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디스턴스

  • 최신 순
  • 인기도 순
  • 방패는 왜 모두 1미터일까? [4]

    고대 그리스에서 창과 방패는 주력 무기였다. 대부분의 병사들이 창과 방패를 들고 전투에 임했다. 특히 스파르타 군은 방패를 이용한 방진법으로 유명했다. 거의 모든 전투에서 승리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방패를 이용한 전투를 가장 효율적으로 수행한 이들이 스파르타 군이었다.

    레오디나스 영화 300 호플론 크세르크세스 300 디스턴스 이동우 등록일: 2014.03.27

  • 강제로 폭파된 최고급 아파트 [7]

    ‘프루이트-이고(Pruitt-Igoe)’ 아파트 단지는 1954년에 연방정부의 주택 건설사업의 일환으로 미국 세인트루이스에 세워졌다. 당시로서는 11층짜리 고층건물에다 43개 동에 2,700가구 1만 3,000명이 거주할 수 있는 대규모 임대 아파트 단지였다. 유명 건축상까지 받을 정도로 당시의 건축 기술과 트렌드로 볼 때 매우 획기적으로 설계된 건물이었다..

    프루이트-이고 디스턴스 이동우 등록일: 2014.03.20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2019년 제43회 이상문학상 작품집

한 해 동안 발표된 소설 중 최고의 작품을 선정하는 이상문학상. 올해는 윤이형의 중편 「그들의 첫 번째와 두 번째 고양이」가 대상을 수상했다. 두 반려 고양이의 삶과 죽음을 통해 현대 사회의 삭막함과 현대인의 고독을 유려한 문장과 빼어난 감수성으로 그려냈다.

세상엔 착한 도둑도 있는 게 아닐까?

주인한테서 잊혀지고 버려진 물건들의 소리를 듣는 도로봉. 천 번을 넘게 물건을 훔쳤지만 들킨 적도 없고 흔적도 남기지 않는 어느 천재 도둑의 마법 같은 이야기가 펼쳐진다. 제48회 일본아동문학자협회신인상, 제64회 소학관아동출판문화상 수상작.

환멸과 무기력의 날들을 그린, 윤대녕 소설집

세월호 참사 이후 '작가인 나의 죽음'을 경험했다고 고백하는 작가는, "산 것도 죽은 것도 아닌 환멸과 무기력의 날들"의 시간을 특유의 섬세한 문체로 그려냈다. 서로의 폐허가 맞닿은 이방(異邦)에서 헤매다 다시, 삶 쪽으로 한 걸음 내디디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향후 10년, 대한민국 부동산 전망

3기 신도시는 서울의 수요를 대체할 수 있을까? 1기 신도시의 미래는? 재건축·재개발이 가능한 곳과 불가능한 곳, 인구고령화와 청년실업이 부동산에 미칠 영향까지. 사야 할 부동산 vs 팔아야 할 부동산을 집중 분석하는 한편, 다가올 대한민국 부동산의 미래를 전망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