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수현 “<은밀하게 위대하게>가 <도둑들> 흥행을 넘어선다면?”

북한 최고의 엘리트 요원이자 달동네 바보 ‘원류환’ 역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김수현이 6월 5일 개봉 예정인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 주인공 ‘원류환’ 역을 맡았다. 북한 최정예 요원이자 달동네 바보를 넘나들며 1인2역 연기를 소화한 김수현은 “<도둑들>, <해를 품은 달>의 성공을 넘어선다기보다, 웹툰 원작을 얼마나 잘 살려냈는지가 걱정”이라며, 촬영 소감을 밝혔다.

김수현1.jpg

 

김수현2.jpg

 

김수현3.jpg

 

“바보 연기를 연구했다기보다 내 안에 있는 걸 어떻게 꺼내놓을지에 대해 고민했어요. 모든 사람들 속에는 바보 같은 면이 있잖아요. 그런 걸 꺼내는 작업이어서 그런지 즐겁고 재밌는 작업이었어요. 제 안에 바보 같은 끼가 있나 봐요. 제가 맡은 ‘원류환’ 역은 실제로는 바보가 아니지만 바보 연기를 하는 캐릭터잖아요. 마을 사람들 속에 섞여 사는 편하게 볼 수 있는 바보, 항상 웃는 얼굴을 하고 있는 거부감 없는 바보를 표현하고자 했습니다.”

 

4월 30일, 서울 건국대학교 새천년기념관에서 열린 <은밀하게 위대하게> 쇼케이스에 참석한 김수현은 “원작인 웹툰이 워낙 훌륭한 작품이라서 그 기대를 충족시킬 수 있을지 걱정”이라며, “바보 연기보다는 액션 연기가 가장 힘들었다”고 말했다. <은밀하게 위대하게>는 북한 최정예 요원들이 조국 통일이라는 원대한 사명을 안고 달동네로 남파되어, 슈퍼집 바보, 가수 지망생, 고등학생으로 잠입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김수현은 초살무, 사격, 언어, 의학, 공학 등 모든 분야에 능한 북한 최정예 스파이지만, 조국통일이라는 원대한 임무를 띠고 남한으로 침투해 달동네 슈퍼집 바보로 살아가는 ‘원류환’ 캐릭터를 소화했다. 첫 주연 영화 개봉을 앞둔 김수현은 “<은밀하게 위대하게>가 관객 100만 명을 돌파하면 무대 인사에서 ‘귀요미 송’을 부르겠다”는 공약을 내걸며, 영화에 대한 자신감을 비쳤다.

 

<은밀하게 위대하게>의 메가폰을 잡은 장철수 감독은 “김수현과 작업을 해보니 통찰력도 뛰어나고 두뇌도 민첩했다. 세상을 보는 시각도 따뜻한 걸 보고서 이렇게 다 갖춘 놈이 있나 싶을 정도였다. 보기와 다르게 머리가 좋더라. 최고의 캐스팅라고 생각한다”며 김수현과 작업한 소감을 밝혔다. 또한 <은밀하게 위대하게>의 원작자 훈 작가는 “평소 TV를 보지 않기 때문에 김수현이 어느 정도의 배우인지 몰랐다. 그런데 제작진들이 다 좋아하는 걸 보고 궁금했다. 촬영 현장에서 지켜보니 역시 그럴 만했다”고 평했다. <은밀하게 위대하게>는 현재 후반 작업에 한창이며 오는 6월 5일 개봉할 예정이다.

 

5월 15일부터 YES24 홈페이지 e연재 서비스에서 웹툰 『은밀하게 위대하게』를 소설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웹툰, 영화 그리고 소설까지. 『은밀하게 위대하게』를 다양하게 즐겨보세요.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9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eumji01@naver.com

오늘의 책

더워 죽는 참혹한 현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면 '더워 죽겠다'는 과장된 표현을 써본 적이 있을 테다. 이제는 과장이 아니다. 진짜 더위로 죽는 사람이 생긴다. 점점 더 더워지고, 더 많은 삶이 죽음에 내몰린다. 책에서 보여주는 장면은 섬뜻하지만, 외면할 수 없는 사실이다. 지구인 필독서.

『고 녀석 맛있겠다』 20년 후 이야기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 출간 20주년 기념작으로 초보 아빠였던 티라노사우루스와 아기 공룡 '맛있겠다'의 따뜻하고 가슴 뭉클했던 만남과 작별 이후 20년 만의 다시 만난 둘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읽고 나면 눈물이 핑 도는 그들의 두 번째 만남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을 만나보자.

당신을 위한 맛나고 맛나는 이야기

2024 런던도서전에서 『연남동 빙굴빙굴 빨래방』으로 주목받은 김지윤 작가의 신작. 혜화동의 작은 가게 ‘맛나 도시락’에서 펼쳐지는 에피소드들을 반찬 삼아 뜨끈뜨끈한 밥심을 닮은 이야기를 담았다. 오늘 하루 지친 일상을 보냈다면, ‘진짜 어른’ 정금남 여사의 든든한 한 끼를 드셔 보시길.

어느 단타 천재의 매매 원칙

100만 원으로 참가한 실전투자대회에서 1,187%의 수익률로 화려하게 등장한 대학생 트레이더 만쥬의 투자 비법을 들려준다. 주식에 입문해 전업 투자자가 되기까지 저자의 투자 이야기를 통해 승률을 높이고 수익을 내는 매매의 기준과 원칙을 만나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