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레이터 특집] 큐레이션 서점과의 숏터뷰 – 한 권의 서점

<월간 채널예스> 2020년 1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저희가 제안하는 그달의 주제와 책, 전시를 보면서 복잡한 일상을 잊고 ‘하나’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2020.01.16)

2 한 권의 서점.JPG
ⓒ한 권의 서점

 

 

서점 소개


매달 ‘한 단어’로 ‘한 권’의 책을 선정해 전시와 함께 소개하는 공간이에요. 또 서촌을 찾은 사람들에게 여행을 안내하고, 잠시나마 책과 함께 쉴 수 있는 곳이기도 하죠. 머무는 동안 저희가 제안하는 그달의 주제와 책, 전시를 보면서 복잡한 일상을 잊고 ‘하나’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큐레이션의 방향, 큐레이터의 취향


큐레이션의 방향은 이미 설명을 드린 듯하니 프로그램을 소개해도 될까요? 저녁에 모이는 ‘밤 읽는 밤’과 낮에 모이는 ‘낮의 낱말’, 이렇게 두 가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요. ‘밤 읽는 밤’에는 주로 북 토크와 영화 상영회를 열고, ‘낮의 낱말’ 시간에는 글을 써 보는 모임을 진행해요.

 

 

앞으로 벌어질 프로젝트


아쉽게도 1월 전시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어요. 12월 한 달 동안은 이승희 작가의 책 『여행의 물건들』을 소개하고 있어요. 저희가 기획하면서 잊고 있던 물건들을 다시 꺼내 본 저처럼, 방문하시는 분들이 물건과 이야기를 서로 교환하는 장이 되고 있어 기쁘네요.

 

 

서점을 두 배로 즐기기 위해 필요한 가이드


서촌을 걷다가 우연하게 들어와 전시 공간을 유유히 산책한 후, 전시에서 마주친 책을 느긋한 속도로 읽어 주세요.

 

 

 

* 한 권의 서점


주소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9길 24
홈페이지 of-onebook.com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정다운, 문일완

오늘의 책

온전한 ‘나’를 찾아가는 이야기

『내가 되는 꿈』은 어른이 된 주인공이 과거와 마주하며 온전한 '나'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다. 지난 괴로움까지 빼곡히 꺼내어 깨끗이 씻어내 바로 보는 일, 그 가운데서 떠오르는 보편적인 삶의 순간, 생각과 감정이 어느 것 하나 누락 없이 작가의 주저하지 않는 문장들 속에 생생하게 살아있다.

아마존 CEO 제프 베조스가 직접 쓴 유일한 책

전 세계 부호 1위이자 아마존 CEO인 제프 베조스. 이제 그는 아마존 CEO 타이틀을 뒤로 하고 자신이 평생 꿈꿔왔던 우주 개척을 다음 목표로 삼고 있다. 남다른 인생 행보를 걸어온 베조스는 이 책을 통해 '자신을 움직이는 힘'을 2개의 키워드로 설명한다. 바로 '발명'과 '방황'이다.

김혼비 박태하, K-축제 탐험기

김혼비, 박태하 작가가 대한민국 지역 축제 열 두 곳을 찾아간다. 충남 예산 의좋은형제축제, 경남 산청 지리산산청곶감축제 등 이름부터 범상치 않은 지역 축제에서 발견한 ‘K스러움’은 이상하면서도 재미있고 뭉클하다. 두 작가의 입담이 살아있는 문장만으로도 충분히 즐겁다.

일본이라는 문제적 나라 이해하기

친절한 국민과 우경화하는 정부, 엄숙한 가부장제와 희한한 성문화, 천황제 등 일본은 외국인이 보기에 쉽게 이해하기 힘든 모습이 공존한다. 일본에서 40년 넘게 살아온 태가트 머피가 쓴 『일본의 굴레』는 이러한 일본의 모습을 냉철하게 분석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