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Art Lover라면 놓쳐선 안될 전시 공간 TOP 3 : 삼청

삼청동 전시 코스 추천 #뮤지엄한미 삼청 · 페이지룸8 · WWNN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전시를 좋아하는 아트 러버(Art Lover)라면, 꼭 한번 방문해 볼 만한 ‘삼청동’의 전시 공간 3곳을 함께 살펴볼까요? (2024.03.07)

YES24의 새로운 아트 커뮤니티 ARTiPIO가 들려주는 ART STORY.
매주 목요일 연재됩니다.


아티피오 사이트 바로가기


전시의 매력은 내가 원하는 시간대에 방문해서 원하는 속도로 감상할 수 있다는 것이 아닐까요? 때문에 전시를 좋아하는 아트 러버라면, 하루에 전시 2개 이상을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한 번 집을 나선 김에 여러 전시를 보고 났을 때의 남다른 뿌듯함을 아는 이들을 위해 오늘은 갤러리가 모여있는 삼청동에서 코스처럼 둘러보기 좋은 전시 공간 3곳을 살펴볼까요?


뮤지엄한미 삼청

본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로 9길 45
별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로 11길 11


뮤지엄한미 삼청 전경, 이미지 제공: 뮤지엄한미 삼청 


처음 시작점으로 삼청동 일대 전시공간 중 가장 꼭대기에 위치해 있는 뮤지엄한미 삼청을 추천합니다. 걷기에는 다소 어려움이 있지만 불가능한 거리는 아니죠. 또한 자동차로 이동하거나 버스로 이동해도 꼭대기에서 시작해 서서히 내려오는 코스를 추천하고 싶어 뮤지엄한미 삼청을 이번 코스의 시작점으로 선택했습니다.


뮤지엄한미 삼청 전경, 이미지 제공: 뮤지엄한미 삼청


뮤지엄한미 삼청은 ‘사진’을 전문적으로 수집하고 선보이는 미술관입니다. 2003년 송파구에서 가현문화재단이 개관한 국내 최초 사진전문 미술관으로 출발해 꾸준히 사진 문화 예술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미술관이기도 한데요. 이런 한미사진미술관2022년 ‘뮤지엄한미 삼청’이라는 이름으로 삼청동 부지에 새로운 공간을 만든다는 소식과 함께 조감도가 공개되며 미술인 사이에서 큰 관심을 모았답니다.


뮤지엄한미 삼청 전경, 이미지 제공: 뮤지엄한미 삼청 


‘삼청동’하면 작은 갤러리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나직한 골목길이 먼저 떠오르기 마련인데, 이런 동네에 꽤나 큰 규모의 미술관이 들어서기에 그 자체로 큰 화제가 된 것입니다.

실제로 개관한 이후에도 전시를 좋아하는 이들 사이에서 많은 호평이 들려왔는데요.

필자도 미술관이 정식 개관 이후 처음 방문했을 때 기대했던 만큼의 멋진 경험을 할 수 있었기에 방문한다면 후회 없는 시간이 될 거라 생각합니다.


뮤지엄한미 삼청 ‘물의 정원’ 전경, 이미지 제공: 뮤지엄한미 삼청


미술관 건물 중심에 위치한 물의 정원은 공간 자체에서 오는 아름다움을 선사합니다. 높은 층고의 전시장 내부 또한 전시를 감상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주는데요. 무엇보다 사진이라는 매체의 특성을 고려한 수장고 시스템을 갖췄다는 점도 흥미롭습니다.

누구나 핸드폰을 열어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시대에 살고 있는 지금, 사진이란 무엇인지, 그것이 어떻게 새로운 매체로 이어지는지 안내하는 전시가 궁금하다면 한번쯤 뮤지엄한미 삼청에 방문해보시길 추천드립니다.



페이지룸8

인스타그램 @pageroom8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11길 73-10 1층


페이지룸8 전시 전경, 이미지 제공: 페이지룸8


삼청동이라는 동네의 정체성은 거대한 미술관보다는 크고 작은 갤러리들이 만들어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운영하는 이들의 안목과 취향으로 완성되는 ‘갤러리’라는 공간은 교육을 목적으로 하는 미술관과는 완전히 다른 재미를 선사합니다. 특히 삼청동에는 색깔이 뚜렷한 갤러리들이 많은데, 그 중 페이지룸8도 빼놓을 수 없죠.


페이지룸8 입구 전경, 이미지 제공: 페이지룸8


페이지룸8은 우선 공간이 아주 작습니다. 적어도 필자가 최근 방문한 삼청동 갤러리 중 가장 작은 규모인데요. 그런데 오히려 이 점이 작품을 가까이에서 바라보게 하고, 작품에 더 몰입할 수 있게 만들어주는 역할을 합니다. 공간의 아늑함 덕분에 멀게만 느껴지는 작품이 친근하게 말을 걸어주는 듯 느껴지는데, 이 때문인지 페이지룸8을 방문할 때면 ‘작품을 사볼까?’ 하는 생각이 더 자주, 쉽게 들게 됩니다.


페이지룸8 전시 전경, 이미지 제공: 페이지룸8


페이지룸8은 특히 출판물을 만들어내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미술분야에서는 특히 전시 카탈로그와 도록이 상당히 중요한 분야입니다. 때문에 전시에 출품한 작품을 소개하는 도록은 그 자체로도 하나의 작품처럼 귀중히 여기게 되는데, 페이지룸8에서 출판한 도록은 완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페이지룸8 정직성 작가의 600여 점의 작업을 담은 이미지 북 ‘BRICK BOOK’, 이미지 제공: 페이지룸8


컬렉터를 비롯해 전시를 좋아하는 이들 사이에서 가장 많이 회자된 페이지룸8의 출판물은 정직성 작가의 도록인 브릭북입니다. 이름처럼 마치 빨간 벽돌처럼 생겼죠.

