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기후위기인간』 작가 구희 "지구에 덜 해로운 우리가 된다면"

예스24 단독, 저자와 함께하는 플로깅 북토크 행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지난 2월 26일, 에코 에세이툰 『기후위기인간』을 그리고 쓴 구희 작가가 독자들과 함께 서울숲 플로깅에 나섰다. 출판사 알에이치코리아와 예스24가 공동으로 기획한 이번 행사는 '지구에 덜 해로운 우리가 된다면'이라는 주제로 독자와 함께하는 북토크를 진행 후, 서울숲에서 자유롭게 플로깅 하는 시간을 보냈다. (2023.03.13)


지난 2월 26일, 에코 에세이툰 『기후위기인간』을 그리고 쓴, 구희 작가가 독자들과 함께 서울숲 플로깅에 나섰다. 출판사 알에이치코리아와 예스24가 공동으로 기획한 이번 행사는 '지구에 덜 해로운 우리가 된다면'이라는 주제로 독자와 함께하는 북토크를 진행 후, 서울숲에서 자유롭게 플로깅 하는 시간을 보냈다. 서울시 동부공원여가센터(서울숲)에서 플로깅용 생분해 쓰레기봉투를 협찬했으며, 참가자 전원에게 친환경 뷰티 브랜드 아로마티카의 샴푸, 바디워시 리필팩 듀오 키트가 선물로 제공되었다.



『기후위기인간』은 평범한 취업 준비생이자 기후 우울증을 겪던 구희 작가가 일상에서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고민과 실천을 담은 도서이다. 책의 제목인 '기후위기인간'은 '기후위기에 직면한 인간'과 '기후위기를 만드는 인간'이라는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북토크는 서울시 에너지정책위원회 시민협력분과 최원형 위원이 사회를 맡았으며, 독자들과 함께 기후위기 시대를 살아가는 기후시민의 자세에 대한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누었다.



구희 작가는 50일 넘게 지속된 장마, 팬데믹 등을 몸소 겪으며 본격적으로 기후위기에 관심이 생겼다고 운을 뗐다. 더 많은 사람에게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알리고자 웹툰을 그리기 시작했다는 그녀는 환경 문제에 대해 깨닫고 공부하는 과정을 그대로 만화에 담았다고 전했다. 또한,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단순히 감정에 호소하는 데에서 그치지 않고 객관적인 자료를 기반으로 경각심을 높이고자 많은 과학적 데이터를 만화에 녹였다고 소개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출간 과정에서 기후 환경 전문가의 감수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북토크에서는 환경 보호를 위한 방안으로 개인의 실천 방향과 정부와 기업에 친환경 정책을 촉구하는 목소리의 필요성이 함께 논의되었다. 이에 구희 작가와 최원형 사회자는 "이러한 시스템을 바꾸기 위해서는 방 청소, 채식 위주의 식사 등 개인의 사소한 노력부터 수반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환경 보호를 위해 일상에서 꾸준히 실천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기에 종종 실패하기도 한다. 그럴 때 좌절하지 말고 내일은 조금 더 환경을 보호할 수 있을 것"이라고 스스로를 격려하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기후위기인간』이 세상에 던지는 메시지에 대한 다양한 감상 역시 이루어졌다. "기후시민이 가진 힘은 곧 탄소 배출 사회에 끊임없이 질문(기후위기에 대한)을 던지고, 자본주의 논리에 균열을 내는 것"이라며, "『기후위기인간』 같은 책이 기후변화에 대해 긍정적인 소리를 낼 수 있게 만드는 분위기 메이커라고 생각한다"는 평이 이어졌다.



마지막으로, 구희 작가는 "기후위기에 대해 독자들과 함께 자유롭게 사고하고 싶어 이 책을 출간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한편, 구희 작가는 제주도 신공항, 월성원전 등 친환경 정책이 고려되지 않는 자본주의 시스템의 문제를 다룬 『기후위기인간』 시즌3을 준비 중이다.



기후위기인간
기후위기인간
구희 저 | 이유진 감수
알에이치코리아(RHK)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기후위기인간

<구희> 저/<이유진> 감수17,550원(10% + 5%)

“환경부가 모셔가야 할 웹툰!”- corn**** *타일러 라쉬, 이슬아, 이정모 강력 추천! *미공개 에피소드 수록 평범한 취준생이 마주친 기후위기 에피소드를 웹툰으로 연재해 화제를 모은 [기후위기인간]이 단행본으로 돌아왔다. 46화 전체를 책에 맞춰 새롭게 편집하고, 연재되지 않았던 미공개 에피소..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기후위기인간

<구희> 저/<이유진> 감수13,650원(0% + 5%)

“재밌지 않은 주제를 다루는데어쩐지 너무나도 귀엽고 사랑스럽다”_ 이슬아(작가, 헤엄 출판사 대표) 알고 있나요? 지구의 관리자는 ‘우리’입니다.기후위기 시대의 인간을 위한 지구 관리 안내서‘다소 충격적인 다음 주 날씨’. 충격적이라고는 하지만 이제는 놀랍지도 않다. 익숙해진 팬데믹, 11월에 피는 개나리, 입동..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더워 죽는 참혹한 현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면 '더워 죽겠다'는 과장된 표현을 써본 적이 있을 테다. 이제는 과장이 아니다. 진짜 더위로 죽는 사람이 생긴다. 점점 더 더워지고, 더 많은 삶이 죽음에 내몰린다. 책에서 보여주는 장면은 섬뜻하지만, 외면할 수 없는 사실이다. 지구인 필독서.

『고 녀석 맛있겠다』 20년 후 이야기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 출간 20주년 기념작으로 초보 아빠였던 티라노사우루스와 아기 공룡 '맛있겠다'의 따뜻하고 가슴 뭉클했던 만남과 작별 이후 20년 만의 다시 만난 둘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읽고 나면 눈물이 핑 도는 그들의 두 번째 만남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을 만나보자.

당신을 위한 맛나고 맛나는 이야기

2024 런던도서전에서 『연남동 빙굴빙굴 빨래방』으로 주목받은 김지윤 작가의 신작. 혜화동의 작은 가게 ‘맛나 도시락’에서 펼쳐지는 에피소드들을 반찬 삼아 뜨끈뜨끈한 밥심을 닮은 이야기를 담았다. 오늘 하루 지친 일상을 보냈다면, ‘진짜 어른’ 정금남 여사의 든든한 한 끼를 드셔 보시길.

어느 단타 천재의 매매 원칙

100만 원으로 참가한 실전투자대회에서 1,187%의 수익률로 화려하게 등장한 대학생 트레이더 만쥬의 투자 비법을 들려준다. 주식에 입문해 전업 투자자가 되기까지 저자의 투자 이야기를 통해 승률을 높이고 수익을 내는 매매의 기준과 원칙을 만나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