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동일 “독서는 보석 같은 통찰력을 선물한다”

교육인 양동일의 서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그 희열을 세상 어떤 기쁨으로 대신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더욱 책을 읽게 됩니다.

1.jpg

 

책을 읽으면서 저자와 끊임없이 대화하고 깊은 생각을 하게 될 때, 기쁩니다. 이런 깊은 생각을 하다 보면 무릎을 치는 순간이 오는데 바로 ‘보석 같은 통찰력(Insight)’을 발견했기 때문입니다. 그 희열을 세상 어떤 기쁨으로 대신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더욱 책을 읽게 됩니다.

 

요즘 관심사는 한국의 아픈 역사입니다. 헤로도토스의 『역사』를 읽고 그리스인들이 자유를 수호하기 위해 페르시아 제국과 맞서 이긴 페르시아 전쟁에 감동했습니다. 임진왜란의 교훈을 담은 유성룡의 『징비록』과 한국 근대사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담은 박은식의 『한국통사』를 읽고 있습니다.

 

최근 집필한 『질문하고 대화하는 하브루타 독서법』은 동서양의 주요 철학과 인문학을 부모와 아이의 대화 형식으로 담은 책입니다. 따라서 부모와 아이들 모두 인문고전을 쉽게 이해할 수 있습니다. 부모들이 이 책을 먼저 읽고 아이들과 자연스럽게 인문고전 이야기를 나누어 보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혹은 아이들이 먼저 읽는 것도 좋습니다. 아빠와의 대화체 형식으로 쓰였기 때문에 아이들도 쉽고 재미있게 읽을 수 있습니다. 그런 다음 아이와 부모가 질문하고 대화해 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명사의 추천

 

카네기 인간관계론
데일 카네기 저/최염순 역 | 씨앗을뿌리는사람

인간 관계가 힘들었던 사회 초년생 때 사람을 얻는 지혜를 일깨워준 책입니다.

 

 

 

 

 

 

 

 

정의란 무엇인가
마이클 샌델 저/김선욱 감수/김명철 역 | 와이즈베리

신자본주의 시대에 사는 현대인에게 윤리와 도덕, 공공선의 중요성을 이야기한 책입니다.

 

 

 

 

 

 

 

 

부모라면 유대인처럼 하브루타로 교육하라
전성수 저 | 예담friend

질문하며 대화하는 자녀 교육의 통찰력을 가져다 준 책입니다.

 

 

 

 

 

 

 

 

 

십대를 위한 유쾌한 토론교과서
박기복 저 | 행복한나무

논쟁의 묘미와 방법을 쉽게 다룬 책입니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오늘의 책

조예은 작가의 서늘한 호러 소설

외증조모의 죽음과 유언으로 90년이 넘은 적산가옥에 살게 된 주인공. 일제 강점기 시대와 2020년대 현재를 넘나들며, 적산가옥이 숨기고 있었던 괴기한 비밀이 조금씩 흘러나오게 된다. 이번 소설로 작가는 귀신 보다 더 무서운 인간의 탐욕을 호러라는 장르를 통해 집중 조명한다.

우연과 실패가 만든 문명사

인간이 최상위 포식자가 된 비결은 무엇일까? 이 책은 우연과 실패에 주목한다. 비효율적인 재생산, 감염병에 대한 취약성, DNA 결함 등이 문명사에 어떻게 작용했는지 밝힌다. 인간을 이해하기 위해 단 세 권의 책만 꼽으라면 『총균쇠』 『사피엔스』 그리고 『인간이 되다』이다.

내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여정

글 쓰는 사람 김민철의 신작 산문집. 20년간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파리에 머물며 자신에게 필요했던 ‘무정형의 시간’ 속에 담아낸 이야기를 전한다.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해 온 도시, 파리에서 좋아하는 것들을 되찾고, 내가 원하는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작가의 낭만적인 모험을 따라가 보자.

틀린 문제는 있어도, 틀린 인생은 없는 거야!

100만 독자의 '생각 멘토' 김종원 작가의 청소년을 위한 인생 철학 에세이. 인생의 첫 터널을 지나는 10대들을 단단하게 지켜줄 빛나는 문장들을 담았다. 마음을 담은 5분이면 충분하다. 따라 쓴 문장들이 어느새 여러분을 다정하게 안아줄테니까.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