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좋아요’ 500만의 육아 그림일기

『월화수목육아일』 썬비 저자 인터뷰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첫 육아가 힘들어 홀로 눈물 흘리다 제 그림일기를 보고 많은 위로와 힘이 되었다는 댓글이 가장 기뻤습니다. 그리고 야근이 잦아 힘들어하는 워킹맘이나 절실하게 첫 아기를 기다리시는 분들의 댓글도 기억에 많이 남았습니다.

썬비저자.jpg

 

임신과 동시에 찾아온 신체 변화와 감정 기복, 썬비도 예외는 아니었다. 무거워진 몸도 가누기 힘든데 만나는 사람마다 인사하듯 건네는 “지금이 좋을 때다”, “애 낳아봐라. 힘들다”라는 말은 그녀를 더 힘들게 만들었다. 그래서 그녀는 자신과 같은 상황에 놓인 모든 예비 엄마, 아빠에게 탄산수처럼 속 시원한 응원을 보내고 싶은 마음에 펜을 들었다. 매일매일 그날 있었던 임신 에피소드를 정성껏 손으로 직접 그려나갔고, 출산 후에는 육아 에피소드를 찰진 표현력으로 유쾌 발랄하게 풀어 공감을 이끌어냈다. 썬비의 만화가 업데이트되기 무섭게 육아동지들은 ‘너무 웃어서 눈물 나는 이야기’, ‘보기만 해도 공감 100%, 힐링 100%’라는 댓글을 달며 열렬한 지지를 보냈다.


『월화수목육아일』은 온라인을 넘어 오프라인으로 썬비가 전해주는 재미와 감동이다. 육아로 힘들고 지친 하루에 꿀 같은 쉬는 시간이, 지친 어깨를 토닥토닥 어루만지는 시간이 되기를 바라는 책이다.

 

긍정육아_01.jpg

 
육아 그림일기를 시작한 계기가 있었나요?

 

회사생활을 하면서 임신과 출산에 관해 함께 이야기 나눌 동료가 없었어요. 그래서 제 몸 상태에 관한 그림일기를 SNS에 올려 공유하기 시작했습니다. 그곳에서 같은 시기의 임산부들이나 출산하신 분들의 생생한 정보를 얻을 수 있었어요(웃음).
 

임신 기간에도 회사를 다녔던 걸로 나오는데, 디자인 관련 업종이었나요? 임신 때 특히 힘드셨던 점은 없으셨는지, 워킹맘으로 어떤 기분이었는지 궁금합니다.

 

모바일 컨텐츠를 제작하는 회사였어요. 저는 디자인팀이었요. 만삭이 가까워지면서 배 때문에 책상과 점점 멀어지고 태동이 심해지면서 육아휴직을 신청했어요. 임신과 출산을 겪으며 일까지 해내는 워킹맘들이 대단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림을 그리면서 다른 육아하는 부모와 소통하셨는데, 그림으로 표현 못 했던 에피소드도 있었을 것 같습니다. 그리면서 아쉽거나 책에 싣고 싶었는데 못 실은 내용이 있나요?


출산일까지도 그림일기로 남겼기에 아쉬운 내용은 없습니다(웃음).
 
마음에 남는 독자 댓글이나 반응이 있었을 것 같습니다. 몇 가지 소개해주신다면요?

 

첫 육아가 힘들어 홀로 눈물 흘리다 제 그림일기를 보고 많은 위로와 힘이 되었다는 댓글이 가장 기뻤습니다. 그리고 야근이 잦아 힘들어하는 워킹맘이나 절실하게 첫 아기를 기다리시는 분들의 댓글도 기억에 많이 남았습니다.

 

긍정육아_03.jpg
 

육아를 하시면서 그림을 그리는 게 힘들진 않으셨나요? 주로 언제, 어떻게 작업하셨는지 들려주세요.


그림은 언제나, 제 삶에 기쁨이자 유일한 재주였습니다. 힘들다고 느꼈다기보다 힘을 얻기 위해 그렸습니다. 주로 아기 낮잠시간이나 육아퇴근 후 그렸습니다.
 

육아를 해본 적이 없는 사람과 육아를 해본 사람의 입장은 다를 것 같습니다. 임신과 육아를 앞두고 있거나 혹은 그럴 생각이 없는 사람들에게 조언을 해주신다면.


아기를 키운다는 것이 매우 큰 일 같이 느껴졌지만, 출산 후에는 '진작 낳을걸'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행복해졌습니다. 그래도 연애기간과 신혼생활을 충분히 만끽하신 후 임신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마요’와 ‘마요’를 키우는 엄마가 주인공으로 나오는데, 마지막으로 ‘마요’만의 귀여움과 매력 포인트를 자랑해 주신다면요?


평범한 게 매력인 것 같아요. 무언가 특출 나지도 못나지도 않은. 아기아기한 마요에게 푹 빠져있는 중입니다. 감사합니다.


 

 

월화수목육아일썬비 저 | 허밍버드
애 보다가 잠깐, 애 재우고 잠깐. 엄마들의 꿀 같은 쉬는 시간을 더욱 달달하게 만들어주는 육아스타그램의 스타, 썬비가 동지들을 만나러 왔다. 단 한 점의 허구 없이 순도 100%의 생활 밀착형 육아툰을 그려온 그녀는 한 게시물 당 3,000개 이상의 좋아요와 수백 개의 공감 댓글을 받으며 화제에 올랐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월화수목육아일

<썬비> 저12,420원(10% + 5%)

인스타그램 좋아요 ♥ 500만! 육아맘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얻은 썬비의 공감백배 육아 에세이! 애 보다가 잠깐, 애 재우고 잠깐. 엄마들의 꿀 같은 쉬는 시간을 더욱 달달하게 만들어주는 육아스타그램의 스타, 썬비가 동지들을 만나러 왔다. 단 한 점의 허구 없이 순도 100%의 생활 밀착형 육아툰을 그려온..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조예은 작가의 서늘한 호러 소설

외증조모의 죽음과 유언으로 90년이 넘은 적산가옥에 살게 된 주인공. 일제 강점기 시대와 2020년대 현재를 넘나들며, 적산가옥이 숨기고 있었던 괴기한 비밀이 조금씩 흘러나오게 된다. 이번 소설로 작가는 귀신 보다 더 무서운 인간의 탐욕을 호러라는 장르를 통해 집중 조명한다.

우연과 실패가 만든 문명사

인간이 최상위 포식자가 된 비결은 무엇일까? 이 책은 우연과 실패에 주목한다. 비효율적인 재생산, 감염병에 대한 취약성, DNA 결함 등이 문명사에 어떻게 작용했는지 밝힌다. 인간을 이해하기 위해 단 세 권의 책만 꼽으라면 『총균쇠』 『사피엔스』 그리고 『인간이 되다』이다.

내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여정

글 쓰는 사람 김민철의 신작 산문집. 20년간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파리에 머물며 자신에게 필요했던 ‘무정형의 시간’ 속에 담아낸 이야기를 전한다.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해 온 도시, 파리에서 좋아하는 것들을 되찾고, 내가 원하는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작가의 낭만적인 모험을 따라가 보자.

틀린 문제는 있어도, 틀린 인생은 없는 거야!

100만 독자의 '생각 멘토' 김종원 작가의 청소년을 위한 인생 철학 에세이. 인생의 첫 터널을 지나는 10대들을 단단하게 지켜줄 빛나는 문장들을 담았다. 마음을 담은 5분이면 충분하다. 따라 쓴 문장들이 어느새 여러분을 다정하게 안아줄테니까.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