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외수 만난 김제동, 무슨 대화를 나눴을까?

“김제동이 만나러 갑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10년 2월부터 김제동이 경향신문에 연재했던 인터뷰 <김제동의 똑똑똑>이 책으로 출간됐다.

2010년 2월부터 김제동이 경향신문에 연재했던 인터뷰 <김제동의 똑똑똑>이 책으로 출간됐다. 『김제동이 만나러 갑니다: 살맛 나는 세상을 꿈꾸며』 출간을 기념해 채널예스가 김제동을 만나러 갔다.

소설가 이외수, KBS전 사장 정연주, 시인 김용택, 제주 해녀 고미자 등 각계각층의 명사들을 만날 때마다 글 속에 배어있던 그의 따뜻한 미소, 겸손한 자세를 이날 현장에서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었다. 항상 자신을 갈고 닦아 남을 비추는 사회자 김제동. 그는 더 좋은 사람이 되려는, 이미 좋은 사람이었다.

가볍거나 무겁거나 어떤 질문을 던지든 솔직하고 진지하게 답변해주는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었다. 이날 나눈, 훈훈-쌉쌀한 이야기들은 5월 11일 ‘만나고 싶었어요’ 코너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혼자 듣기 아까운 이야기들이 있어서요.
소문 좀 내면서 함께 듣고 싶은 이야기들이 있어서요 ^^
여러분들은 이 이야기들을 어떻게 들으실지 궁금해요.

『김제동이 만나러 갑니다: 살맛 나는 세상을 꿈꾸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4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김제동이 만나러 갑니다

<김제동> 저11,700원(10% + 5%)

지금 우리는 왜 함께 행복할 수 없을까? 촌철살인의 웃음철학, MC 김제동이 전하는 살맛나는 세상을 꿈꾸는 그들, 그리고 우리의 이야기. 따뜻한 웃음과 건전한 세계관으로 서민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온 소통과 소신의 국민 MC 김제동의 첫 책. 2010년 2월부터 그가 경향신문에 연재하고 있는 「김제동의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잘못된 세상에 맞선 위대한 순간들

지식 교양 구독 채널 '오터레터' 발행인 박상현이 쓴 책. 최근까지도 인류는 성별, 민족, 인종에 따른 차별이 당연한 세상에서 살았다. 차별과 혐오를 지탱한 건 무지였다. 편견에 맞서 세상을 바꾼 사람도 있었다. 『친애하는 슐츠 씨』는 그 위대한 장면을 소개한다.

우리가 서로의 목격자가 되어 주기를

안희연 시인의 4년 만의 신작 시집. 이 세계에 관한 애정과 사랑을 잃지 않고, 어둠에서 빛 쪽으로 계속 걸어가는 시인의 발걸음이 시 곳곳에서 돋보인다. 이별과 죽음을 겪을지라도 기어코 사랑의 모습으로 돌아오는 시들을 다 읽고 나면, “비로소 시작되는 긴 이야기”가 우리에게 도래할 것이다.

천선란 세계의 시작에 관한 이야기

소설가 천선란의 첫 단독 에세이. 작가를 SF 세계로 이끌어준 만화 〈디지몬 어드벤처〉에 관한 이야기를 담았다. '디지몬'을 통해 모험에 설레고 용기에 위로받으며, 상상의 힘을 얻었던 어린 시절에 작별 인사를 건네는 작가. 지금의 천선란 세계를 만든 불씨가 되어준 아름다운 세계에 대한 책.

챗봇 시대 필수 가이드

마우스 클릭만으로 AI 서비스를 이용하는 본격 AI 시대. 일상부터 업무까지 폭넓게 사용되는 챗봇을 다룬다. GPT 챗봇의 최신 동향부터 내게 맞는 맞춤형 챗봇의 기획부터 활용까지. 다양한 사용법과 실습 예제를 통해 누구나 쉽게 활용하는 챗봇 네이티브 시대의 필수 가이드.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