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4월 4주 채널예스 선정 신간

『시는 나를 끌고 당신에게로 간다』, 『우리의 활보는 사치가 아니야』, 『로맨스 도파민』, 『나는 읽고 쓰고 버린다』, 『안녕 주정뱅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서점 직원의 장바구니에 담긴 신간 목록. (2024.04.22)


이번주 어떤 책이 나왔나 궁금하다면?
매주 월요일, 채널예스가 선정한 신간을 소개합니다.



『시는 나를 끌고 당신에게로 간다』 (시)

시의 말 저 | 문학과지성사

문학과지성 시인선이 600호를 출간했다. 여러 출판사에서 좋은 시집이 나오지만, 문학과지성사 시집의 특별함은 뒤표지에 시인이 직접 쓴 시도 산문도 아닌 ‘또 하나의 글’일 것이다. 정해진 형식도, 별도의 요청 사항도 없이 전적으로 시인의 자율에 맡겨 쓴 이 독특한 글을, ‘시의 말’이라고 이름 붙여 엮었다.




『우리의 활보는 사치가 아니야』 (에세이)

김지우 저 | 휴머니스트

세상은 넓고 장애 여성은 어디에나 있다. 세상은 그에게 롤모델을 보여주지 않았지만, 구르님 김지우는 직접 롤모델을 찾아 나섰다. 『우리의 활보는 사치가 아니야』는 다양한 인생 경로에서 저마다 ‘나 자신’으로 존재하기 위해 분투한, 장애 여성들의 고단하고 즐거운 순간을 기록한 인터뷰집이다. ‘언니’들이 휠체어를 타고 만들어 낸 길을 이정표 삼아, 더 많은 장애 여성의 이야기가 울려 퍼지기를 바란다.




『로맨스 도파민』 (소설)

최영원, 조수연, 오조, 김이숨, 우재윤 저 | 안전가옥

위험하다. 볼에 스치는 바람에도 마음이 싱숭생숭한, 사랑에 빠지기 딱 좋은 계절, 봄이 왔다. 거식증에 걸린 맛 칼럼니스트와 악인만 먹는 편식쟁이 식인귀의 먹방 로맨스 코미디, 템플스테이에서 펼쳐지는 좀비 탈출 성장 로맨스, ‘하트시그널’ 촬영 중 ‘환승연애’ 중인 출연진과 스태프의 톡톡 튀는 로맨스, 아날로그 감성 한 스푼이 곁들여진 따뜻한 SF 로맨스까지. 혈중 사랑 농도를 채워줄 다섯 편의 발랄한 로맨스 앤솔로지가 안전가옥에서 출간했다. 분명 웃고 있는데 마음 한구석이 시린 것은 기분 탓이겠지?




『나는 읽고 쓰고 버린다』 (자기계발)

손웅정 저 | 난다

전 축구선수, 현 축구 지도자, 세계적인 축구 스타 손흥민 선수의 아버지. 손웅정 감독이 30년간 읽고 15년간 기록한 독서 노트를 바탕으로, 2023년부터 1년 동안 김민정 시인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연간 300여 권의 책을 읽는다는 그는 이렇게 말한다. “우리 중 누구도 인생의 안내서를 받고 태어나는 사람이 없지만 책은 그 역할을 해줄 수 있다고요.” 독서로 정리한 13가지 키워드로 손웅정 감독의 인생 통찰을 정리한 책.




예스리커버 『안녕 주정뱅이』 (소설)

권여선 저 | 창비

삶의 불가해한 장면을 포착하며 인생이 던지는 지독한 농담, 그 비극을 견뎌내는 자들을 그리는 소설가 권여선의 대표작 『안녕 주정뱅이』가 예스24 한정 특별판으로 출간된다. 지독한 생에 거꾸러진 주정뱅이들을 향한 문학의 쓸쓸한 위로가 화가 임수진의 따뜻한 그림과 함께 포개졌다.



추천 기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오늘의 책

이 세계가 멸망할지라도, 우리는 함께 할 테니

사랑은 우리를 좀 더 나은 사람이 되도록 만든다. 그래서일까. 최진영 작가의 이번 소설집에는 사랑과 사람을 지키려는 마음으로 가득하다. 전쟁, 빈부격차 등 직면해야 할 현재와 미래를 이야기하면서도 그 속에 남아 있는 희망을 놓치지 않았다. 2024년 올해 꼭 읽어야 할 한국단편소설집 중 하나.

동시대 가장 주목받는 SF 작가 켄 리우의 단편집

『종이 동물원』 작가 켄 로우가 다시 한번 독보적인 13편의 단편소설로 돌아왔다. 다양한 주제와 강렬한 역사의식을 바탕으로 중국의 당나라 시대부터 근미래의 우주까지 시공간을 넘나들며, 기상천외하고 대담한 상상력을 선보인다. 강렬한 표제작 「은랑전」은 할리우드 영화로도 제작될 예정.

고객의 행동을 읽어라!

침대 회사 시몬스를 ‘침대를 빼고도’ 사람들이 열광하는 브랜드로 이끈 김성준 부사장의 전략을 담았다. 고객의 행동을 관찰하고 심리를 유추해 트렌드를 만든 12가지 비밀 코드를 공개한다. 알리지 않아도 저절로 찾아오게 만드는 열광하는 브랜드의 비밀을 만나보자.

우리의 세계를 만든 유목민들의 역사

세계사에서 유목민은 야만인 혹은 미개한 종족으로 그려져 왔으며 역사 속에서 배제되어 왔다. 이 책은 정착민 중심의 세계사에 가려져왔던 절반의 인류사를 들여다본다. 대륙을 방랑하며, 자연의 흐름에 따라 살며, 문명과 문명 사이 연결고리가 된 유목민들의 삶은 오늘날 우리에게도 울림을 준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