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3.21 세계 시의 날" 시문학 여전히 강세…팬데믹 불안 속 시집 판매 증가

코로나19 시작 후 3년간 시집 판매량 지속 상승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나태주·류시화 등 기성 시인 시문학계 주축으로 건재… 젊은 시인이 전하는 새로운 감각도 눈길, SNS상 짧은 글귀로 시 향유하는 MZ세대 문화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 (2022.03.18)

언스플래쉬


내면을 풍요롭게 하고 마음의 순화를 이뤄내는 시의 역할을 기억하고, 보호하기 위해 유네스코에서 제정한 3월 21일 '세계 시의 날'. 순수하고 아름다우면서도 깊은 통찰을 담아내는 시문학의 가치는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이 현실의 고단함을 느끼는 이들에게 잠깐의 위로와 지혜를 선물하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는 세계 시의 날을 기념해 시집의 판매 흐름을 돌아보고, 시문학이 마주하는 현황과 트렌드를 조명한다.


팬데믹의 시간 시집으로 위안받는 흐름 포착…20대 구매 비중 증가

다정한 언어로 위로를 전하는 시는 여전히 서점가에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예스24 집계 결과 2017년 대비 2021년 시집 판매 증가율은 25.4%로 증가했으며, 시집 출간 수는 2017년부터 2021년까지 5년간 지속 상승했다. 



출간 권수

전년 대비 판매 증가율

2021

3257권

10.9%

2020

3102권

12.9%

2019

3069권

8.3%

2018

2576권

-7.6%

2017

2267권

-5.4%

[표1] (2017~2021년) 최근 5년간 시집 출간 권수 및 판매 증가율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시간 동안 시집의 주목도가 상승한 흐름이다. 예스24가 최근 5년간 시집의 전년대비 판매 증가율을 집계한 결과 코로나19가 시작된 2019년에 증가율이 8.3%로 반등한 것을 기점으로 2020년(12.9%), 2021년(10.9%) 판매량이 지속 상승했다. 팬데믹 상황 속 깊어지는 내면의 불안함을 덜고 희망을 얻고자 시집을 찾는 이들이 많음을 짐작할 수 있는 대목이다.

중년층이 주로 향유하던 시집을 이제는 20대도 즐기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2021년 20대의 시집 구매 비중은 13.3%로 2017년(8.9%) 대비 약 5% 상승했으며, 20대 남녀 구매 비중 모두 각각 1.6%, 2.8% 증가했다. 2021년 시집 구매 연령은 40대(32.1%), 50대(24.9%), 30대(18.4%), 20대(13.3%) 순을 이뤘으며, 남녀 성비는 약 3:7로 여성 독자 비중이 높았다.



2021년

2017년

합계

합계

10대 

이하

0.4%

1.3%

1.7%

0.0%

0.0%

0.1%

20대

3.4%

9.9%

13.3%

1.8%

7.1%

8.9%

30대

5.3%

13.1%

18.4%

5.7%

15.3%

20.9%

40대

9.3%

22.8%

32.1%

9.7%

22.3%

32.0%

50대

9.3%

15.6%

24.9%

10.0%

18.0%

28.0%

60대

4.9%

3.6%

8.5%

5.0%

3.5%

8.6%

70대 

이상

0.7%

0.4%

1.0%

0.8%

0.8%

1.6%

합계

33.3%

66.7%

100.0%

32.9%

67.1%

100.0%

[표2] 2021년 & 2017년 시집 구매 연령대 및 성별 분포


기성 시인, 시문학계 탄탄한 주축 이루며 여전히 건재

시대의 변화에 발맞춰 여러 차세대 시인과 작품이 새로이 등장하는 가운데 시대의 흐름을 오랜 세월 곁에서 지켜보며 삶의 연륜과 지혜를 노래하는 기성 시인들이 여전히 시문학계 주축을 이루고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3월 중순 기준 시 분야 베스트셀러 상위권에 자리한 기성 시인(나태주·류시화·이해인) 시집 

나태주·류시화·이해인 등 기성 시인들의 작품이 시 분야 베스트셀러 차트 상위권에 다수 포진된 모습은 시 분야에서 여전히 기성 시인이 건재함을 파악할 수 있는 대목이다. 특히 쉽고 간결한 시어로 소박하고 따뜻한 자연의 감성을 전해 오랜 시간 동안 독자들의 사랑을 받는 나태주 시인의 작품은 시 분야 베스트셀러 상위 50위권에서 압도적으로 높은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또한 주로 서정시를 다루던 기성 시인들이 젊은 세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창작 활동을 펼치며 시의 매력을 배가 시키고 있다. 나태주 시인은 전 세계 청춘을 위로하는 BTS 노래 가사에 감명받아 BTS 노랫말에 산문 형식으로 본인의 생각을 더한 노래 산문집 『작은 것들을 위한 시』를 출간했으며, 2030세대의 큰 관심을 받았다.

