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현지인처럼 떠나는 타이베이 여행

타이완에서 발행된 타이완여행서이자, 타이완 서점가에서 여행서 분야 1위를 차지했던 가이드북 번역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아무래도 아쉬웠던 마음을 채워주러 올 해 다시 한 번 타이베이로 떠나야 할 것 같다.

타이베이.jpg

 

 

 

<꽃보다 할배> 방송 이후 타이베이에 대한 관심도 물론이고, 타이완으로 떠나는 여행객도 확실히 눈에 띄게 늘어난 것 같다. 거의 10년도 더 됐지만 대만드라마 <꽃보다 남자> 때문에 중국어 공부까지 하게 됐던 일인인지라 자연스레 대만은 언젠가 한번쯤 꼭 가보고 싶은 나라였는데, 늘 마음만 있을 뿐 선뜻 도전하지 못했었다.

 

그러다 나도 역시 <꽃보다 할배>의 영향이었는지, 충동적으로 작년에 타이베이로 여행을 떠났다. 여행 가이드북 베스트셀러 목록에서 리뷰를 꼼꼼히 따지며 기본적인 가이드북도 하나 준비하고, 대만여행 카페에도 가입해 이런 저런 정보도 얻고, 블로그를 뒤지며 어디가 맛집인지, 어디는 꼭 가야하는지 열심히 적어놨다.

 

하지만 역시 제일 유용했던 정보는 대만에 다녀온 친구로부터 들은 정보였다. 대만친구와 함께 여행을 다녀왔다는 친구는 가이드북에는 나와있지 않은 소중한 정보와 맛집 리스트를 쉬지 않고 알려줬다.

 

그렇게 다녀온 타이베이 여행에도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 그리 크지 않은 도시이지만 아직도 타이베이 구석구석 볼거리가 남아있는 것만 같았다. <꽃보다 할배> 팬들을 겨냥한 듯한 제목의 책 『꽃보다 타이베이』는 그런 나에게 보는 것 만으로도 들뜨게 만든 책이었다. 로컬들이 추천하는 타이베이의 핫플레이스를 소개한다는 이 책은 타이완에서 발행된 타이완여행서이자, 타이완 서점가에서 여행서 분야 1위를 차지했던 가이드북 번역서이다.

 

유명한 곳들도 당연히 소개하고 있지만, 타이베이 현지인들만이 알법한, 여행객들은 가이드북에 소개된 곳만 보다가 놓치기 쉬운 구석구석 숨은 장소들을 소개한다. 그리고 그 장소, 그 음식, 그 문화 속에 숨겨진 타이완 사람들만의 이야기까지 담고 있어 타이완이 더 가깝게 느껴진다. 지역별로 가볼만한 곳들을 소개하고, 그림으로 그려진 지도가 지하철역을 중심으로 간단하게 그려져 있어서 길 찾기도 어렵지 않을 것 같다.

 

아무래도 아쉬웠던 마음을 채워주러 올 해 다시 한 번 타이베이로 떠나야 할 것 같다.

 

 



 

img_book_bot.jpg

꽃보다 타이베이: 로컬들이 추천하는 타이베이의 맛과 멋 상치원화편집부 저/이원주,형소진 공역 | 앨리스
『꽃보다 타이베이』는 「꽃보다 할배」를 통해 새로운 여행지로 거듭난 타이베이, 가까운 거리와 저렴한 물가로 국내 여행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타이베이를 여행답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든 가이드북이다. 타이완 서점가에서 여행서 분야 1위를 차지한 『타이베이 소여행台北小旅行』의 국내 번역서이다. 관광객으로 북적이는 곳이 아니라 현지인들만 알고 모이는 진짜 타이베이, 기존 국내 타이베이 여행서에는 없는 알짜 정보를 한 권에 담아냈다.

 

 



[관련 기사]



- 누군가에게 꽃을 주고 싶을 때

- 집도 다이어트가 필요하다

- 커피가 없는 아침과 주말의 허전함

- 정치인의 글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

- 사람냄새 짙은 연극 <가을반딧불이>의 배우 진선규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태희(도서MD)

꽃보다 타이베이

<상치원화편집부> 저/<이원주>,<형소진> 공역12,420원(10% + 5%)

『꽃보다 타이베이』는 「꽃보다 할배」를 통해 새로운 여행지로 거듭난 타이베이, 가까운 거리와 저렴한 물가로 국내 여행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타이베이를 여행답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든 가이드북이다. 타이완 서점가에서 여행서 분야 1위를 차지한 『타이베이 소여행台北小旅行』의 국내 번역서이다. 관광객으로 북적이는 곳이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조예은 작가의 서늘한 호러 소설

외증조모의 죽음과 유언으로 90년이 넘은 적산가옥에 살게 된 주인공. 일제 강점기 시대와 2020년대 현재를 넘나들며, 적산가옥이 숨기고 있었던 괴기한 비밀이 조금씩 흘러나오게 된다. 이번 소설로 작가는 귀신 보다 더 무서운 인간의 탐욕을 호러라는 장르를 통해 집중 조명한다.

우연과 실패가 만든 문명사

인간이 최상위 포식자가 된 비결은 무엇일까? 이 책은 우연과 실패에 주목한다. 비효율적인 재생산, 감염병에 대한 취약성, DNA 결함 등이 문명사에 어떻게 작용했는지 밝힌다. 인간을 이해하기 위해 단 세 권의 책만 꼽으라면 『총균쇠』 『사피엔스』 그리고 『인간이 되다』이다.

내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여정

글 쓰는 사람 김민철의 신작 산문집. 20년간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파리에 머물며 자신에게 필요했던 ‘무정형의 시간’ 속에 담아낸 이야기를 전한다.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해 온 도시, 파리에서 좋아하는 것들을 되찾고, 내가 원하는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작가의 낭만적인 모험을 따라가 보자.

틀린 문제는 있어도, 틀린 인생은 없는 거야!

100만 독자의 '생각 멘토' 김종원 작가의 청소년을 위한 인생 철학 에세이. 인생의 첫 터널을 지나는 10대들을 단단하게 지켜줄 빛나는 문장들을 담았다. 마음을 담은 5분이면 충분하다. 따라 쓴 문장들이 어느새 여러분을 다정하게 안아줄테니까.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