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욱하는 엄마의 감정 수업] ‘감사’하면 ‘욱’이 줄어든다!

『욱하는 엄마의 감정 수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욱하고 후회’하는 부모들을 위한 감정 조절 연습 (2022.06.17)


흔히 초등학교 4학년이 되면 사춘기가 시작된다고 말한다. 이때, 아이와의 관계는 서먹해지고 입만 열면 ‘욱’이 저절로 터져 나온다. 이와 같은 아이의 사춘기적 행동은 바로 뇌에 불평, 불만이라는 감정 정보가 강화되었기 때문이다. 쉽게 말해, 불평과 불만이 쌓여 부정적 감정이 폭발하는 시기인 것이다. 저자는 이를 ‘감정 임계점’이라 부르며 누구나 감정의 한계를 경험한다고 말한다. 감정의 일정 온도가 넘으면 ‘욱’이 폭발한다는 뜻이다. 

하지만 이런 변화의 원인은 아이가 아니라, 부모라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아이를 향한 부모의 관점 변화가 아이의 반항을 불러오는 것이다. 저자는 ‘욱’도 유전이 된다는 사실을 전달하며 부모의 ‘욱’을 다스려야 아이의 ‘욱’도 조절할 수 있다고 말한다. 하지만 감정 조절이라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다. 이처럼 ‘욱’을 다스리기 어려운 부모를 위해 『욱하는 엄마의 감정 수업』에 감정 조절의 핵심을 담았다. 이 책을 통해 감정을 다스리고 아이와 웃으며 대화할 수 있을 것이다.



욱하는 엄마의 감정 수업
욱하는 엄마의 감정 수업
한성범 저
포르체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욱하는 엄마의 감정 수업

<한성범> 저 14,400원(10% + 5%)

아이는 부모의 감정을 먹고 자란다 베스트셀러 《아이를 위한 감정의 온도》 감정 조절 습관 들이기 실천편! 감정은 언어보다 더욱 빠르게 전해지며, 부모의 감정 온도가 아이의 발달과 삶을 살아가는 태도 형성에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을 전한 베스트셀러 《아이를 위한 감정의 온도》는 많은 부모님의 공감과 사랑을 받..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잘못된 세상에 맞선 위대한 순간들

지식 교양 구독 채널 '오터레터' 발행인 박상현이 쓴 책. 최근까지도 인류는 성별, 민족, 인종에 따른 차별이 당연한 세상에서 살았다. 차별과 혐오를 지탱한 건 무지였다. 편견에 맞서 세상을 바꾼 사람도 있었다. 『친애하는 슐츠 씨』는 그 위대한 장면을 소개한다.

우리가 서로의 목격자가 되어 주기를

안희연 시인의 4년 만의 신작 시집. 이 세계에 관한 애정과 사랑을 잃지 않고, 어둠에서 빛 쪽으로 계속 걸어가는 시인의 발걸음이 시 곳곳에서 돋보인다. 이별과 죽음을 겪을지라도 기어코 사랑의 모습으로 돌아오는 시들을 다 읽고 나면, “비로소 시작되는 긴 이야기”가 우리에게 도래할 것이다.

천선란 세계의 시작에 관한 이야기

소설가 천선란의 첫 단독 에세이. 작가를 SF 세계로 이끌어준 만화 〈디지몬 어드벤처〉에 관한 이야기를 담았다. '디지몬'을 통해 모험에 설레고 용기에 위로받으며, 상상의 힘을 얻었던 어린 시절에 작별 인사를 건네는 작가. 지금의 천선란 세계를 만든 불씨가 되어준 아름다운 세계에 대한 책.

챗봇 시대 필수 가이드

마우스 클릭만으로 AI 서비스를 이용하는 본격 AI 시대. 일상부터 업무까지 폭넓게 사용되는 챗봇을 다룬다. GPT 챗봇의 최신 동향부터 내게 맞는 맞춤형 챗봇의 기획부터 활용까지. 다양한 사용법과 실습 예제를 통해 누구나 쉽게 활용하는 챗봇 네이티브 시대의 필수 가이드.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