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켓으로 달에 간다고?

『호모 아스트로룸』 연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늦어도 13세기에는 중국에서 로켓이 발명되어 무기로 쓰이고 있었다. 이 기술은 몽골제국이 유럽을 침공하면서 유럽에도 전해졌다. 그런데도 왜 베른은 작품 속에서 로켓이 아니라 굳이 대포를 이용해 주인공을 달로 보냈을까? (2019. 05. 07)

01.png

 

 

오늘날에는 로켓으로 우주에 가는 것이 상식이다. 하지만 어떤 상식도 과거에는 상식이 아니었다. 우주로 갈 로켓을 만들어 낸 ‘로켓의 아버지’들이 소년 시절 푹 빠졌던 소설  『지구에서 달까지』 를 잠시 살펴보자.

 

이 공상과학소설을 한마디로 요약하면 ‘대포를 이용해 사람이 달로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다. 미국 플로리다주에 길이가 270미터나 되는 거대한 대포를 설치해서 남자 셋과 개 두 마리를 포탄에 태워 달로 쏘아 보낸다. 포탄은 달 주위를 빙 돈 다음 수많은 위기를 넘긴 끝에 지구로 귀환해 무사히 태평양에 떨어진다.

 

그럼 왜 로켓이 아니라 대포였을까? 사실 베른이 살던 시대도 로켓은 있었다. 늦어도 13세기에는 중국에서 로켓이 발명되어 무기로 쓰이고 있었다. 이 기술은 몽골제국이 유럽을 침공하면서 유럽에도 전해졌다. 그런데도 왜 베른은 작품 속에서 로켓이 아니라 굳이 대포를 이용해 주인공을 달로 보냈을까?

 

답은 간단하다. 19세기에 로켓은 이미 시대에 뒤떨어진 기술이었기 때문이다. 당시에는 로켓이 오늘날의 로켓형 폭죽과 비슷한 수준으로, 비행거리도 짧았고 과녁에 명중시키기도 어려웠다. 사실상 적을 살상하는 능력은 없었고, 빛과 소리로 적을 놀라게 하는 효과만 있었다. 그에 비해 대포는 사정거리가 거의 2킬로미터에 이르렀고, 정확히 명중시키기 위한 궤도 계산법도 확립되어 있었다. 즉, 당시에 로켓은 한물간 600년 전 기술이었고 대포는 최첨단 기술이었던 셈이다. 그래서 그때에는 로켓 같은 구닥다리 기술로 우주에 간다는 생각을 아무도 하지 못했다.

 

참고로 대포로는 절대 우주로 갈 수 없다. 초속 11킬로미터로 발사해도 엄청난 공기저항 때문에 금방 추락하고 말기 때문이다. 설사 우주 공간으로 나간다 하더라도 가속, 감속, 방향 전환 등을 할 수 없다.

그럼 우주 비행을 실현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로켓이 답이다.”

 

로켓의 아버지들은 바로 이 사실을 깨달았다. 이 깨달음이야말로 우주공학사상 최대 혁명이라고 할 수 있다. 무려 600년 전 기술이 우주로 가는 열쇠였다니, 정말 놀랄 일이다.

 

 


 

 

호모 아스트로룸오노 마사히로 저/이인호 역 | arte(아르테)
이 친절하고 호기심 넘치는 이야기꾼은 우주탐사 역사의 첫 장부터 아직 빈 종이로 남아 있는 미래의 우주탐사까지, 그 서사를 극적으로 그려 낸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오노 마사히로

호모 아스트로룸

<오노 마사히로> 저/<이인호> 역 15,300원(10% + 5%)

우주를 생각하면 떠오르는 건 뭘까? 암흑물질과 우주배경복사? 아니면 영화 [그래비티]에서 봤던 희고 둔한 우주복 안에서 숨을 몰아쉬는 우주 비행사와 좁은 우주선 창밖으로 새까맣게 보이는 텅 빈 우주 공간의 모습? CG로 만들어진 우주의 모습 속에 스스로를 대입하는 것보다, 암흑물질과 우주배경복사를 이해하는 나를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믿음 없는 사랑일지라도, 사랑은 감출 수 없어요.

『구의 증명』 최진영의 신작. 무연고의 제주로 내려가 죄책감 대신 자유, 진실 대신 거짓을 택한 주인공. 겨우내 자신의 ‘믿음 없는 사랑’을 조용히 들여다 본다. 최진영 소설가가 오랫동안 성찰해온 믿음, 그리고 사랑의 진실에 다가가는 소설. 매 순간 낯설고 신비로운 그 이름, 사랑.

슈퍼히어로보다 북극곰

『햇빛초 대나무 숲에 새 글이 올라왔습니다』 황지영이 이번엔 북극곰과 함께 돌아왔다! 시원한 농담과 뜨거운 위로가 오가는 고객 후기 만점 신화의 북극곰 센터. 어린이들의 고민을 해결하는 건 꽁이의 슈퍼 파워가 아니다? 그저 들어주고 진심으로 응원해주는 꽁이 옆에서 아이들은 오늘도 자란다.

제대로 된 데이터 투자법

300만 원으로 100억 대 자산을 만든 소액 부동산 투자 전문가 잭파시의 투자 노하우를 담았다. 클래스유 강의 평가 5.0으로 호평받은 '잭파시 톱다운 투자법'을 책으로 한 권에 정리했다. 투자를 위한 필수 지표를 정리하고 활용해 돈 버는 확실한 방법을 만나보자.

초고령사회, 위기를 기회로

총 인구 감소와 노령화로 대한민국 미래를 비관적으로 보는 시선이 팽배하다. 우리보다 먼저 인구 문제를 겪은 일본 사례를 보면, 나름의 해법이 존재한다. 초고령사회에 필요한 일자리, 교육, 문화, 교통을 고민해본다. 즐거운 노년은, 사회 차원에서도 가능하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