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미상 소설가의 책장

당신의 책장 – 이미상 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작가들은 평소 뭘 보고 듣고 읽을까? 언젠가 영감의 원천이 될지도 모를, 작가들의 요즘 보는 콘텐츠. (2024.02.21)


작가들은 평소 뭘 보고 듣고 읽을까?
언젠가 영감의 원천이 될지도 모를, 작가들의 요즘 보는 콘텐츠.




팟캐스트 <회랑> 

강덕구, 이재원, 한대호 진행


강덕구, 이재원, 한대호가 진행하는 영화 팟캐스트. 개별 영화를 설명하고 해석하기보다 자신들이 설정한 큰 주제, 예컨대 ‘금기와 영화’, ‘폴 토마스 앤더슨 전작’, ‘저속한 작가주의’ 등을 중심에 두고 생각을 펼쳐 나간다. 방송을 듣고 오래전 극장에서 영화를 보고 나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영화 잡지를 사 보던 기억이 떠올랐다. 영화 자체보다 영화를 둘러싼 두터운 논의를 접하며 쾌가 깊어지고 흥분이 고조되던 과거의 날들을 다시금 여기로 데려오는 방송. 방송에서 다루는 영화를 보지 않았어도 듣는 데 어려움이 없고 충분히 재미있다는 점도 좋다.




드라마 <형>

황은진 연출 / 김운경 각본


작년 겨울부터 우리 집안은 드라마 <형>에 미쳐 등장인물들을 따라 어설픈 충청도 사투리로 말하고 있다. 드라마 작가 김운경의 팬으로서 <서울의 달>은 여러 번 보았지만 총 118부작에 달하는 1991년 작 <형>에는 쉽사리 도전하지 못했고 지금도 도전 중이다. 특히 아역 배우들이 열연하는 초반부를 좋아한다. 한 장면을 소개하자면, 6.25 전쟁으로 부모를 잃은 동식은 머리가 비상하지만 학교 다닐 돈이 없어 초등학교에 입학하지 못한다. 어느 날 동식이 몰래 들어간 학교에서 아이들은 캐럴을 부르고 있다. 그 모습을 한참 보다 나온 동식이 운동장 그네에 혼자 앉아 교실을 노려보며 <고요한 밤, 거룩한 밤>을 항의하듯 고함치듯 부르는 장면. 그리고 그네의 쇠사슬을 꼭 잡은 너무도 작은 아이의 손.




자료집 『2024 체제전환운동포럼 : 우리의 대안을 조직하자』


올해 2월에 ‘2024 체제전환운동포럼’이 열렸다. 포럼 참가자에게는 다양한 시민단체가 작성한 두툼한 자료집이 제공되었다.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사회를 이해하고 변화를 도모하는 데 중요한 여러 주제가 포함되었을 뿐 아니라 내용도 심도 깊어 소중한 자료라고 생각했다. 그리고 감사하게도 포럼 측은 어렵게 만든 귀한 책자를 참가한 사람만 가지는 것이 아니라 모두에게 나누어 준다. 아래의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자료집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향후 포럼 발표도 유튜브에 업로드될 예정이라고 하니 혜택을 감사히 받아보자.





드라마 <박새~ 사십부터~>

오오쿠 아키코 연출 / 히라키 마리 각본

 

사실 나는 이미 한 차례 채널예스에서 오오쿠 아키코 감독의 일본 드라마 <박새~ 사십부터~>를 소개한 바 있다. 중복이라도 어쩌랴 올해도 나는 이 드라마에 빠져 있는데. 왓챠피디아의 코멘트를 보면 <박새~ 사십부터~>는 초반부의 강렬함에 비해 후반부는 김이 새는 전형적인 용두사미 드라마로 평가된다. 그러나 나는 훌륭한 불륜물인 초반부와 서사가 다소 파편화되고 여러 장르가 혼합되며 불륜 드라마 특유의 감정선이 무너지는 생뚱맞은 후반부라는, 두 요소의 콤비네이션이야 말로 이 드라마를 질리지 않고 매력적으로 만드는 것이 아니냐며 울면서 우리 박새 동지들에게 묻고 싶다. 그리고 감히 주장하건대 남자 주인공 이타가키 리히토는 일본의 티모시 샬라메, 아닌가요? 




