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레이터 특집] 큐레이션 서점과의 숏터뷰 – THE REFERENCE

<월간 채널예스> 2020년 1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책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여 ‘레퍼런스’를 공유하고 토론할 수 있는 공간에 대한 바람으로 출발한 공간입니다. (2020.01.16)

5 THE REFERENCE.jpg

ⓒ 더레퍼런스

 

 

서점 소개


현대사진 전문 출판사이자 『이안 매거진』 을 발행하는 이안북스의 김정은 대표가 이끄는 공간이에요. 그 책이 어떻게 독자에게 다가가는지 관찰하는 시간은 부족했다는 각성과 책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여 ‘레퍼런스’를 공유하고 토론할 수 있는 공간에 대한 바람으로 출발했습니다. 2018년 아시아 5개국의 아트북 241권을 소개한 <아시아 아트북 라이브러리>를 시작으로 ‘책’을 매개로 하는 다양한 전시를 기획하고 있으며, 아날로그와 디지털 세대 사이에서 ‘책’이 주는 영감, 스토리, 정보 등을 시각예술이란 틀에서 ‘다시 보기’하는 곳으로 생각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큐레이션의 방향, 큐레이터의 취향


국내외 아트북과 사진집을 주로 다룹니다. 특히 <아시아 아트북 라이브러리> 전을 통해 매년 주제에 따라 아시아 각국의 전문가가 큐레이션한 아트북을 소개하고 판매합니다.

 

앞으로 벌어질 프로젝트


워크숍, 아티스트 토크, 북 토크 등 운영하는 콘텐츠 폭이 넓은 편입니다. 신진 아티스트의 작업을 소개하는 ‘톡톡’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운영하고 있고 ‘나의 첫 번째 더미북 만들기’와 같은 체험 워크숍을 개최하기도 했습니다. 1월에는 4~18일 황민규 작가의 개인전을 열 예정입니다.

 

서점을 두 배로 즐기기 위해 필요한 가이드


전시와 책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프로그램이 상시 이루어지므로 SNS나 더레퍼런스 홈페이지를 통해 소식을 체크해 보시길 권합니다.

 

 

 

* THE REFERENCE


주소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24길 44
홈페이지 www.the-ref.kr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정다운, 문일완

오늘의 책

이 세계가 멸망할지라도, 우리는 함께 할 테니

사랑은 우리를 좀 더 나은 사람이 되도록 만든다. 그래서일까. 최진영 작가의 이번 소설집에는 사랑과 사람을 지키려는 마음으로 가득하다. 전쟁, 빈부격차 등 직면해야 할 현재와 미래를 이야기하면서도 그 속에 남아 있는 희망을 놓치지 않았다. 2024년 올해 꼭 읽어야 할 한국단편소설집 중 하나.

동시대 가장 주목받는 SF 작가 켄 리우의 단편집

『종이 동물원』 작가 켄 로우가 다시 한번 독보적인 13편의 단편소설로 돌아왔다. 다양한 주제와 강렬한 역사의식을 바탕으로 중국의 당나라 시대부터 근미래의 우주까지 시공간을 넘나들며, 기상천외하고 대담한 상상력을 선보인다. 강렬한 표제작 「은랑전」은 할리우드 영화로도 제작될 예정.

고객의 행동을 읽어라!

침대 회사 시몬스를 ‘침대를 빼고도’ 사람들이 열광하는 브랜드로 이끈 김성준 부사장의 전략을 담았다. 고객의 행동을 관찰하고 심리를 유추해 트렌드를 만든 12가지 비밀 코드를 공개한다. 알리지 않아도 저절로 찾아오게 만드는 열광하는 브랜드의 비밀을 만나보자.

우리의 세계를 만든 유목민들의 역사

세계사에서 유목민은 야만인 혹은 미개한 종족으로 그려져 왔으며 역사 속에서 배제되어 왔다. 이 책은 정착민 중심의 세계사에 가려져왔던 절반의 인류사를 들여다본다. 대륙을 방랑하며, 자연의 흐름에 따라 살며, 문명과 문명 사이 연결고리가 된 유목민들의 삶은 오늘날 우리에게도 울림을 준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