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D 리뷰 대전] 예스24 MD가 9월에 고른 책

<월간 채널예스> 2019년 9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사원이라면 '어떡하지'에서 '자르던가'로 넘어가는 과정에 공감하며 웃을 수 있고, 팀장이라면 신입사원을 이해할 힌트를 얻을 수 있는 에세이. (2019. 09. 09)

1.png

 

 

 

 

90년대생 신입사원의 정신승리 연대기


『신입사원 빵떡씨의 극비 일기』

빵떡씨 저 | 플로베르

 

홍보대행사 인턴으로 시작해 대리가 되기까지, 약 2년간의 회사생활을 일기로 담았다. 감동적인 성장 스토리나 실용적인 팁은 없지만, 신입사원이라면 공감할 만한 '웃픈' 에피소드가 가득하다. 전화 업무에 대한 두려움, 대행사 말단 직원이라는 을의 설움, 상사와 팀장의 눈치를 살펴야 하는 피곤함, 첫 후배 앞에서 실수할 때의 머쓱함 등등. 평범한 일상이 저자 특유의 풍자와 해학을 만나 소리 내어 웃게 되는 이야기가 되었다. 사원이라면 '어떡하지'에서 '자르던가'로 넘어가는 과정에 공감하며 웃을 수 있고, 팀장이라면 신입사원을 이해할 힌트를 얻을 수 있는 에세이. (이정연 MD)

 

빵떡씨의극비일기.jpg

                                                       

 

 

 

 

그래서 알파고가 정확히 뭔데?

 

『알파고를 분석하며 배우는 인공지능』

오츠키 토모시 저 | 제이펍

 

16년 3월 이세돌 9단을 이기고, 이듬해 5월 커제 9단까지 꺾은 뒤 돌연 은퇴를 선언한 바둑 천재는 다름 아닌 AI, 알파고. “알파고를 아니?”라는 질문에 당연하다고 대답할 사람은 많지만, “알파고가 뭐야?”라는 질문에 그럴싸한 답변을 내놓을 수 있는 사람은 별로 없을 것이다. 알파고와의 대국 중 커제 9단이 머리를 쥐어뜯을 수밖에 없었던 이유는 무엇일까? 알파고에 사용된 기법, 더 나아가서 인공지능의 구조와 원리에 대한 호기심을 해소하고픈 이들에게 이 책을 추천한다. 전공자라면 인공지능 기술 연구와 개발에 대한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을 것이고, 비전공자라면 “알파고가 뭐야?”라는 질문에 으스대며 대답할 수 있게 될 것이다. (함초롬 MD)

 

알파고인공지능.jpg

                                                           

 

 

 

 

인종주의, 과거가 아닌 지금

 

『낙인찍힌 몸』

염운옥 저 │돌베개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비합리적인 생각도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사람에게 영향을 미친다. 인종주의가 그렇다. 피부색만으로 한 사람을 설명할 수 없다는 건 단연코 상식이다. 하지만 피부색만으로 한 사람을 기어코 연상하고 판단해 버리는 일이 허다하다는 것도 상식이다. 이 책은 흑인, 유대인, 무슬림 등 피부색과 문화가 다른 이들에게 낙인 찍어 온 역사를 자세히 그리는 한편, 낙인 찍기가 여전히 진행형임을 지금 우리 사회를 통해 드러낸다. 인종주의는 노예제 폐지 후 더 강력해졌다는 사실, “눈에 보이는 '외모'로부터 눈에 보이지 않는 '혈통'과 '지성'을 상상하고 우열을 매기는” 일의 위험성을 환기한다. (김성광 MD)

 

낙인찍힌몸.jpg

                                                           

 

 

 

문구인 여러분, 이제 당당해집시다!

 

『아무튼, 문구』
김규림 저ㅣ 위고


어려서부터 문구를 좋아했다. 문구점에 가는 것만큼 즐거운 일도 없었다. 펜은 색색 가지로 사야 직성이 풀리고, 맘에 드는 노트는 그냥 지나칠 수 없어서 사고 또 사서 쌓아두었다. 언제 쓸지 모를 스티커는 왜 그렇게 많이 모았던 걸까. 한동안 잊고 있던 문구에 대한 사랑을 다시 떠오르게 한 책이 나왔다. 『아무튼, 문구』  김규림 작가는 소문난 문구 덕후다. 문구 소비에는 ‘실용적’이라는 단어가 적합하지 않다고 말하는 그녀. 예뻐서, 귀여워서, 써보고 싶어서, 저걸 사면 오늘 하루가 더 나아질 것 같아서 사 모은 문구와 함께 한 즐거운 일상이 담긴, 아무튼 기분이 좋아지는 에세이다. (김태희 MD)