도록의 가격은 일반 책보다는 비싸지만 디자인과 내용물 모두 높은 완성도를 보여준다면 소장 가치는 급격히 올라가는 편입니다. 전시뿐 아니라, 책까지 만나볼 수 있는 페이지룸8을 삼청동 전시 코스에 아직 넣지 않았다면, 이번 기회 꼭 방문해보세요.



WWNN

서울시 종로구 삼청로5길 20


WWNN 갤러리 외관 전경, 이미지 제공: WWNN


삼청동에 무언가 독특한 이름의 전시 공간이 오픈했다는 소식과 함께 SNS에 인증샷이 계속해서 올라왔는데요. 바로 2023년 7월, 새롭게 문을 연 현대미술 갤러리인 WWNN입니다.

WWNN이 위치한 동네는 정확히는 삼청동의 바로 옆 팔판동입니다. 슬쩍 삼청동 코스에 끼워 넣어도 무방한 이웃동네이니 삼청동 간김에 한 번 들려보는 건 어떨까요?


WWNN 전시 전경, 이미지 제공: WWNN


‘What We Need Now’의 약자인  WWNN현대미술의 지속적인 변화를 탐구하고 대중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것을 지향하고자 합니다.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 및 작가들 간의 상호 네트워킹의 장이 되고자 하는 WWNN는 첫 개관전의 주제로 포스트휴머니즘’의 전시《Humanism Reimagined: Exploring A New Frontier》을 선보였습니다.

해당 전시를 통해 인간 중심적 가치관의 문제를 조명하고, 인류의 낯선 미래를 조망하는 동시대 작가들의 작품으로 구성해 새로운 시각을 제시하기도 했는데요. 개관전을 시작으로 현재까지도 지속적으로 다채로운 전시기획을 선보이며 각양각색의 신진작가들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WWNN 전시 전경, 이미지 제공: WWNN


전시 공간의 내부는 ‘화이트 큐브’인 백색의 공간으로 온전히 작품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데요. 공간을 방문했을 때, 권위있는 미술관과는 다르게 대안 공간처럼 느껴지는 점이 신선하게 다가옵니다. WWNN의 전시 주제와 공간의 존재 이유가 모두 ‘미술의 역할’을 향해 있다는 점에서 앞으로 지속해서 선보일 전시들이 기대됩니다.



지금까지 소개한 세 곳의 공간은 삼청동을 가로지르는 코스입니다. 어디에서부터 시작해도 무방하죠. 이 중 한곳만 가도 좋고, 평소 가고 싶은 다른 공간과 묶어서 방문하는 것도 물론 좋습니다. 지도에 공간을 저장해두고, 새로운 공간에서 힐링하고 싶다면 삼청동 가는 걸음에 꼭 한 번 들러보길 추천드립니다.


걷다보면 마음 즐거워지는 산책 삼청동&서촌
걷다보면 마음 즐거워지는 산책 삼청동&서촌
김예진,이강만 저
BOOKK(부크크)
북촌산책
북촌산책
이강만,김예진 공저
BOOKK(부크크)



추천 기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아티피오(ARTiPIO)

YES24의 자회사로 출범한 아티피오는 미술품 수집의 대중화를 위한 아트 커뮤니티입니다. 국내 다양한 예술 애호가들과 함께 아트 컬렉팅을 시작해 볼 수 있는 미술품 분할 소유 플랫폼과 관련 지식을 쌓을 수 있는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제공합니다.

오늘의 책

장재현 감독의 K-오컬트

2015년 〈검은 사제들〉, 2019년 〈사바하〉, 2024년 〈파묘〉를 통해 K-오컬트 세계관을 구축해온 장재현 감독의 각본집. 장재현 오컬트의 시작과 현재 그리고 미래를 보여준다. 디테일이 살아 있는 오리지날 각본은 영화를 문자로 다시 읽는 즐거움을 선사하며, 독자를 오컬트 세계로 초대한다.

위기의 한국에 던지는 최재천의 일갈

출산율 꼴찌 대한민국, 우리사회는 재생산을 포기했다. 어쩌다 이렇게 됐을까. 원인은 갈등이다. 대한민국의 대표 지성인 최재천 교수는 오랜 고민 끝에 이 책을 펴냈다. 갈등을 해결할 두 글자로 숙론을 제안한다. 잠시 다툼을 멈추고 함께 앉아 대화를 시작해보자.

어렵지 않아요, 함께 해요 채식 테이블!

비건 인플루언서 정고메의 첫 번째 레시피 책. 한식부터 중식,일식,양식,디저트까지 개성 있는 101가지 비건 레시피와 현실적인 4주 채식 식단 가이드등을 소개했다. 건강 뿐 아니라 맛까지 보장된 비건 메뉴들은 처음 채식을 시작하는 사람들을 위한 훌륭한 안내서가 될 것이다.

할 말, 제대로 합시다.

할 말을 하면서도 호감을 얻는 사람이 있다. 일과 관계, 어른으로서의 성장을 다뤄온 작가 정문정은 이번 책에서 자기표현을 위한 의사소통 기술을 전한다. 편안함이 기본이 되어야 하는 대화법, 말과 글을 더 나은 곳으로 이끄는 방식을 상세히 담아낸 실전 가이드를 만나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