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야생의 심장 가까이』, 『관리의 죽음』 외

12월 1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 (2022.11.30)


매주 수요일, 예스24 미디어콘텐츠팀이 이주의 신간을 추천합니다.
서점 직원들의 선택을 눈여겨 읽어주세요.



『야생의 심장 가까이』 

클라리시 리스펙토르 저 / 민승남 역 | 을유문화사

폭발하는 이야기, 리스펙토르라는 우주

클라리시 리스펙토르의 『달걀과 닭』이 배수아 작가의 번역으로 출간됐을 때, 그해 내내 주변에서 리스펙토르의 이름을 들었던 기억이 난다. 한번 읽으면 잊히지 않을 강렬한 인상을 주는 소설. 문장을 따라가다 보면 무언가 폭발하는 느낌이 드는 소설. 꼭 그만큼 강렬하게 리스펙토르의 새 작품이 독자들을 찾아왔다. 암실문고 시리즈 중 하나인 『야생의 심장 가까이』는 그의 첫 장편 소설. 당대에도 이 강렬한 소설을 두고 페소아, 카프카, 헤세 등 많은 작가들이 언급됐지만, 어느 것과도 같지 않은 리스펙토르의 데뷔작. 소설을 통해 새로운 감각을 일깨우고 싶은 독자에게 추천한다.  (김윤주)


  


『관리의 죽음』    

안톤 파블로비치 체호프 글 / 고정순 그림 / 이수경 해설 / 박현섭 역 | 길벗어린이 

고정순 그림이 아니었으면 어쩔 뻔!     

'하찮음 속에서 진실'을 담아내는 체호프와 어두운 작품을 표현할 때도 '결국 사랑'으로 그려내는 고정순이 만난 문학 그림책 시리즈 『관리의 죽음』. 그림을 한 장 한 장 넘길 때마다 "고정순 작가가 그리지 않았으면 어쩔 뻔했어!"라고 탄성을 지르게 된다. 안톤 체호프의 단편 소설 「관리의 죽음」은 사소한 일에 병적으로 집착한 회계원 '이반'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이반은 왜! 상대가 원하지 않는 사과를 끊임없이 시도했을까. 어떤 불안이 그를 사로잡은 것일까. 비관, 염세, 고통, 순응... 무수한 개념과 감정이 튀어나오는 걸작. 한 편의 블랙 코미디를 본 듯하다.  (엄지혜)




『야쿠자의 덕질 2』 

야츠다 테키 글·그림 / 박연지 역 | 소미미디어

야쿠자 아저씨가 한국 아이돌 덕질을 시작하다    

어떤 사랑은 급작스럽게 온다. 어떤 분야의 팬이나 마니아가 되는 사건을 '덕통사고'라고 부르는 것도 이러한 사랑의 감정이 마치 교통사고와 비슷하게 자신이 제어할 수 없게 들이닥치기 때문이다. 야쿠자 부두목 '카나시로 켄'은 두목의 외동딸을 따라 콘서트 직관을 갔다가 케이팝 아이돌 그룹 'MNW'의 멤버 JUN에게 반하게 된다. 설정만으로 개그 만화의 기본을 충분히 채운 상태에서, 2권은 라이브, 악수회, 최애 생일 잔치, 컴백 등 아이돌 덕질의 문화를 따라가며 더 큰 재미를 준다.  (정의정)               




『타인의 마음』    

김경일, 사피엔스 스튜디오 저 | 샘터

비교를 통한 발전    

세상을 살아가며 겪는 여러 유형들이 있다. 인간은 모두 다 다르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렇게 하루를 살아가며 상대의 모습에 내가 투영되었을 때, 나에게 더 파고들게 되는 것 같다. 특히, 누군가의 단점 속에서 내 모습이 보일 땐 자괴감이 들기도 한다. 더 비교하게 되고, 비판하게 된다. 나는 이 비교가 우리를 발전시킨다고 생각한다. 대신, 비교에 그치지 않고 더 나아가 해결책을 도모해야만 우리의 빈 부분을 채워나갈 수 있다.  (이혜린)



야생의 심장 가까이
야생의 심장 가까이
클라리시 리스펙토르 저 | 민승남 역
을유문화사
관리의 죽음
관리의 죽음
안톤 파블로비치 체호프 글 | 고정순 그림 | 박현섭 역 | 이수경 해설
길벗어린이
야쿠자의 덕질 2
야쿠자의 덕질 2
아츠다 테키 글그림 | 박연지 역
소미미디어
타인의 마음
타인의 마음
김경일,사피엔스 스튜디오 저
샘터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오늘의 책

이토록 찬란한 청춘의 순간들

김화진 소설가의 첫 장편. 사람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이번 소설엔 아름, 민아, 해든 세 명의 친구가 등장한다. 삼각형의 꼭짓점에 놓인 것처럼 다르지만, 서로에게 끌리는 감정과 질투 등을 눈부신 계절의 변화와 함께 그려냈다. 숨겨놓았던 감정을 털어놓게 만들 문장들이 가득한 작품.

우리 가족 마음 보살피기

사랑하는 두 사람이 만나 가정을 이루고 아이를 낳는다. 아이는 사랑스럽다. 그런데도 시간이 지나면 왜 다투고 미워하고 극단적으로는 가족의 연을 끊을까? 가족 심리 전문가 최광현 교수가 갈등의 유형, 해결책을 제시한다. 우리 가족을, 나를 지키는 심리 처방을 전달한다.

이해인 수녀가 간직해 온 이야기

수녀원 입회 60주년 기념 이해인 수녀의 단상집. 반짝이는 일상의 사진과 함께, 인생의 여정에서 품어온 단문, 칼럼, 신작 시 10편을 책에 담았다. 편지와 사물, 사람과 식물, 시와 일기. 우리가 잊고 살아온 소중한 것들을 말하는 수녀님의 이야기는 삶에 희망을 따스하게 비추어 준다.

2023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과거는 곧 미래다 정말 그럴까? 벗어나고 싶은 과거와 이어진 고리를 끊고 새로운 미래를 찾아 바다로 나선 열두 살 소녀의 놀라운 모험 이야기. 신비로운 여정과 진정한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어둠을 걷는 아이들』에 이은 크리스티나 순톤밧의 세 번째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