『아빠의 어쩌면책』

팀 오브라이언 저/이승학 역 | 섬과달


컴퓨터 모니터 바로 뒤, 가장 잘 보이는 곳에 올려둔 책. 팀 오브라이언의 베트남전쟁 참전 경험을 담은 위대한 소설도 물론 좋지만 이상하게도 나는 그가 두 아들을 위해 쓴 에세이를 훨씬 자주 읽는다. 다른 일을 하다가도 괜히 책을 집어 들어 아무 페이지나 열어 한두 장 읽고는 다시 하던 일을 하는 식. 압도적인 작품보다 늘 더 좋아하는 것은 사실 이런 책이다.


아빠의 어쩌면책
아빠의 어쩌면책
팀 오브라이언 저 | 이승학 역
섬과달



추천기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미상(소설가)

2018년 웹진 비유를 통해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이중 작가 초롱』을 썼다. 데뷔작 「하긴」으로 2019년 제10회 젊은작가상을 수상했다.

아빠의 어쩌면책

<팀 오브라이언> 저/<이승학> 역15,300원(10% + 5%)

소설가, 그리고 쉰일곱 살에 첫아이를 본 늦깎이 아빠 『그들이 가지고 다닌 것들』 작가의 ‘아빠 되기’ 산문 전미도서상, 제임스페니모어쿠퍼상, 데이턴평화문학상, “아마존 평생의 필독서 100권”, “[뉴욕 타임스] 20세기의 책” 등 많은 수식어가 미국 작가 팀 오브라이언을 기리지만 그는 무엇보다 전쟁의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아빠의 어쩌면책

<팀 오브라이언> 저/<이승학> 역11,900원(0% + 5%)

소설가, 그리고 쉰일곱 살에 첫아이를 본 늦깎이 아빠『그들이 가지고 다닌 것들』 작가의 ‘아빠 되기’ 산문전미도서상, 제임스페니모어쿠퍼상, 데이턴평화문학상, “아마존 평생의 필독서 100권”, “[뉴욕 타임스] 20세기의 책” 등 많은 수식어가 미국 작가 팀 오브라이언을 기리지만 그는 무엇보다 전쟁의 기억을 안고..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이 세계가 멸망할지라도, 우리는 함께 할 테니

사랑은 우리를 좀 더 나은 사람이 되도록 만든다. 그래서일까. 최진영 작가의 이번 소설집에는 사랑과 사람을 지키려는 마음으로 가득하다. 전쟁, 빈부격차 등 직면해야 할 현재와 미래를 이야기하면서도 그 속에 남아 있는 희망을 놓치지 않았다. 2024년 올해 꼭 읽어야 할 한국단편소설집 중 하나.

동시대 가장 주목받는 SF 작가 켄 리우의 단편집

『종이 동물원』 작가 켄 로우가 다시 한번 독보적인 13편의 단편소설로 돌아왔다. 다양한 주제와 강렬한 역사의식을 바탕으로 중국의 당나라 시대부터 근미래의 우주까지 시공간을 넘나들며, 기상천외하고 대담한 상상력을 선보인다. 강렬한 표제작 「은랑전」은 할리우드 영화로도 제작될 예정.

고객의 행동을 읽어라!

침대 회사 시몬스를 ‘침대를 빼고도’ 사람들이 열광하는 브랜드로 이끈 김성준 부사장의 전략을 담았다. 고객의 행동을 관찰하고 심리를 유추해 트렌드를 만든 12가지 비밀 코드를 공개한다. 알리지 않아도 저절로 찾아오게 만드는 열광하는 브랜드의 비밀을 만나보자.

우리의 세계를 만든 유목민들의 역사

세계사에서 유목민은 야만인 혹은 미개한 종족으로 그려져 왔으며 역사 속에서 배제되어 왔다. 이 책은 정착민 중심의 세계사에 가려져왔던 절반의 인류사를 들여다본다. 대륙을 방랑하며, 자연의 흐름에 따라 살며, 문명과 문명 사이 연결고리가 된 유목민들의 삶은 오늘날 우리에게도 울림을 준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