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래원과 이민호의 <강남 1970> 쇼케이스 열려

서울 강남 개발을 둘러싼 두 남자의 욕망 그린 작품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강남 1970> 레드카펫&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유하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래원, 이민호, 정진영이 참석해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5D3_3214.jpg

 

5D3_3286.jpg

 

5D3_2993.jpg

 

5D3_3241.jpg

 

5D3_3281.jpg

 

5D3_3327.jpg

 

 ‘강남 1970’ 김래원과 이민호가 우월한 수트핏을 완성했다. 1월 6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강남 1970' 레드카펫&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유하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래원, 이민호, 정진영이 참석해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강남 1970>은 1970년대 서울 강남땅 개발을 둘러싼 두 남자의 욕망과 의리, 배신을 그린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 <비열한 거리>를 만든 유하 감독의 '거리' 3부작 완결편으로 이민호, 김래원, 정진영 등이 출연했다. 1월 21일 개봉한다.

 

 

 

 

 

[추천 기사]

- 정우성 “19세 치정 멜로 <마담 뺑덕>, 출연 이유” 
- 송혜교 “<두근두근 내 인생>, 눈물이 날 수밖에”
-정우성 “<신의 한 수>, 세상의 경지를 알았다”
- 신민아 조정석, 대한민국 신혼부부를 대표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6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박지애

감상의 폭에 따라 삶의 질이 좌우된다고 믿는다.
감동한다는 건 곧, 내가 잘 살고 있다는 증거다.
아이스타일24 웹진 <스냅> 기자.

오늘의 책

역사계 어벤져스, 어셈블!

책으로 탄생한 지식 유튜브 보다(BODA)의 인기 시리즈 <역사를 보다>. 중동의 박현도, 이집트의 곽민수, 유라시아의 강인욱, 그리고 진행을 맡은 허준은 여러 궁금증을 역사적 통찰과 스토리텔링으로 해결해준다. 역사에 대해 관심 없는 사람도 이 책을 읽는다면 역사의 세계로 빠져들 수 있을 것이다.

2022 배첼더 상 수상, 판타지 걸작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세계관에 영향을 준 일본 아동문학계 거장 가시와바 사치코의 대표작. 죽은 사람이 살아 돌아오는 소원이 이뤄지는 곳, 귀명사를 둘러싸고 벌어지는 판타지 동화. 속도감 있게 펼쳐지는 모험 속에 삶의 소중함을 이야기한다.

손안에서 여름을 시작하는 책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황인찬 시인의 책. 7월의 매일을 여름 냄새 가득한 시와 에세이로 채웠다. 시를 쓰고, 생각하고, 말하며 언제나 '시'라는 여정 중에 있는 그의 글은 여름의 무성함과 닮아있다. 다신 돌아오진 않을 오늘의 여름, 지나치는 시절 사이에서 탄생한 시와 이야기들을 마주해보자.

여름엔 역시 '꽁꽁꽁' 시리즈!

휴대폰을 냉장고에 두고 출근한 엄마에게 걸려온 민지 담임 선생님의 전화! 학교에서 다친 민지의 소식을 전하기 위해 셀러리 누나와 소시지 삼총사는 강아지 꽁지와 함께 엄마의 회사로 달려가는데... 과연 꽁지와 냉장고 친구들은 엄마에게 무사히 휴대폰을 잘 전해 줄 수 있을까요?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