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형진의 나는 X세대다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오뚝이 야구인생 강동우의 부활을 기대하며 [0]

    불과 2년 전만 하더라도 이글스는 부동의 톱 타자 강동우의 활약 덕분에 잠시나마 테이블 세터에 대한 걱정을 덜었던 시절도 있었다. 강동우가 있어서다. 강동우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단어는 ‘비운’ 그리고 또 다른 단어를 떠올린다면 ‘오뚝이’를 연상할 수 있다.

    강동우 한화 이글스 삼성 라이온즈 프로야구 등록일: 2013.11.26

  • <응답하라 1994> 문경은, 농구대잔치 오빠부대의 시발점 람보슈터 [0]

    최근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드라마 ‘응답하라 1994’의 주요 배경으로 등장하는 연세대는 당시 농구대잔치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주도하고 있었다. 주인공(고아라)이 이상민의 열광적인 팬으로 등장하고 문경은, 우지원, 김훈 등 1990년대 추억의 농구대잔치 스타들이 출연하면서 풋풋한 기억을 떠올리게 만들었다.

    문경은 농구대잔치 프로농구 등록일: 2013.11.12

  • LG 트윈스 팬들에게 잊혀질 수 없는 그 이름, ‘캐넌히터’ 김재현 [0]

    현재는 해설위원으로 특유의 자신감 넘치는 어조로 명쾌한 해설을 선보이는 김재현은 타석에 서있을 때와 마찬가지로 강력한 포스를 발산하고 있다. 신인 시절에는 너무 당차다 못해 오렌지족 같은 인상까지 풍겼던 그였지만 선수생활 최대의 시련을 딛고 인간승리의 기적을 연출하더니 선수생활 말년에는 후배들을 이끄는 어엿한 캡틴으로서 화려하면서도 굴곡 많았던 선수생활을 ..

    김재현 캐넌히터 엘지트윈스 SK 와이번스 등록일: 2013.10.25

  • 멘붕 두산, 진필중을 떠올려라 [0]

    .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진필중은 9이닝을 혼자 책임지며 자이언츠 타선을 3안타 1실점으로 틀어 막고, 시리즈를 원점으로 돌려 놓는다. 당시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도 자이언츠 에이스 윤학길과 맞대결을 펼쳐 전혀 밀리지 않는 투구를 펼쳤던 진필중은 팀이 가장 어려운 상황에 홀로 마운드를 책임지는 최고의 활약을 펼친다.

    진필중 두산 프로야구 등록일: 2013.10.11

  • 천하장사 강호동, 모래판을 점령하다 [0]

    강호동의 등장은 가수로 비유하자면 1996년 혜성같이 등장하여 가요계에 아이돌 그룹이라는 신조어를 탄생시킨 H.O.T의 등장에 비견될 수 있다. 1989년 7월 전국 장사 씨름대회 백두급 준결승전에서 18세의 강호동은 당대 최강의 천하장사 이만기를 2-0으로 눕히는 이변을 일으키고 그 여세를 몰아 결승전에서도 임용제를 3-0으로 누르고 백두장사에 오르는 기..

    강호동 씨름 추석 등록일: 2013.09.25

  • 진격의 LG의 카리스마, 야생마 이상훈 [2]

    올 시즌 프로야구에서 가장 많이 접할 수 있는 표현을 꼽는다면 바로 ‘진격의 LG’를 꼽을 수 있다. 2002년 한국시리즈 준우승 이후 지난 시즌까지 10시즌 동안 단 한 차례도 포스트 시즌에 진출하지 못한 LG 트윈스는 종반기에 접어든 올 시즌 63승 45패 (9월 5일 기준)로 리그 순위표 맨 꼭대기에 올라서 있다.

    이상훈 LG 프로야구 등록일: 2013.09.06

  • 서장훈, 농구대잔치의 겁없던 신인이 프로농구 MVP가 되기까지 [0]

    농구 코트에서 그는 골리앗이었지만 세상 속에서 그는 다윗 같은 존재였고, 15년의 프로 선수 생활의 대부분을 다윗처럼 지낼 수 밖에 없었다. 하지만 그는 농구에 대한 강렬한 열정을 은퇴하는 그 날까지 포기하지 않았다. 그 열정이 있었기에 서장훈은 프로농구에 쉽게 깨어지지 않을 강렬한 발자취를 남길 수 있었던 것이다. 은퇴 이후 ‘무한도전’, ‘무릎팍 도사’..

    서장훈 농구 스포츠 양형진 등록일: 2013.08.23

  • 프롤로그 : X세대와 스포츠 [1]

    자기 개성과 단체의식을 함께 공존시키는 X세대 스포츠 스타들은 야구, 축구, 농구, 배구, 씨름, 골프 등 다양한 스포츠 분야에서 뚜렷한 족적을 남겼으며, IMF 한파로 국민들이 정신적으로 힘들어할 때 자기 분야에서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며 국민들에게 힐링을 선사하기도 했다.

    양형진 스포츠 X세대 등록일: 2013.08.23

이전 1다음

오늘의 책

다시 시작된 전설의 〈밀레니엄〉 시리즈

스티그 라르손를 잇는 새로운 이야기꾼 다비드 라게르크란츠에 의해 전설의 밀레니엄 시리즈가 다시금 이어진다. 드디어 만난 쌍둥이 자매 리스베트와 카밀라, 그리고 밝혀지는 충격적인 과거. 리스베트와 미카엘의 새로운 이야기라니 어찌 반갑지 않으랴.

알고리즘의 역습이 시작됐다

수학과 데이터, IT기술의 결합으로 탄생한 빅데이터는 과연 공정할까? 저자는 인간이 가진 편견과 차별 의식을 그대로 코드화한 알고리즘을 사용하는 모형은 '대량살상무기'와 같다며, 불평등을 확산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알고리즘의 특징을 상세히 설명한다.

불확실성의 시대, 일의 미래를 준비하라!

전문직 신화가 종말을 고하고 학위의 가치가 사라져 가는 시대. 당신은 10년 후를 위해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저자는 안정적인 직업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고 강조하며, 직업을 계획하는 대신 창업가정신을 구현해 자신만의 비즈니스를 구축하라고 주문한다.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힐링 그림책

도시에 사는 소년이 어느 날, 시골의 조부모님 댁을 방문하게 됩니다. 부모님이 이야기를 나누는 사이 창 밖의 나무숲 속으로 여행을 떠나게 된 소년이 바라본 나무, 햇살, 호수, 물결, 물속, 수영 후의 햇빛, 칠흑같이 어두운 밤하늘의 별 등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그림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