 

아무튼문구.jpg

                                                          

 

 

 

 

나의 사랑스런 한 입들이 모여

 

『온 마음을 다해 디저트』

김보통 저 | 한겨레출판

 

밥은 삼각김밥을 먹더라도, 딸기케익과 커피를 두고 행복해하던 대학생의 나를 떠올린다. 스스로를 다독이기 위해 디저트를 선물하던 날들을. 물론 사치였지만, 그 한 입들은 지금의 내가 무언가를 견뎌내도록 만들어준 시간들이 되었다. 디저트마다 얽힌 이야기들을 읽으면 무엇이 떠오르는 것은 나도 같은 시간들이 있어서일 테다. 만화가답게도, 맛깔나게 그려낸 목차의 메뉴를 보고 나면 일단 디저트 가게에 온 것처럼 먹고픈 것을 골라 읽게 된다. 실은 그 맛보다 덤덤한 듯 낙관적인 작가의 태도가 더 맛있게 느껴질 테지만. 초코파이부터 바클라바까지, 익숙한 맛부터 궁금한 맛까지 달큰하게 채워주는 보통의 이야기들. (이나영 MD)

 

온마음디저트.jpg

                                                         

 

 

 

 

그들과 함께 그들처럼 오늘도 삽니다

 

『우리는 당신에 대해 조금 알고 있습니다』

권정민 저 | 문학동네

 

화자는 식물이다. 인간 세상의 식물은 얼핏 그냥 있는 것 같지만 아니다. 끊임없이 주변을 관찰하고 이해하고 수용한다. 꼼꼼하게 반려 식물을 고르는 모습, 잘 맞지 않는 곳에서도 묵묵하게 버티는 마음, 때로는 너무 힘들어 옆을 돌아볼 여유도 없는 사람들의 구부정한 등을 식물은 알고 있다. 곁에 있다. 닮아있다. 이것은 식물의 이야기이면서 동시에 우리의 이야기. 식물은 우리다. 겉으로는 마냥 잔잔하고 평온해보이지만 아니다. 실은 늘 치열하게 매일을 살아내고 살아남는다. 이제 서로를 조금 아는 우리. 우리는 서로에게 또 무슨 말을 전할까? 전해야 할까? (박형욱 MD)

 

우리는당신에대해.jpg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오늘의 책

    더워 죽는 참혹한 현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면 '더워 죽겠다'는 과장된 표현을 써본 적이 있을 테다. 이제는 과장이 아니다. 진짜 더위로 죽는 사람이 생긴다. 점점 더 더워지고, 더 많은 삶이 죽음에 내몰린다. 책에서 보여주는 장면은 섬뜻하지만, 외면할 수 없는 사실이다. 지구인 필독서.

    『고 녀석 맛있겠다』 20년 후 이야기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 출간 20주년 기념작으로 초보 아빠였던 티라노사우루스와 아기 공룡 '맛있겠다'의 따뜻하고 가슴 뭉클했던 만남과 작별 이후 20년 만의 다시 만난 둘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읽고 나면 눈물이 핑 도는 그들의 두 번째 만남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을 만나보자.

    당신을 위한 맛나고 맛나는 이야기

    2024 런던도서전에서 『연남동 빙굴빙굴 빨래방』으로 주목받은 김지윤 작가의 신작. 혜화동의 작은 가게 ‘맛나 도시락’에서 펼쳐지는 에피소드들을 반찬 삼아 뜨끈뜨끈한 밥심을 닮은 이야기를 담았다. 오늘 하루 지친 일상을 보냈다면, ‘진짜 어른’ 정금남 여사의 든든한 한 끼를 드셔 보시길.

    어느 단타 천재의 매매 원칙

    100만 원으로 참가한 실전투자대회에서 1,187%의 수익률로 화려하게 등장한 대학생 트레이더 만쥬의 투자 비법을 들려준다. 주식에 입문해 전업 투자자가 되기까지 저자의 투자 이야기를 통해 승률을 높이고 수익을 내는 매매의 기준과 원칙을 만나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