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번역가, 서평가들과 함께한 ‘2014 예스24 문학캠프’

이난아,양억관,이현우 등 번역가 및 100여명 독자 함께한 가을 파주 문학캠프 성황 개최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세계 작가’ 베르나르 베르베르 영상 통해 감사 인사 전해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대한민국 대표 인터넷 서점 예스24(www.yes24.com)는 9월 13일과 14일 양일간 출판단지와 지혜의 숲 등 문학의 향취를 느낄 수 있는 파주에서 독자 100여명을 초청해 ‘예스24 가을 문학 캠프’를 개최했다.

예스24문학캠프.jpg

 

세계 문학을 테마로 한 이번 예스24 문학캠프에는 이난아, 양억관, 이현우 등 세계 문학에 정통한 번역가 및 서평가가 자리해 독자들과 함께 문학의 정서를 나누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2006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터키 작가 오르한 파묵의 작품을 번역하여 국내에 파묵을 소개하는 데 일조한 이난아 한국외국어대학교 터키어과 교수는 ‘터키문학을 가장 사랑하는 한국, 그리고 오르한 파묵’을 주제로 캠프 강연의 첫 문을 열었다. 이난아 교수는 오르한 파묵의 작품 중 ‘내 이름은 빨강’과 ‘순수박물관’을 집중 소개하며 “두 작품에서 각각 보여준 ‘소설과 회화의 크로스오버’, ‘소설과 박물관의 상호성’을 보았을 때 그는 자신만의 글쓰기를 보여준 이 시대의 가장 독창적인 작가”라고 말했다.

 

또한, 무라카미 하루키의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를 비롯해 다수의 일본문학을 번역한 양억관 번역가는 ‘무라카미 하루키, 그가 바라본 세계’라는 주제로 열린 독자와의 만남에서 “하루키 소설의 인기는 독자에게 주는 ‘해방감’에 있다고 생각한다”며 하루키를 비롯한 일본문학과 번역에 숨겨진 이야기들을 나눴다. 이 밖에도 필명 로쟈로 유명한 인문학자이자 전문 서평가인 이현우씨가 함께 하여 무라카미 하루키의 신작 『여자 없는 남자들』에 대한 설명과 함께 하루키를 관통하는 코드, 카프카와의 공통점 등 하루키 문학에 대해 심도있고 유쾌한 문답을 나눴다.

 

특히, 이번 문학캠프에서는 올해 예스24 네티즌 투표에서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세계 작가’ 1위로 뽑힌 베르나르 베르베르와 감사 영상을 통한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영상에서 “휴일에도 문학을 위해 시간을 낸 한국 독자들을 생각하니 기쁘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지영 예스24 도서팀장은 “올해 다양한 해외문학이 독자들의 사랑을 받아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만큼, 독서의 계절 가을에 독자들과 함께 세계 문학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할 수 있어 뜻깊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소통의 자리가 풍성하게 마련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기사]

- 이기진 “딴짓의 고수? 그런 생각 안 해봤는데”
- 김하나 “다양한 작가와 작품이 사랑받았으면”
-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세계 작가, 베르나르 베르베르
- 죄 없는 사람이 죄인이 되는 부조리의 시대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예스24

예스24는 삶의 동기를 제공하는 문화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공연, 전시 등을 통해 끊임없이 계속되는 모두의 스토리와 함께 합니다.

오늘의 책

이 세계가 멸망할지라도, 우리는 함께 할 테니

사랑은 우리를 좀 더 나은 사람이 되도록 만든다. 그래서일까. 최진영 작가의 이번 소설집에는 사랑과 사람을 지키려는 마음으로 가득하다. 전쟁, 빈부격차 등 직면해야 할 현재와 미래를 이야기하면서도 그 속에 남아 있는 희망을 놓치지 않았다. 2024년 올해 꼭 읽어야 할 한국단편소설집 중 하나.

동시대 가장 주목받는 SF 작가 켄 리우의 단편집

『종이 동물원』 작가 켄 로우가 다시 한번 독보적인 13편의 단편소설로 돌아왔다. 다양한 주제와 강렬한 역사의식을 바탕으로 중국의 당나라 시대부터 근미래의 우주까지 시공간을 넘나들며, 기상천외하고 대담한 상상력을 선보인다. 강렬한 표제작 「은랑전」은 할리우드 영화로도 제작될 예정.

고객의 행동을 읽어라!

침대 회사 시몬스를 ‘침대를 빼고도’ 사람들이 열광하는 브랜드로 이끈 김성준 부사장의 전략을 담았다. 고객의 행동을 관찰하고 심리를 유추해 트렌드를 만든 12가지 비밀 코드를 공개한다. 알리지 않아도 저절로 찾아오게 만드는 열광하는 브랜드의 비밀을 만나보자.

우리의 세계를 만든 유목민들의 역사

세계사에서 유목민은 야만인 혹은 미개한 종족으로 그려져 왔으며 역사 속에서 배제되어 왔다. 이 책은 정착민 중심의 세계사에 가려져왔던 절반의 인류사를 들여다본다. 대륙을 방랑하며, 자연의 흐름에 따라 살며, 문명과 문명 사이 연결고리가 된 유목민들의 삶은 오늘날 우리에게도 울림을 준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