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코닥 포토프린터와 함께하는 '찰(칵!)-나의 순간' 이벤트 진행

8월의 여름 날, 책과 함께한 추억을 사진으로 남기는 '북캉스 이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퍼즐 맞추기' 게임부터 댓글·SNS 이벤트까지…코닥 카메라·예스24 상품권 등 풍성한 경품 증정 (2022.08.09)

예스24, 코닥 포토프린터 북캉스 이벤트 '찰(칵!)-나의 순간'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는 여름 바캉스 시즌을 맞아 코닥 포토프린터와 함께하는 '찰(칵!)-나의 순간' 이벤트를 오는 8월 31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예스24 공식 홈페이지에서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는 예스24 회원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북캉스에 꼭 챙겨야 할 찰-나의 필템!', '북캉스를 떠나고 싶은 찰-나의 여행!', '북캉스에서 만난 찰-나의 구절!' 총 세 가지 행사로 구성되어 다채로운 경품을 증정한다.

먼저 '북캉스에 꼭 챙겨야 할 찰-나의 필템!' 이벤트는 간단한 퍼즐 게임으로 재미와 경품을 모두 제공한다. 제한된 시간 내 북캉스 필수 아이템 3종 사진의 퍼즐을 완성하면 추첨을 통해 일 470명에게 '코닥 포토프린터 7% 할인쿠폰' 또는 'YES상품권 500원'을 증정한다.

또 다른 이벤트 '북캉스를 떠나고 싶은 찰-나의 여행!'에서는 여행과 관련된 책을 고르고, 여행지에서 하고 싶은 일을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코닥 미니샷3 레트로 카메라(3명) △코닥 포토프린터 3만 원 할인 쿠폰(30명) △YES상품권 1천 원(100명)을 선물한다.

그 밖의 행사로 SNS에서 참여 가능한 '북캉스에서 만난 찰-나의 구절!' 이벤트도 준비됐다. 공유하고 싶은 책 구절을 촬영해 필수 해시태그를 포함한 게시물을 개인 인스타그램에 업로드 한 뒤, 해당 게시물 URL을 본 이벤트 페이지에 제출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한다. 경품은 △코닥 미니3 휴대용 포토프린터(2명) △코닥 전용 3인치 카트리지 60매(15명) △YES상품권 1천 원 · 예스굿즈 선풍기(10명)로 구성됐다.

예스24 마케팅팀 송다슬 마케터는 "여름휴가 시즌을 맞아 독서와 사진을 통해 여행의 설렘을 더해줄 수 있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이번 코닥 포토프린터와의 콜라보레이션 이벤트가 무더운 여름 고객분들께 작은 휴식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조셉 머피 박사의 최고 역작

조셉 머피의 대표작이자 시리즈의 완결편. 역사상 가장 뛰어난 자기계발서란 찬사를 받으며 수백만 부자들에게 영감을 준 책이다. 조셉 머피 박사가 잠재의식에 관해 40년간 연구해 온 통찰을 다양한 사례와 실천 방법을 제시해 삶의 극적인 변화를 이끌도록 돕는다.

너와 내게 들려주고 싶은 말

여기는 작은 동물들이 사는 숲. 털이 보송보송한 동물들이 속상해보이는 아이에게 다가가 슬며시 말을 건넵니다. 그 말속엔 사랑과 응원이 가득해요. 다정한 마음을 말로 전하기는 겸연쩍었다면 이 책을 건네보세요. 내가 늘 너를 이렇게 생각한다고, 소중한 사람에게 또 자신에게 전할 마음들.

일러스트로 보는 꽃과 나무 이야기

우리에게 친숙한 37가지 꽃과 자신의 자리에서 묵묵히 자라나는 나무 37가지에 대한 간단한 지식과 감각적인 일러스트가 돋보이는 책. 기존 도감에서 볼 수 없었던 색채로 표현된 74가지 꽃과 나무는 가까이 있었지만 멀게 느껴졌던 자연의 세계로 독자를 초대한다.

제27회 창비 ‘좋은 어린이책’ 수상작

외로운 아이의 마음을 살피는 섬세한 시선이 빛나는 임수현 작가의 동시집. 밤이면 그림자들이 가는 세계, 개도 사람도 정어리도 같은 말을 쓰는 세계에서 아이들은 더 이상 외롭지 않다. 이 유쾌한 뒤죽박죽 상상 놀이터에서 한나절 신나게 놀고 온 어린이들의 마음은 오늘도 부쩍 자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