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총명한 고양이와 정직한 주인의 모험 - 뮤지컬 <장화 신은 고양이>

빨간 장화를 신은 고양이 샤샤는 주인을 위해 묘안을 짜낸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친구들과 함께 모험을 떠난 고양이 덕분에 주인은 운명적인 사랑을 만난다. (2019. 12. 18)

가족뮤지컬_장화신은고양이비긴즈_공연사진 (1).jpg

 

 

극 시작 전부터 고양이 분장을 한 배우들이 객석의 관객을 맞이한다. 자리에 앉은 아이들에게 가까이 다가가 실감 나는 연기를 펼치며, 기대를 높인다. 뮤지컬 <장화 신은 고양이> 에는 빨간 장화를 신은 주황색 고양이 샤샤뿐만 아니라 거리에 사는 고양이 미라쥬와 비라쥬, 누아로, 모로 등 고양이들의 활약이 두드러진다. 고양이 분장을 한 배우들은 고양이 특유의 우아한 발짓과 움직임을 몸으로 표현하며, 극의 몰입도를 높인다.

 

 

메인이미지.jpg

 

 

동료를 찾고 꿈을 이루는 고양이 샤샤


<장화 신은 고양이> 에 등장하는 고양이들은 인간과 대화가 가능하다. 고양이 샤샤는 가난한 제분소 주인인 아버지가 아들인 장 피에르에게 남긴 유일한 유산이다. 아버지가 돌아가신 후에도 노래 부르는 것 말고는 다른 묘안이 떠오르지 않는다. 그러던 중 아르젠삭이 장 피에르의 집에 들이닥친다.


아르젠삭은 아버지가 남긴 빚 때문에 ‘돈 될 만한 것’을 가지고 간다며, 장 피에르의 집에 있는 물건들을 모조리 들고 나간다. 이제 장 피에르에게 남은 것은 빨간 장화 한 켤레와 고양이 샤샤뿐이다. 샤샤는 장 피에르와는 달리 아이디어가 넘친다. 시름에 잠긴 장 피에르에게 빨간 장화를 내게 주면 황금 장화를 신게 해주겠다고 호언장담하며, 길을 떠난다.

 

 

가족뮤지컬_장화신은고양이비긴즈_공연사진 (2).jpg

 


샤샤는 우선 자신과 함께할 동료들을 찾는다. 혼자서는 할 수 없지만, 함께라면 할 수 있는 일이 무궁무진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샤샤가 찾은 동료들은 길에서 사는 고양이들이다. 힘이 센 비라쥬, 누구보다 민첩한 미라쥬, 우아한 누아로와 귀여운 모로는 샤샤의 계획에 동참하기로 한다.


샤샤 덕분에 신선한 토끼와 물고기를 잔뜩 잡은 고양이들은 모처럼 배부르고 만족스러운 식사를 할 수 있게 된다. 샤샤는 가장 신선한 토끼와 물고기를 들고 쇼드론 왕을 찾는다. 샤샤에게는 구체적이고 거대한 계획이 있었다.

 

 

가족뮤지컬_장화신은고양이비긴즈_공연사진 (3).jpg

 

 

장화 신은 고양이와 친구들의 모험담


뮤지컬 <장화 신은 고양이> 는 1697년에 발간된 샤롤 페로의 동화가 원작이다. 가난한 주인을 도와 부자가 되도록 도와주는 고양이에 관한 이야기로, 영리한 고양이가 주인을 돕기 위해 떠나는 여정이 흥미롭게 펼쳐진다. 러시아에서 뮤지컬로 상연되어 인기를 끌었으며, 국내에서도 다양한 무대에 올랐다.


이번 뮤지컬의 하이라이트는 고양이들이 마법사 아르젠삭의 궁전에 찾아가는 장면이다. 샤샤와 고양이들은 아르젠삭의 궁전을 빼앗아 주인에게 주려고 한다. 자신의 궁전에 찾아온 고양이들을 겁주기 위해 아르잔섹이 다양한 마법을 펼친다. 호랑이로 변하기도 하고, 용으로 변신하기도 하는 아르젠삭의 모습이 무대 위에서 펼쳐지면서 관객의 탄성을 자아낸다.


 

 

 

가족뮤지컬_장화신은고양이비긴즈_공연사진 (4).jpg

 

가족뮤지컬_장화신은고양이비긴즈_공연사진 (5).jpg

 

 

빨간 장화를 신은 고양이는 자신의 주인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그의 주인은 갑작스럽게 닥친 행운에 진실하게 다가간다. 고양이의 총명함과 주인의 정직함이 앞으로 펼쳐질 이들의 삶을 달라지게 한다.


뮤지컬이 끝난 후에는 함께 캐럴을 부르고, 2층 대기실에서 사진을 찍는 시간도 마련되어 있다. 공연 중 1층 객석에서 고양이들을 만나지 못한 관객들을 위한 배려다.

 

 

가족뮤지컬_장화신은고양이비긴즈_공연사진 (6).jpg

 


단단한 우정으로 흥미로운 모험을 펼치는 장화 신은 고양이의 이야기는 2020년 2월 4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용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수연

재미가 없는 사람이 재미를 찾지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이토록 찬란한 청춘의 순간들

김화진 소설가의 첫 장편. 사람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이번 소설엔 아름, 민아, 해든 세 명의 친구가 등장한다. 삼각형의 꼭짓점에 놓인 것처럼 다르지만, 서로에게 끌리는 감정과 질투 등을 눈부신 계절의 변화와 함께 그려냈다. 숨겨놓았던 감정을 털어놓게 만들 문장들이 가득한 작품.

우리 가족 마음 보살피기

사랑하는 두 사람이 만나 가정을 이루고 아이를 낳는다. 아이는 사랑스럽다. 그런데도 시간이 지나면 왜 다투고 미워하고 극단적으로는 가족의 연을 끊을까? 가족 심리 전문가 최광현 교수가 갈등의 유형, 해결책을 제시한다. 우리 가족을, 나를 지키는 심리 처방을 전달한다.

이해인 수녀가 간직해 온 이야기

수녀원 입회 60주년 기념 이해인 수녀의 단상집. 반짝이는 일상의 사진과 함께, 인생의 여정에서 품어온 단문, 칼럼, 신작 시 10편을 책에 담았다. 편지와 사물, 사람과 식물, 시와 일기. 우리가 잊고 살아온 소중한 것들을 말하는 수녀님의 이야기는 삶에 희망을 따스하게 비추어 준다.

2023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과거는 곧 미래다 정말 그럴까? 벗어나고 싶은 과거와 이어진 고리를 끊고 새로운 미래를 찾아 바다로 나선 열두 살 소녀의 놀라운 모험 이야기. 신비로운 여정과 진정한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어둠을 걷는 아이들』에 이은 크리스티나 순톤밧의 세 번째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