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4월 2주 채널예스 선정 신간

『패터슨』, 『나의 천사』, 『다시 일어서는 교실』, 『패밀리 레스토랑 가자. 上』, 『도서관에는 사람이 없는 편이 좋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에디터가 장바구니에 담은 신간 목록. (2024.04.08)


이번주 어떤 책이 나왔나 궁금하다면?
매주 월요일, 채널예스가 선정한 신간을 소개합니다.



『패터슨』 (시)

윌리엄 칼로스 윌리엄스 저/황유원 역 | 읻다

그레이트 폭포의 웅장한 힘으로 발전한 미국의 산업 도시 패터슨. 도시의 산업화는 다양한 인종을 끌어들이면서 차별과 억압, 갈등을 불러일으켰고, 시인 윌리엄스는 급진적으로 산업화한 도시에서 발생하는 문제를 독창적이고 실험적인 이미지로 담은 시집 『패터슨』을 펴냈다. 짐 자무시의 동명 영화 <패터슨>에 영감을 주기도 한, 20세기 미국 현대문학사에 큰 획을 그은 이 작품의 국내 첫 완역본이 나왔다. 윌리엄스만의 운율과 언어로 담아낸 폭포처럼 쏟아지는 도시의 역사를 황유원 시인의 섬세한 번역으로 전한다.




『나의 천사』 (소설)

이희주 저 | 민음사

로봇, 장난감, 섹스봇으로 불렸으나 아름다움 때문에 ‘천사’라 칭해진 창조물이 일상이 된 시대, 아름다움은 권력이고, 아름답고 싶어진다는 것은 당연한 욕망이 된 세계가 있다. 『환상통』 『성소년』 등의 작품을 통해 사랑의 면면을 끄집어낸 소설가 이희주가 이번에는 아름다움을 향한 끈적하고 징그러운 욕망을 들여다보는 장편 소설로 돌아왔다.




『다시 일어서는 교실』 (사회 정치)

송은주 저 | 김영사

교사는 ‘잠재적 아동학대 범죄자’, 학부모는 ‘잠재적 괴물’로 여겨지며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학교는 죽음으로 내몰리고 있다. 『다시 일어서는 교실』은 초중고 학생과 학부모, 교대생, 전현직 교사, 교장과 교감, 장학사, 교육부 관계자까지 교실과 관계된 모두의 상처와 이야기를 통해 더 이상 교실에서 희생이 일어나지 않도록 나아갈 방향을 제시한다.




『패밀리 레스토랑 가자. 上』 (만화)

와야마 야마 글그림/현승희 역 | 문학동네

『빠졌어, 너에게』, 『여학교의 별』 등으로 미묘한 관계와 독특한 유머 세계를 보여준 와야마 야마의 신작. 끔찍한 벌칙이 걸린 가라오케 대회를 위해 의기투합했던 야쿠자 쿄지와 독설 노래 선생 사토미(『가라오케 가자!』)가 다시 한번 테이블에 마주 앉았다. 4년 만에 패밀리 레스토랑에서 재회한 40대 야쿠자와 법학부 대학생은 우정인지 사랑인지 복잡한 관계의 싹을 키워 나간다.




『도서관에는 사람이 없는 편이 좋다』 (인문)

우치다 다쓰루 저/박동섭 역 | 유유

람이 많이 오지 않아서, 수익을 내지 못해서… 여러 가지 이유로 도서관이 사라지는 시대에 ‘도서관은 사람이 없는 편이 좋다’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 저자 우치다 다쓰루는 도서관은 자본과 시장의 논리에서 완전히 벗어나 그 자체로 당위성을 갖는 공간이라고 말한다. 책과 독자의 신비로운 만남을 주선하는 도서관이라는 공간의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기발하게 풀어나가는 책.



추천기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ebook
도서관에는 사람이 없는 편이 좋다

<우치다 다쓰루> 저/<박동섭> 역11,200원(0% + 5%)

일본의 대표 사상가 우치다 다쓰루가 던지는 책 이야기. 종이책과 전자책, 도서관과 사서, 학교 교육, 출판계, 독립서점 등 책을 둘러싼 이제껏 접하지 못했던 이야깃거리를 총망라한다. 깊은 성찰을 토대로 한 선생의 번뜩이는 아이디어는 책을 사랑하는 이들에게 즐거운 화두가 된다.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장재현 감독의 K-오컬트

2015년 〈검은 사제들〉, 2019년 〈사바하〉, 2024년 〈파묘〉를 통해 K-오컬트 세계관을 구축해온 장재현 감독의 각본집. 장재현 오컬트의 시작과 현재 그리고 미래를 보여준다. 디테일이 살아 있는 오리지날 각본은 영화를 문자로 다시 읽는 즐거움을 선사하며, 독자를 오컬트 세계로 초대한다.

위기의 한국에 던지는 최재천의 일갈

출산율 꼴찌 대한민국, 우리사회는 재생산을 포기했다. 어쩌다 이렇게 됐을까. 원인은 갈등이다. 대한민국의 대표 지성인 최재천 교수는 오랜 고민 끝에 이 책을 펴냈다. 갈등을 해결할 두 글자로 숙론을 제안한다. 잠시 다툼을 멈추고 함께 앉아 대화를 시작해보자.

어렵지 않아요, 함께 해요 채식 테이블!

비건 인플루언서 정고메의 첫 번째 레시피 책. 한식부터 중식,일식,양식,디저트까지 개성 있는 101가지 비건 레시피와 현실적인 4주 채식 식단 가이드등을 소개했다. 건강 뿐 아니라 맛까지 보장된 비건 메뉴들은 처음 채식을 시작하는 사람들을 위한 훌륭한 안내서가 될 것이다.

할 말, 제대로 합시다.

할 말을 하면서도 호감을 얻는 사람이 있다. 일과 관계, 어른으로서의 성장을 다뤄온 작가 정문정은 이번 책에서 자기표현을 위한 의사소통 기술을 전한다. 편안함이 기본이 되어야 하는 대화법, 말과 글을 더 나은 곳으로 이끄는 방식을 상세히 담아낸 실전 가이드를 만나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