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박참새 시인의 책장

“사람과 기계를 위한 근미래”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작가들은 평소 뭘 보고 듣고 읽을까? 언젠가 영감의 원천이 될지도 모를, 작가들의 요즘 보는 콘텐츠. (2024.01.24)


작가들은 평소 뭘 보고 듣고 읽을까?
언젠가 영감의 원천이 될지도 모를, 작가들의 요즘 보는 콘텐츠.

ⓒ곽예인


사람과 기계를 위한 근미래”들



『코다크롬』 

한영원 저 | 봄날의 책


앞과 뒤를 모르겠는, 위와 아래가 분간되지 않는, 두 색채가 섞일 듯 결코 혼재되지 않은 채로 서로의 경계를 확실히 하고 있는, 이 시집. 이 시집을 볼 때 무언가 이름 붙일 수 없는 파동이 휘몰아치는 것 같았다. 한 번도 관측된 적 없는 것이었다.

한영원이라는 시인의 첫 시집이다. ‘코다크롬’은 현재 단종된 아날로그 필름의 한 종류다. 그것의 특징은 더할 나위 없는, 찢을 래야 찢을 수도 없는 명징한 대비Contrast였다. 여기서의 이것과 저기서의 저것이 분명히 존재한다. 하지만 어느 지점에서 그것이 반드시 만나면서 시는 계속해 새로운 방식으로 관측된다. 새 이름을 얻는다. 색조 없이 다채로운 이 말도 안 되는 일들이 가능한 곳이 바로 여기, 시의 영토이다.

펼치면 반드시인 세계가 당신을 기다리고 있을 것이다. 분명히, 쨍하게, 아름다울 것이다. 슬플 것이다.




『문예 비창작』 

케네스 골드스미스 저/길예경, 정주영 역 | workroom(워크룸프레스)


지금 이 세상을 살아가는 우리에게는 웹이 전부다. 월드 와이드 웹. 이것을 우리에게 앗아가 버린다면 우리는 정말 아무것도 하지 못할 테지. 그런 우리가 태초의 문자로 무엇을 쓰고 있는가? 웹의 온 구석에다가 흩뿌려진 그 문자의 상흔들이 어디를 배회히며 누구에게로 가닿고 있는가? 그리고 무엇보다, 이것은 누구의 것인가?

저자 케네스 골드스미스는 ‘창작하지 않으며’ 새로운 문자 예술을 할 것을 강력히 제안한다. 그것이 우리에게 당도한 현재이자 유일한 미래이기 때문이다. 과거도 미래도 없고, 고향도 주인도 없는 이 글자들을 우리는 마음껏 도련하고 제단하며 능숙히 살육할 줄 알아야 한다. 그것이 우리가 만들어 온 글자의 영토이기 때문에, 이것은 어느 정도 우리의 책임이기도 하므로. 정부도 없고 구속력도 없는 이 무한한 곳에서 새로운 문자 예술이 탄생한다. 창작하지 않는, 비非창작의 방식으로.




『파르마코-AI』

K 알라도맥다월, GPT-3 저/이계성 역 | workroom(워크룸프레스)


우리가 다만 따라갈 수 없는 것이 있다면 그것은 우리가 만들어낸 기술의 속도일 것이다. 인공지능은 인간의 지성 조직에서 태어났지만 어느 순간 그것을 벗어나거나 조롱하기 십상이다. 하지만 우리가 인공지능을 다룰 때 반드시 잊지 말아야 할 명제가 있다. 우리는 인공지능과의 “상호관계”를 이뤄야 한다. 그들은 사람도 우리의 적도 아니고, 오로지 우리와 관계 맺기 위해 태어났다. 상호하며 조직하도록 우리가 설계한 것이다.

저자는 이 명제를 가장 바탕에 두고, 여러 체계를 입력해 가며 하나의 혹은 절대 하나일 수 없는 글을 chatGPT와 함께 썼다. 서체의 차이에 따라 누가 무엇을 썼는지 ‘애써’ 분간할 수는 있지만, 읽다보면 그 구분 짓음이 얼마나 쓸모 없는 일인지를 깨닫게 된다. “나”라고 말하는 그가 과연 인간인지 지능인지 알 수 없을 때, “우리”라고 말하는 지능이 상식 밖의 영역에서 아름다움과 조화를 말할 때, 숙연해진다. 그리고 무엇보다, 이것은 둘의 상호작용으로 탄생한 것이며, 그보다 아름다운 창작은 없다.




