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작가 문지혁의 ‘글이 안 풀릴 때’ 읽는 책

당신의 책장 – 채널예스의 특별한 책 큐레이션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소설을 쓰고, 글쓰기를 가르치는 작가 문지혁의 추천 책 리스트. (2024.01.03)

문지혁은 소설을 쓰고, 글쓰기를 가르치는 사람이다. 소설 『P의 도시』 『초급 한국어』 『중급 한국어』 등을 지었고,『끌리는 이야기는 어떻게 쓰는가』 등을 옮겼다. 유튜브 채널 <문지혁의 보기드문책>을 운영하며 깊고 넓게 책 읽는 법을 함께 나누고 있다.



『전도서』


서구 작가들이 제목을 짓다 막힐 때 찾아보는 책 두 권이 있다. 하나는 셰익스피어, 다른 하나는 성경. 거기엔 모든 것이 들어 있으니까. 성경은 한 권의 책이면서 동시에 66권의 전집이기도 해서, 나는 글을 쓰다 막히면 성경을 꺼내 아무 데나 펼쳐보거나, 좋아하는 몇 권의 책을 골라 읽는다. 『전도서』는 그중 가장 자주 선택되는 책이다. 작가에게 ‘해 아래 새 것이 없다’는 말보다 더 큰 위로가 어디 있을까.




『작가란 무엇인가』

파리 리뷰, 움베르토 에코, 오르한 파묵, 무라카미 하루키, 폴 오스터 저 외 10명 | 다른


인터뷰집을 좋아한다. 뻔한 질문과 안전한 답을 주고받는 회화가 아닌, 선을 넘나들고 갈등이 부글거리는 진짜 대화가 담긴 인터뷰. 작가들의 인터뷰는 무대 밖에서 만난 배우의 술주정 같다. 복잡하고 혼란하지만 그 안에는 종종 번뜩이는 뭔가가, 우리가 흔히 진실이라고 부르는 어떤 것이 숨어 있기 마련이니까.




『갈대 속의 영원』

이레네 바예호 저/이경민 역 | 반비


책에 대한 책, 독서에 대한 책, 글자와 글쓰기에 대한 책을 즐겨 읽는다. 아무래도 작업이 잘 풀리지 않을 때는 무의식 차원에서 일종의 메타인지를 필요로 하기 때문인지도 모르겠다. 최근 가장 큰 영감을 주었던 책은 『갈대 속의 영원』인데, 책의 역사에 관한 흥미로운 탐구와는 별개로 제목이 너무 근사하다. 내가 오래 간직한 책에 대한 메타포, ‘나무들의 묘비명’이 너무 비관적으로 느껴질 만큼.




『완벽한 캘리포니아의 하루』

리처드 브라우티건 저 | 비채


학문에서만 선행 연구가 필요한 것은 아니다. 문학을 읽는다는 것은 어쩌면 엄청나게 많은 언어의 선행연구들 속에서 길을 잃는 일과 비슷할 것이다. 그중 리처드 브라우티건은 내가 신뢰하고 존경하는 연구자다. 여기 실린 브라우티건의 단편들이 모두 다 완벽하고 완전한 것은 아니지만, 그것들은 모두 어딘가 뾰족한 구석이 있어서 읽을 때마다 다른 감흥과 영감을 준다.



작가란 무엇인가 1
작가란 무엇인가 1
파리 리뷰 등저 | 권승혁,김진아 공역
다른
갈대 속의 영원
갈대 속의 영원
이레네 바예호 저 | 이경민 역
반비
완벽한 캘리포니아의 하루
완벽한 캘리포니아의 하루
리처드 브라우티건 저
비채



추천기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문지혁

2010년 단편소설 「체이서」를 발표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장편소설 『중급 한국어』 『초급 한국어』 『비블리온』 『P의 도시』 『체이서』, 소설집 『우리가 다리를 건널 때』 『사자와의 이틀 밤』 등을 썼고 『라이팅 픽션』 『끌리는 이야기는 어떻게 쓰는가』 등을 번역했다. 대학에서 글쓰기와 소설 창작을 가르친다.

  • ebook
    작가란 무엇인가 1 <파리 리뷰>,<움베르토 에코>,<오르한 파묵>,<무라카미 하루키>,<폴 오스터>,<이언 매큐언>,<필립 로스>,<밀란 쿤데라>,<레이먼

    15,400원(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ebook
    갈대 속의 영원 <이레네 바예호> 저/<이경민> 역

    18,200원(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ebook
    완벽한 캘리포니아의 하루 <리처드 브라우티건> 저

    8,19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조예은 작가의 서늘한 호러 소설

외증조모의 죽음과 유언으로 90년이 넘은 적산가옥에 살게 된 주인공. 일제 강점기 시대와 2020년대 현재를 넘나들며, 적산가옥이 숨기고 있었던 괴기한 비밀이 조금씩 흘러나오게 된다. 이번 소설로 작가는 귀신 보다 더 무서운 인간의 탐욕을 호러라는 장르를 통해 집중 조명한다.

우연과 실패가 만든 문명사

인간이 최상위 포식자가 된 비결은 무엇일까? 이 책은 우연과 실패에 주목한다. 비효율적인 재생산, 감염병에 대한 취약성, DNA 결함 등이 문명사에 어떻게 작용했는지 밝힌다. 인간을 이해하기 위해 단 세 권의 책만 꼽으라면 『총균쇠』 『사피엔스』 그리고 『인간이 되다』이다.

내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여정

글 쓰는 사람 김민철의 신작 산문집. 20년간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파리에 머물며 자신에게 필요했던 ‘무정형의 시간’ 속에 담아낸 이야기를 전한다.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해 온 도시, 파리에서 좋아하는 것들을 되찾고, 내가 원하는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작가의 낭만적인 모험을 따라가 보자.

틀린 문제는 있어도, 틀린 인생은 없는 거야!

100만 독자의 '생각 멘토' 김종원 작가의 청소년을 위한 인생 철학 에세이. 인생의 첫 터널을 지나는 10대들을 단단하게 지켜줄 빛나는 문장들을 담았다. 마음을 담은 5분이면 충분하다. 따라 쓴 문장들이 어느새 여러분을 다정하게 안아줄테니까.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