회복이 불가능한 상실과 그 이후의 삶을 그린 소설들. 인생의 아이러니를 압축적으로 보여주고 다채로운 소설적 상상력이 빛나는 '김영하 스타일'은 여전하다. 그의 단편이 무척 반갑다.

보노보노와 친구들이 선사하는 웃음과 성찰

1986년부터 30년째 인기연재중인 만화. 생각 많고, 질문은 더 많은 해달 보노보노, 작고 약하지만 귀여운 고집을 지닌 포로리, 걸핏하면 화내지만 속정 깊은 너부리, 숲 속 친구들의 일상을 통해 인생에 대한 근원적인 질문과 성찰이 직관적이고 단순한 문장에 담아 전해진다.

완전히 새로운 세계사를 만나는 경험

초점을 동쪽으로 옮겨서 보면 인류의 2천년은 어떤 모습일까? 이 책은 우리가 흔하게 접해온 유럽, 서구 중심의 역사 인식을 뒤집는다. 저자는 실크로드 지역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이를 중심에 두고 고대 종교의 탄생부터 현대의 국제정치까지를 신선하고 흥미롭게 읽어낸다.

행복한 삶을 위한 감정 지능 UP 프로젝트

행복한 프랑스식 긍정 유아법의 대표 학자의 25년 노하우를 담은 이전에 없던 새로운 형식의 유아책. 감정 지능을 키우는 다양한 놀이활동을 담았다. 지루할 틈 없는 구성과 친절한 자녀교육 가이드가 눈에 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