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3월의 독자] 뜻밖에 좋은 책, 만날 수 있을까요?

<월간 채널예스> 3월호 유상훈 프리랜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3월은 작심삼일을 또 한 번 하는 달이잖아요. (웃음) 특별한 독서 계획은 없지만 뜻밖에 좋은 책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어요.

유상훈.jpg

 

 

유상훈(34세)
프리랜서

 

책을 만들다가 지금은 프리랜서로 일하고 있습니다. 한결 가벼운 마음으로 책을 읽는 중이죠. 가장 좋아하는 분야는 세계문학이에요. 일본 소설가 다자이 오사무를 무척 좋아해요. 어릴 때부터 책을 좋아하진 않았어요. 즐겨 읽게 된 건 대학교에 들어가고서부터죠. 집은 경기도, 학교는 서울이라 통학 시간이 길었어요. 지하철에서 버스에서 책만큼 좋은 친구가 없었죠. 그 때는 스마트폰이 대중화되기 전이었거든요. 우연히 스탕달의 『적과 흑』을 읽게 됐는데 그야말로 흠뻑 빠져들었어요. 덕분에 책에 취미를 붙이게 됐죠.

 

소장 욕구가 좀 많아요. 책을 사는 돈은 안 아끼는 편이에요. 중고책보다는 새 책을 주로 사는데구매는 거의 인터넷서점에서 해요. 직접 책을 보고 사는 것도 좋지만 출판사 서평을 읽으면서 사는 재미도 있어요. 너무 화려한 수식어를 볼 때면 ‘이건 좀 뻥이다’라고 생각하기도 하죠.  책을 많이 사다 보면 할인율과 적립금을 무시할 수 없어요. 은근히 무거운 책이 많잖아요. 집에서 받아보는 게 아무래도 편하더라고요. <월간 채널예스>나 다양한 사은품을 받는 재미도 있고요.

 

몇 달 전에 정세랑 작가님의 장편 소설 『피프티 피플』을 읽었어요. 50명의 인물 이야기를 담은 소설인데요. 각 장이 짧게 나눠져 있어서 긴 독서를 어려워하는 젊은 독자들도 재밌게 읽을 수 있을 것 같아요. 주목하고 있는 젊은 작가 중 한 분이신데, 상상력이나 문장이 마음에 들어요. 아, 테드 창의 『당신 인생의 이야기』도 무척 재밌게 읽었어요. 영화 <컨택트>를 본 다음에 봤는데 내용이 너무 좋은 거예요. SF소설은 많이 안 읽는 편이라 기대가 없었는데 정말 좋았어요. 에밀리 브론테의 『폭풍의 언덕』도 새삼 다시 읽었는데, 정말 기념비적으로 잘 쓴 작품이라는 걸 실감했어요.

 

책 추천이요? 그건 너무 어려운 일이에요. 책을 만드는 일을 하고 있지만, 제 주변에도 책을 전혀 읽지 않는 사람이 많죠. 그래도 간혹 추천을 부탁 받으면 열심히 골라줘요. 아무래도 너무 어렵지 않은 짧은 책을 추천하죠. 요즘은 표지가 예쁜 책이 많잖아요. “콘텐츠가 중요하지, 디자인이 뭐가 중요하냐?”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사람도 처음 만났을 때 풍기는 이미지가 중요하잖아요. 책의 분위기를 잡아주는 게 표지, 디자인이라고 생각해요. 같은 콘텐츠라도 어떻게 전달하느냐에 따라 느낌이 달라지니까요. 여러 번역서가 나온 책을 고를 때는 디자인이 예쁜 책을 골라요.

 

3월은 작심삼일을 또 한 번 하는 달이잖아요. (웃음) 특별한 독서 계획은 없지만 뜻밖에 좋은 책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어요.

 

 



 

 

피프티 피플정세랑 저 | 창비
2016년 1월~5월 창비 블로그 연재 당시 50명의 주인공으로 화제를 모았던 정세랑 장편소설 『피프티 피플』이 단행본으로 묶였다. 수도권의 한 대학병원을 중심으로 느슨하게, 또는 단단하게 연결된 병원 안팎 사람들의 이야기가 흥미진진하면서도 감동적으로 펼쳐진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eumji01@naver.com

오늘의 책

2024년 제29회 한겨레문학상 수상작

피부가 파랗게 되는 ‘블루 멜라닌’을 선천적으로 가지고 태어난 주인공. 가족의 품에서도 교묘한 차별을 받았던 그가 피부색을 떠나 한 인간으로서의 존엄을 회복하기까지의 험난한 과정을 그려냈다. 우리 안의 편견과 혐오를 목격하게 하는 작품. 심사위원단 전원의 지지를 받은 수상작.

세상을 바꾼 위대한 연구자의 황홀한 성장기

2023년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 커털린 커리코의 회고록. 헝가리 가난한 집에서 태어나 mRNA 권위자로 우뚝 서기까지 저자의 삶은 돌파의 연속이었다. 가난과 학업, 결혼과 육아, 폐쇄적인 학계라는 높은 벽을 만날 때마다 정면으로 뛰어넘었다. 세상을 바꿨다.

저 사람은 어떤 세계를 품고 있을까

신문기자이자 인터뷰어인 장은교 작가의 노하우를 담은 책. 기획부터 섭외 좋은 질문과 리뷰까지, 인터뷰에 대한 모든 것을 담았다. 인터뷰는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목소리와 이야기를 찾아나가는 과정이라는 문장처럼 세계를 더 넓히고 다양한 세계와 만날 수 있는 인터뷰의 세계로 독자를 초대한다.

공부 머리를 키워주는 어린이 신문

학년이 오를수록 성적이 오르는 비밀은 읽는 습관! 낯선 글을 만나도 거침없이 읽어 내고 이해하며 지식을 습득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7세~초4 맞춤형 어린이 신문. 문해력을 키워주는 읽기 훈련, 놀이하듯 경험을 쌓는 창의 사고 활동, 신문 일기 쓰기 활동을 통해 쓰기 습관까지 완성시켜준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