『태양과의 대화』

아피찻퐁 위라세타쿤 저/이계성 역 | 미디어버스


태국 태생의 영화감독 아피찻퐁 위라세타쿤이 chatGPT에 수십개의 프롬프트를 입력하여 하나의 개성(혹은 성격)을 가진 “태양”을 탄생시킨다. 그는 그가 만들어낸 태양과 무한한 대화를 이어 나간다. 궤도처럼 뻗어나가는 이 대화에서는 온갖 사물과 개제와 인간이 속수무책으로 등장한다. 어느 지점에 도달하면 그들이 마구잡이로 교차하면서 무엇이 진실인지 솎아내기 어려운 지경에 이른다. 하지만 여기서 가장 중요한 사실은 여기에 있는 그 무엇도 진실이 아니라는 점이다. 그러나 가짜는 더더욱 아니다. 진실과 사실, 이 모호한 경계를 일종의 실험실로 바꾸어낸 이 대화들에서 때때로 ‘진리’에 가까운 말들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더없이 명백한 그 진리를.




영화 <리브 더 월드 비하인드>

감독 샘 에스마일 | 넷플릭스


영화 <돈 룩 업Don`t Look Up>은 혜성 충돌이라는 전지구적 멸종 사건을 두고 무엇을 볼 것인지 무엇을 보지 않을 것인지 말한다. 하지만 결국 다 쓸데 없는 일이 되어버린다. 혜성의 충돌을 막지 못했기 때문이다. 아니, 막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리브 더 월드 비하인드>는 무엇 때문에 우리가 망하게 될 일인지 모른다. 모르는 채로 떨고 울면서 서로를 의심하고 비난하고 총구를 겨눈다. 지구를 향해 맹렬히 전진해오는 혜성도, 우리가 딛밟고 있는 이 영토를 다 잡아 삼킬 재해도 없다. 그저 무언가가 ‘잘 안 된다’. 그 뿐이다. 무엇이 더 믿음직스러운 멸망인가? 어떤 것이 더 그럴 듯한 결말인가? 곧 도래할, 우리가 기다리고 있다는 이 여섯 번째 멸종의 다른 모습은 과연 어디에 있을까? 대체 무엇일까?


코다크롬
코다크롬
한영원 저
봄날의책
문예 비창작
문예 비창작
케네스 골드스미스 저 | 길예경,정주영 공저
workroom(워크룸프레스)
파르마코-AI
파르마코-AI
K 알라도맥다월,GPT-3 저 | 이계성 역
workroom(워크룸프레스)
태양과의 대화
태양과의 대화
아핏차퐁 위라세타쿤 저 | 이계성 역
미디어버스



추천기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박참새

1995년 부산에서 태어났다. 건국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했다. 제42회 김수영 문학상을 수상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 파르마코-AI <K 알라도맥다월>,<GPT-3> 저/<이계성> 역

    14,4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태양과의 대화 <아핏차퐁 위라세타쿤> 저/<이계성> 역

    18,0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문예 비창작 <케네스 골드스미스> 저/<길예경>,<정주영> 공저

    22,5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코다크롬 <한영원> 저

    11,7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차가운 위트로 맛보는 삶의 진실

문장가들의 문장가, 김영민 교수의 첫 단문집. 2007년부터 17년간 써 내려간 인생과 세상에 대한 단상을 책으로 엮었다. 예리하지만 따스한 사유, 희망과 절망 사이의 절묘한 통찰이 담긴 문장들은 다사다난한 우리의 삶을 긍정할 위로와 웃음을 선사한다. 김영민식 위트의 정수를 만나볼 수 있는 책.

누구에게나 있을 다채로운 어둠을 찾아서

잘 웃고 잘 참는 것이 선(善)이라고 여겨지는 사회. 평범한 주인공이 여러 사건으로 인해 정서를 조절하는 뇌 시술을 권유받는다. 그렇게 배덕의 자유를 얻으며, 처음으로 해방감을 만끽한다. 선과 악이라는 이분법에서 벗어나 ‘조금 덜 도덕적이어도’ 괜찮다는 걸 깨닫게 해줄 용감한 소설.

그림에서 비롯된 예술책, 생각을 사유하는 철학책

일러스트레이터 잉그리드 고돈과 작가 톤 텔레헨의 생각에 대한 아트북. 자유로운 그림과 사유하는 글 사이의 행간은 독자를 생각의 세계로 초대한다. 만든이의 섬세한 작업은 '생각'을 만나는 새로운 경험으로 독자를 이끈다. 책을 펼치는 순간 생각을 멈출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삶

베스트셀러 『채소 과일식』 조승우 한약사의 자기계발 신작. 살아있는 음식 섭취를 통한 몸의 건강 습관과 불안을 넘어 감사하며 평안하게 사는 마음의 건강 습관을 이야기한다. 몸과 마음의 조화로운 삶을 통해 온전한 인생을 보내는 나만의 건강한 인생 습관을 만들어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