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레인보우99, 시공간을 소리로 기록하는 일

레인보우99 <동두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막막한 역사의 어둠과 폐허가 된 수용소에서 한 줄기 희망과 꿈을 그린, 아티스트의 진솔한 관찰이자 염원이다. (2019. 08. 28)

0000041944_001_20190731171721145.jpg

 

 

2014년 <SEOUL>로 서울의 다양한 풍경을 그린 인디 뮤지션 레인보우99(류승현). 이듬해부터 그는 전국 각지를 여행하며 현장의 느낌과 체험을 그 장소에서 소리로 담아왔다. 국내의 여러 장소는 물론 유럽까지 발걸음을 넓힌 그는 올해 24곡의 <Come Back Home>을 발표하며 긴 여정의 마침표를 찍었다. 그러나 그에게는 마지막으로 풀어내야 할 장소가 있다. 

 

<동두천>은 지난해 2월부터 올해 5월까지 경기도 동두천시를 오가며 녹음한 기록이다. 휴전선과 맞닿은 경기도 북부의 군사 도시, 전체 면적의 42.5%를 미군 부대에 양도했던 도시, 국가가 묵인하고 암암리에 활성화한 기지촌과 그 여성들에게 ‘몽키 하우스’라는 이름의 낙검자 수용소를 강요한 도시, 보산역 일대 난민들이 열악한 삶을 이어가는 도시... 현대사의 상흔을 ‘이제는 말할 수 있다- 섹스 동맹 기지촌 정화운동’ 유튜브 영상으로 접한 아티스트는 그 공간으로 직접 발걸음을 옮겼다. 

 

이방의 여행자는 이 모두를 차근차근 열거하고 해설하지 않는다. 낯선 공간에서의 느낌과 체험, 발길이 닿았던 고유한 시공간의 공기와 향기, 느낌을 소리로 기록하는 것이 그의 일이다. 기지촌 여성들의 무연고 묘지가 위치한 「상패동」에서 황망한 분노의 노이즈를 뿜어내고, 난민촌이 형성된 「보산역」에선 격렬한 혼란과 무질서 속 차분히 이어지는 삶을 풀어내는 식이다. 도도히 흐르면서도 수시로 범람하였던 「신천」의 굽이침을 지나면, 비릿한 밤공기가 고요한 「동두천」이 짙은 「밤연기」 속 모습을 드러낸다.

 

일관된 자욱함이 작품을 덮고 있다. 매캐하고 흐릿한 공단의 매연이 분지 지형의 동두천시를 「밤연기」처럼 덮으면, 그 어둠 가운데서 아티스트는 날카로운 소리로 시대의 상처를 상기하면서도 비관을 멀리하려 하나 복잡한 감정을 쉽게 떨치지 못한다. 「밤연기 2」가 차분히 아픔을 어루만지며 내일을 꿈꾸게 하다가도 미군 공여지 반환 투쟁을 통해 얻어낸 「턱거리 아파트」와 「턱거리 사격장」은 너무도 낙후되어있다. 도시에 우뚝 솟은 「초소」처럼, 쉽사리 이 땅을 둘러싼 긴장이 가시지 않는다.

 

아직 우리들을 굳게 만드는 이 막막한 어둠 말고 

무엇을 우리들이 욕할 수 있을까

어둠조차 우리들이 벌 줄 수 있었던가

- 김명인, 동두천3

 

레인보우99의 기록은 관조와 조사가 아닌 직접 체험이라는 데서 소중하다. 함께 느끼고, 함께 바라보며, 함께 걸어간다. 그렇기에 강렬한 「두드림」으로 앨범을 마무리할 수 있다. 동두천시의 시정 표어(Do Dream) 아래 아티스트는 가장 선명한 형태의 의지와 리듬을 깔고 일관된 신스 리프를 전개한다. 그럼에도 어제를 돌아보고, 그럼에도 오늘을 살아가며, 그럼에도 내일을 꿈꾸는 삶이다. 동두천의 기록은 이렇게 보편의 기록이 된다. 

 

이렇게 우리는 왜 이 여행가가 동두천의 기록을 독립적인 작품으로 발표했는지 이해하게 된다. 비록 그 과정이 고통스럽고 은폐되어온 금기를 부수는 일일지라도, 역사의 흔적을 당당히 마주하고 나서야 우리는 더 큰 내일을 향할 수 있다. <동두천>은 막막한 역사의 어둠과 폐허가 된 수용소에서 한 줄기 희망과 꿈을 그린, 아티스트의 진솔한 관찰이자 염원이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오늘의 책

차가운 위트로 맛보는 삶의 진실

문장가들의 문장가, 김영민 교수의 첫 단문집. 2007년부터 17년간 써 내려간 인생과 세상에 대한 단상을 책으로 엮었다. 예리하지만 따스한 사유, 희망과 절망 사이의 절묘한 통찰이 담긴 문장들은 다사다난한 우리의 삶을 긍정할 위로와 웃음을 선사한다. 김영민식 위트의 정수를 만나볼 수 있는 책.

누구에게나 있을 다채로운 어둠을 찾아서

잘 웃고 잘 참는 것이 선(善)이라고 여겨지는 사회. 평범한 주인공이 여러 사건으로 인해 정서를 조절하는 뇌 시술을 권유받는다. 그렇게 배덕의 자유를 얻으며, 처음으로 해방감을 만끽한다. 선과 악이라는 이분법에서 벗어나 ‘조금 덜 도덕적이어도’ 괜찮다는 걸 깨닫게 해줄 용감한 소설.

그림에서 비롯된 예술책, 생각을 사유하는 철학책

일러스트레이터 잉그리드 고돈과 작가 톤 텔레헨의 생각에 대한 아트북. 자유로운 그림과 사유하는 글 사이의 행간은 독자를 생각의 세계로 초대한다. 만든이의 섬세한 작업은 '생각'을 만나는 새로운 경험으로 독자를 이끈다. 책을 펼치는 순간 생각을 멈출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삶

베스트셀러 『채소 과일식』 조승우 한약사의 자기계발 신작. 살아있는 음식 섭취를 통한 몸의 건강 습관과 불안을 넘어 감사하며 평안하게 사는 마음의 건강 습관을 이야기한다. 몸과 마음의 조화로운 삶을 통해 온전한 인생을 보내는 나만의 건강한 인생 습관을 만들어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