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혼비의 추천사] 잘 살고 싶어지게 만드는 힘

작가의 추천사 (15) – 김혼비 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거침없고 ‘호쾌’한 문장 속에 담긴 건 더 잘 살고자 하는 마음. 추천사에서도 삶에 대한 김혼비 작가의 고민과 생각을 엿볼 수 있다. (2020.08.12)


자신이 아끼고 사랑하는 삶의 구석구석을 포착해 글을 써온 김혼비 작가. ‘인생의 삼원색을 책, 술, 축구’로 표현하기도 한 그의 책 『우아하고 호쾌한 여자 축구』『아무튼, 술』에는 좋아하는 것에 시간을 투자할 줄 아는 사람만의 활력이 가득하다. 거침없고 ‘호쾌’한 문장 속에 담긴 건 더 잘 살고자 하는 마음. 추천사에서도 삶에 대한 김혼비 작가의 고민과 생각을 엿볼 수 있다. “근육을 만들고 키우고 그 안에서 힘을 더 꺼내 쓰고 싶어진다. 더 잘 뛰기 위해. 그리고 더 잘 살기 위해.”(『근육이 튼튼한 여자가 되고 싶어』), “애틋하고 단정하면서도 좀 더 나를 돌보며 잘 살고 싶어지게 만드는 힘을 쥐여 준다.”(『생애최초주택구입 표류기』) 나를 돌보며 사는 일에 관심이 있는 독자라면, 지금 김혼비 작가의 추천사에서 삶의 힌트를 얻어보자.


김혼비 작가의 추천사

『근육이 튼튼한 여자가 되고 싶어』

이정연 저 | 웅진지식하우스



“축구를 하든 자전거를 타든 그 어떤 운동을 하든 결국 도돌이표처럼 근력 운동으로 되돌아가곤 했다. 모든 운동의 최종 답안은 늘 근력이었다. 근력을 잘 써야 운동을 더 잘할 수 있음은 물론이고 관절에 무리가 가서 입게 되는 부상 위험도 현격히 줄어들었다. 그래서 근력을 키우는 다양한 운동이 소개된 이 책이 반가웠다. 그동안 지면을 통해 여성의 몸과 운동을 꾸준히 조명해온 이정연 작가가 자신의 몸에 근육과 함께 다져진 언어들로 써내려간 기록을 읽다 보면 새삼 깨닫게 된다. 근력은 모든 ‘것’의 최종 답안이라는 것을. 허리 근육을 제대로 펴는 것은 이곳저곳 구겨진 일상을 반듯하게 펴는 시작이 될 수 있고, 써본 적 없는 근육들을 움직이는 것은 가본 적 없는 삶의 다른 가능성들을 하나하나 깨워나가는 시작이 될 수 있다는 것을. 근육의 힘과 함께 넓어진 세계에서 거침없이 운동하는 책 속 여자들을 보면 가슴이 뛴다. 근육을 만들고 키우고 그 안에서 힘을 더 꺼내 쓰고 싶어진다. 더 잘 뛰기 위해. 그리고 더 잘 살기 위해.”


『생애최초주택구입 표류기』

강병진 저 | 북라이프



“‘빌라를 샀다’라는 한 문장으로 끝났을 이야기가 구석구석 다부지게 잘 지어진 근사한 집 같은 책이 되었다. 이 집은 실용적이면서도 1970~2010년대를 관통하는 세대들의 기억이 깃들어 있어 애틋하고 단정하면서도 좀 더 나를 돌보며 잘 살고 싶어지게 만드는 힘을 쥐여 준다. 집을 사는 문제로 결국 사는 문제를 이야기하는 책.”


『모두 너와 이야기하고 싶어 해』

은모든 저 | 민음사



“산책이 책이라면 은모든의 소설 같을 거라고 늘 생각해 왔다. 그는 주로 세상의 중심에서 밀려났거나 벗어났거나 방황하는 현대인들의 이야기를 소설마다 다양한 방식으로 그리지만, 그 기저에 한결같이 흐르는 나른하면서도 느긋하고 무겁다가도 홀가분해지는 은모든 특유의 리듬은 햇볕이 따뜻한 날 강변을 산책할 때의 그것과 무척 닮았다.”


『해장 음식 : 나라 잃은 백성처럼 마신 다음 날에는』

미깡 저 | 세미콜론



“이 책은 평소 성실하고 철저한 과음으로 최적의 숙취 상태를 유지해온 미깡 작가의 해장 임상실험기이다. 숙취와 해장 음식이 환상의 하모니를 이루는 과정을, 각종 해장 음식과 그에 얽힌 추억들을 어찌나 맛깔나게 그렸는지, 살다 살다 안주도 아니고 단지 해장 음식이 먹고 싶어서 술 생각이 간절해진 건 또 처음이다. 안 웃고 넘긴 페이지가 없고 끝에 가선 눈물을 쏟았다. 정말 당해낼 수가 없다. 이 타고난 술꾼, 이 타고난 이야기꾼을.”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지원

예스24 독서 모임 북클러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차가운 위트로 맛보는 삶의 진실

문장가들의 문장가, 김영민 교수의 첫 단문집. 2007년부터 17년간 써 내려간 인생과 세상에 대한 단상을 책으로 엮었다. 예리하지만 따스한 사유, 희망과 절망 사이의 절묘한 통찰이 담긴 문장들은 다사다난한 우리의 삶을 긍정할 위로와 웃음을 선사한다. 김영민식 위트의 정수를 만나볼 수 있는 책.

누구에게나 있을 다채로운 어둠을 찾아서

잘 웃고 잘 참는 것이 선(善)이라고 여겨지는 사회. 평범한 주인공이 여러 사건으로 인해 정서를 조절하는 뇌 시술을 권유받는다. 그렇게 배덕의 자유를 얻으며, 처음으로 해방감을 만끽한다. 선과 악이라는 이분법에서 벗어나 ‘조금 덜 도덕적이어도’ 괜찮다는 걸 깨닫게 해줄 용감한 소설.

그림에서 비롯된 예술책, 생각을 사유하는 철학책

일러스트레이터 잉그리드 고돈과 작가 톤 텔레헨의 생각에 대한 아트북. 자유로운 그림과 사유하는 글 사이의 행간은 독자를 생각의 세계로 초대한다. 만든이의 섬세한 작업은 '생각'을 만나는 새로운 경험으로 독자를 이끈다. 책을 펼치는 순간 생각을 멈출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삶

베스트셀러 『채소 과일식』 조승우 한약사의 자기계발 신작. 살아있는 음식 섭취를 통한 몸의 건강 습관과 불안을 넘어 감사하며 평안하게 사는 마음의 건강 습관을 이야기한다. 몸과 마음의 조화로운 삶을 통해 온전한 인생을 보내는 나만의 건강한 인생 습관을 만들어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