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월비, 선혈이 낭자한 잔혹동화

스월비(Swervy) <Undercover Angel>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아직 완성되지는 않았지만, 이 오묘한 경계성을 걸친 앨범이 힙합 신의 새로운 물꼬를 틀 것만 같다. (2020.12.23)


누군가의 사적인 일기를 엿본 듯하다. '위장한 천사'라는 명명처럼, 사회가 구축한 시스템의 성역에서 벗어나 한껏 꾸며진 가식의 날개를 벗어던지고 인간계에 스며든 <Undercover Angel>은 내면에 끓어오르는 쾌락주의의 단면을 가감 없이 휘갈긴다. 위험천만한 상상조차 손글씨의 형상으로 실현되는 곳. 2001년생 십 대 래퍼의 다이어리에는 덕지덕지 붙은 스티커와 마스킹 테이프, 그리고 선혈이 낭자한 잔혹동화가 가득하다.

하이라이트 입단 후 발매한 2019년 싱글 'Art gang money'는 기성 질서에 대항하는 요소를 역동적으로 콜라주하며 '쾌락을 추구하는 청년 문화'를 총집합한 인상을 남긴 곡이었다. 본 앨범은 이러한 분열적인 캐릭터성을 주축으로, 흐트러뜨린 조각을 작품 단위로 확장하고 갈무리한다. 포문을 여는 첫 트랙 'Alibi'는 그 계획을 암시하는 완벽한 소개문이다. 마치 이야기를 들려주듯 또박또박 진행되는 박자, 포스터 더 피플(Foster the People)의 'Pumped up kicks'가 연상되는 의미심장한 가사는 입체적인 구조를 통해 청자에게 적극적인 체험을 유도한다.

언더그라운드 시절부터 합을 맞춰온 프로듀서 수이(SUI)가 전 트랙을 맡은 덕에, 마치 한 아티스트가 작업한 듯한 조화로움을 보인다. 한영을 능란하게 오가며 순도 높은 적의를 분출하는 'Did it like I did'와 어머니에게 바치는 헌사인 'Mama lisa'가 그 예시로, 비교적 차분해진 기조 가운데 웅얼거리는 발성은 고딕풍의 신비주의로 둔갑하고, 완급에 따라 쉬운 선율과 실험적인 면이 매끄럽게 오가는 프로듀싱 역시 몰입을 강조하는 촉매로 작용한다.

사무치는 기타 사운드가 점차 뒤틀리는 'Trappend in the drum', 위화감을 부여하는 신시사이저 사이로 통렬한 래핑을 펼치는 'Gomp', 반대로 순수한 동화세계가 떠오르는 'Yaya2'가 이어진다. 스월비는 그를 형성하는 다형의 밝고 어두운 인격체를 등장시키며 감정을 구석까지 전부 쏟아붓는다. 본작을 일기에 비유한 것도, 이 작품이 지닌 자극적인 변덕과 갈망 역시 '해소'의 인상에 가까웠기 때문이다. 마침내 치기 어린 성장통과 갈등을 토해낸 스월비는 캡틴락의 능란한 기타 연주를 덧댄 쾌청한 록 넘버 '파랑'에 도달하는데, 로킹한 무드 아래 파멸적으로 폭발하는 곡은 여운 있는 마무리로 이 작품이 스월비 본인의 명확한 성장 징표임을 증명한다.

개성파를 표방하는 많은 래퍼가 난잡한 패션과 온갖 기믹, 콘셉트를 도구로 일차원적 브라가도시오(Braggadocio)를 남용하는 시대다. 초창기 <Yaya Tape> 시절의 스월비는 이러한 몰개성의 바다에 잠식한 이들과 크게 다를 바 없었지만, 탁월한 랩 스킬과 넘치는 상상력의 초점을 온전히 자신의 테두리로 겨냥한 <Undercover Angel>을 통해 독자적인 구심점을 구축하고, 동시에 '쇼미더머니' 편집의 희생양으로 국한될 위치의 래퍼가 아님을 증명한다. 아직 완성되지는 않았지만, 이 오묘한 경계성을 걸친 앨범이 힙합 신의 새로운 물꼬를 틀 것만 같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오늘의 책

믿음 없는 사랑일지라도, 사랑은 감출 수 없어요.

『구의 증명』 최진영의 신작. 무연고의 제주로 내려가 죄책감 대신 자유, 진실 대신 거짓을 택한 주인공. 겨우내 자신의 ‘믿음 없는 사랑’을 조용히 들여다 본다. 최진영 소설가가 오랫동안 성찰해온 믿음, 그리고 사랑의 진실에 다가가는 소설. 매 순간 낯설고 신비로운 그 이름, 사랑.

슈퍼히어로보다 북극곰

『햇빛초 대나무 숲에 새 글이 올라왔습니다』 황지영이 이번엔 북극곰과 함께 돌아왔다! 시원한 농담과 뜨거운 위로가 오가는 고객 후기 만점 신화의 북극곰 센터. 어린이들의 고민을 해결하는 건 꽁이의 슈퍼 파워가 아니다? 그저 들어주고 진심으로 응원해주는 꽁이 옆에서 아이들은 오늘도 자란다.

제대로 된 데이터 투자법

300만 원으로 100억 대 자산을 만든 소액 부동산 투자 전문가 잭파시의 투자 노하우를 담았다. 클래스유 강의 평가 5.0으로 호평받은 '잭파시 톱다운 투자법'을 책으로 한 권에 정리했다. 투자를 위한 필수 지표를 정리하고 활용해 돈 버는 확실한 방법을 만나보자.

초고령사회, 위기를 기회로

총 인구 감소와 노령화로 대한민국 미래를 비관적으로 보는 시선이 팽배하다. 우리보다 먼저 인구 문제를 겪은 일본 사례를 보면, 나름의 해법이 존재한다. 초고령사회에 필요한 일자리, 교육, 문화, 교통을 고민해본다. 즐거운 노년은, 사회 차원에서도 가능하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