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만화 상대적이며 절대적인 지식의 백과사전

  • 기사 RSS 구독하기
  • 최신 순
  • 인기도 순
  • 우리는 밤마다 어떤 메시지를 받는다?! [5]

    우리는 밤마다 잠을 자는 동안 ‘역설(逆說) 수면’ 이라는 특이한 단계를 거칩니다. 그 단계는 한 번에 15분에서 20분 정도 지속되며, 한 시간쯤 지나면 다시 찾아옵니다. 그 단계를 왜 역설적이라고 하는 걸까요?

    수면 역설수면 세스토드 등록일: 2012.11.05

  • 소인국 사람들 [3]

    그들은 난쟁이나 피그미와는 다릅니다. 릴리푸트 사람들의 신체는 일정한 비율로 축소되어 있을 뿐, 보통의 인간과 똑같은 균형을 이루고 있습니다. 그들은 19세기 말 헝가리에서 발견되기 전까지 줄곧 도시와 문명으로부터 멀리 떨어져 자급자족하며 살았습니다. 사람들은 그들을 발견하자…

    베르나르 베르베르 걸리버 여행기 릴리푸트 등록일: 2012.10.30

  • 세계를 창조하는 법 [3]

    당신이 어린 신이라고 가정합시다. 당신은 하나의 세계를 창조하고 싶어 합니다. 어떻게 하면 될까요?

    베르나르 베르베르 상대적이며 절대적인 지식의 백과사전 등록일: 2012.10.23

  • 아프리카… 노인을 위한 나라?! [4]

    아프리카에서는 갓난아이의 죽음보다 노인의 죽음을 더 슬퍼합니다. 대신 유럽에서는 갓난아이의 죽음을 슬퍼합니다. 살았더라면 아주 훌륭한 일을 해낼 수 있었을 아기의 죽음을 안타까워하는 것입니다. 그에 비해 노인의 죽음에 대해서는 거의 관심을 보이지 않습니다…

    아프리카 노인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록일: 2012.10.15

  • 짝짓기 동안 암컷에게 잡아먹히지 않으려는 수컷의 ‘선물’은? [8]

    금파리들의 세계에서는, 짝짓기하는 동안에 암컷이 수컷을 잡아먹습니다. 짝짓기할 때의 감정이 식욕을 불러일으키면서 곁에 늘어져 있는 짝짓기 상대가 암컷에게는 먹거리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수컷은 사랑은 하고 싶으나 암컷에게 잡아먹히고 싶지는 않습니다. 사랑 때문에 죽어야 하는 그런 비극적인 상황에서 벗어나고 싶겠죠. 그것을 위해서 금파리의 수컷은 한가지 책략을..

    금파리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록일: 2012.09.28

  • 죽느냐, 사느냐… ‘생각’에 달려있다. [5]

    1950년대에 있었던 일입니다. 영국의 컨테이너 운반선 한 척이 화물을 양륙하기 위하여 스코틀랜드의 한 항구에 닻을 내렸습니다. 포르투갈 산(産) 마디라 포도주를 운반하는 배였습니다. 한 선원이 모든 짐이 다 부려졌는지를 확인하려고 어떤 냉동 컨테이너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그때 그가 안에 있는 것을 모르는 다른 선원이 밖에서 냉동실 문을 닫아버렸습니다…

    생각의 힘 상대적이며 절대적인 지식의 백과사전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록일: 2012.09.21

  • 평범한 삼각형 [5]

    평범하기가 때로는 비범하기보다 더 어렵습니다. 삼각형의 경우를 생각해 보면, 그 점이 분명히 드러납니다. 삼각형에는 대개 이등변 삼각형, 직각 삼각형, 정삼각형 따위의 이름이 붙어 있습니다. 정의된 삼각형의 종류가 하도 많아서 특별하지 않은 삼각형을 그리기가 쉽지 않을 정도입니다. 특별하지 않은 삼각형을 그리자면…

    삼각형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록일: 2012.09.12

  • 개미도 인간들처럼 ‘사회성’이 있다! [1]

    인간과 마찬가지로 개미도 사회성을 타고납니다. 새끼 개미는 너무 약해서 자신을 가두고 있는 고치를 혼자서 깨뜨릴 수가 없습니다. 사람의 아기도 혼자서 걷거나 영양을 섭취할 수 없습니다. 개미와 인간은 둘 다 주위의 도움을 받아야만 살 수 있는 종이며…

    개미 티베트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록일: 2012.09.07

  • 뼈대, 몸 안에 있은 것이 나을까, 거죽에 있는 있는 것이 나을까? [4]

    뼈대가 몸 거죽에 있으면 외부의 위험을 막는 껍질의 형태를 띱니다. 살은 외부의 위험으로부터 보호를 받으면서 물렁물렁해지고 거의 액체 상태에 가까워집니다. 그래서 그 껍데기를 뚫고 어떤 뾰족한 것이 들어오게 되면, 그 피해가 돌이킬 수 없을 만큼 치명적입니다. 뼈대가 몸 안에 있으면…

    뼈대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록일: 2012.08.24

  • 가장 먼 우리 선조의 이름, 박테리아 [3]

    지구상에서 가장 오랫동안 가장 널리 세력을 떨쳐 온 유기적 구조의 이름이죠. 우리 행성이 생긴 지가 약 50억 년이 되었다고 하는데, 최초의 박테리아인 태고 박테리아는 35억 년 전에 출현했어요. 그 후로 20억 년 동안 이 행성은 태고 박테리아와 그것에서 갈려 나온 박테리아들의 독무대였습니다.

    박테리아 태고 박테리아 지구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록일: 2012.08.17

이전 12345다음

오늘의 책

냉소 대신 낙관주의를 택한 그녀

미국 최초 흑인 퍼스트레이디 미셸 오바마의 자서전이 전세계 동시 출간되었다. 시카고 변두리에서 태어나 여성과 약자의 희망을 상징하는 아이콘이 되기까지, 미셸은 냉소 대신 낙관주의로 매 순간에 임했다. 그녀가 요구하는 것은 하나다. 희망을 놓지 말 것.

위화의 읽기, 쓰기, 그리고 사람으로 살기

중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작가 위화의 에세이. 글쓰기와 독서, 사람으로 산다는 것의 의미를 말한다. 좋은 작가면서 훌륭한 독자이기도 한 그는 작가로서 어려움에 처할 때마다 위대한 소설가에서 답을 찾았다고. 읽기와 쓰기, 산다는 것이 다르지 않았던 그의 진솔한 이야기.

딸 바보 임금님의 소원은 이뤄질까요?

『진정한 일곱 살』허은미 작가와 『간질간질』 서현 작가가 만났다! 평범한 공주가 불만인 임금님 아빠의 고민을 들어보세요. ‘세상에서 가장 예쁘게’ ‘착하게’ 소원을 빌어 공주는 변했지만 그 모습이 행복해보이지 않아요. 부모의 욕심이라는 화두를 재미있게 풀어낸 그림책입니다.

2019년 경제의 결정적 순간을 내다보다

막다른 골목에 다다른 세계 경제, 2019년은 결정점이다! 세계 경제의 지형부터 국내외 기술·산업의 전망과 구체적인 대응 전략까지. 세계 경제를 관통하는 중대한 흐름과 2019년 놓쳐서는 안 될 19가지 경제 이슈를 소개하는, 한 권으로 읽는 2019년 경제 전망과 해법.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