박형욱 예스24 소설·시 MD는 최근 시집 판매·출간 경향에 대해 "나태주, 류시화 시인의 시집과 같이 기성 시인들이 서정적인 글귀로 위로와 공감을 전하는 시집 도서들이 여전히 시 분야에서 보편적으로 사랑받고 있다" "문학과지성사, 문학동네, 민음사, 창비 등에서 출간하는 시리즈 시집이 독자들의 관심을 꾸준히 모으는 흐름 속에서 최근 론칭한 '걷는사람 시인선', '아침달 시집' 등 새로운 시집 시리즈 중심으로 젊은 시인들의 트렌디한 감각과 즐거움이 담긴 시집들도 다양하게 등장하는 추세"라고 밝혔다.


MZ세대가 향유하는 시…동년배 통찰과 공감 담긴 SNS 글귀 트렌드

새로운 감각과 시상을 가지고 삶의 이면을 냉철히 포착해내는 젊은 시인들은 시 문학계에서 새로운 물결을 만들어내고 있다. 2010년 중반부터 SNS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젊은 시인들이 다수 등장하면서 2030 동년배의 깊은 공감을 자아내는 임팩트있는 글귀를 담은 시 게시물이 MZ세대 사이에서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잡았다.





연장선상으로 박준·글배우 등 젊은 시인들의 시집과 에세이도 주목받는 추세다. 젊은 언어적 감수성과 깊은 현실 통찰력을 담아내는 박준 시인의 『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와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은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했으며, SNS상에서 활발히 활동한 글배우 작가의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 역시 출간 후 많은 주목을 받았다.

MZ세대를 중심으로 시를 향유하는 방식 역시 급변하고 있다. 시집 한 권을 통독하던 방식에서 이제는 SNS를 통해 시 게시물을 단발적으로 부담 없이 접하는 독법이 유행하는 추세다. 새로운 트렌드에 시 자체에 대한 젊은 층의 접근성이 높아지면서 시를 찾는 2030층이 늘어난 것은 물론, 직접 시를 창작하고 공유하는 문화도 SNS상에서 활발히 이뤄져 시문학 활성화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한편, 예스24는 세계 시의 날을 맞아 '세계 시의 날 기념, 시 읽는 봄' 기획전을 열고, 이벤트 대상 시집을 포함하여 소설·시 분야 도서 2만 원 이상 구매 시 국내 대표 시인의 작품을 테마로 제작한 굿즈(△윤동주 문학 복조리백 △윤동주 詩 멀티 휴대폰 거치대 △김소월 얼리리더 체인배지·와펜 세트) 상품 중 한 가지를 선물로 증정한다. 



꽃을 보듯 너를 본다
꽃을 보듯 너를 본다
나태주 저
지혜
마음챙김의 시
마음챙김의 시
류시화 편
수오서재
꽃잎 한 장처럼
꽃잎 한 장처럼
이해인 저
샘터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나태주 저
열림원
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
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
박준 저
문학동네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박준 저
난다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 (리커버 에디션)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 (리커버 에디션)
글배우 저
강한별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생은 원래 씁쓸합니다

외향성이 칭찬받는 세상에서 내향성을 조명하며 주목받은 책 『콰이어트』 수전 케인의 신작. 우리는 인생이 행복, 즐거움, 낭만적 사랑으로 가득하길 바라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살면서 쓴맛을 피할 수 없다. 삶을 견딜 수 있게 하는 달콤씁쓸한 감정에 관한 통찰을 공개한다.

수많은 육아 고민, 그림책에서 찾는 답

『4~7세 보다 중요한 시기는 없습니다』 이임숙 소장의 그림책 육아법. 겁이 많은 아이, 이기려고만 하는 아이, 친구 문제로 속상한 아이의 마음엔 부모의 설명보다 그림책이 더 와닿는다. 아이의 성격과 상황에 따라 읽어줄 그림책들, 아이와 나눌 이야기까지 추천하는 구체적이고 따스한 육아서.

전 세계가 열광하는 판타지 대작의 서막

『해리포터』, 『나니아 연대기』를 잇는 새로운 세대를 위한 초대형 판타지 제1부. 악랄한 악마가 일으킨 대전쟁 이후, 야수의 지배 아래에서 근근이 살아가는 이기비 가족의 세 남매. 잃어버린 보물과 전설의 비밀을 간직한 그들은 과연 이 혼란한 세상을 바로잡을 수 있을까?

데이터는 알고 있다

구글의 최대 매출을 만들어낸 전설적인 데이터분석 전략가 닐 호인의 노하우를 집대성한 첫 책이다. 대화와 관계, 발전이라는 세 주제를 중심으로 랜선 속 인간의 욕망을 분석하고 이를 움직이는 방법을 다룬다. 세계 최고 수준인 구글의 데이터분석 사례와 전략을 엿볼 수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