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자가 꿈이지만 돈 공부는 처음입니다] 돈의 시그널

『부자가 꿈이지만 돈 공부는 처음입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모두가 알고 있을 것 같지만 대부분이 모르는 투자의 근본 (2022.10.25)


투자 열기가 예전 같지 않다. 실제로 많은 사람이 예·적금으로 돌아섰고, 시장도 부쩍 위축되었다. 하지만 투자 열풍이 몰아쳤던 배경, 즉 노동 소득보다 자본 이득을 우대하고 임금 상승률보다 물가 상승률이 압도적으로 높은 환경은 예전과 다르지 않다. 게다가 돈의 가치가 하락하는 인플레이션 시기, 자산 가치가 떨어지지 않도록 어떻게 지켜야 할지에 대한 고민도 결국은 투자의 연속선이라 할 법하다. 『부자가 꿈이지만 돈 공부는 처음입니다』는 막연히 부자가 되고 싶다는 꿈만으로는 같은 실패를 반복할 뿐임을 강조하며, 처음 같은 마음으로 준비해야 함을 당부한다. 또한, 나만은 돈을 벌 거라는 착각에서 벗어나 어떻게 투자의 원칙을 세울지, 종잣돈이 왜 중요한지, 어떻게 마련할지, 경제적 자유에 필요한 최소한의 돈은 과연 얼마일지, 현재 자신의 수준에 대한 기초적 점검을 바탕으로 미래를 설계하자는 제안을 담았다.



부자가 꿈이지만 돈 공부는 처음입니다
부자가 꿈이지만 돈 공부는 처음입니다
윤석천 저
갈매나무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부자가 꿈이지만 돈 공부는 처음입니다

<윤석천> 저 14,400원(10% + 5%)

모두가 알고 있을 것 같지만 대부분이 모르는 투자의 근본 “시장이 정체한 지금이 갈림길이다. 난생처음 재테크를 준비하는 청년부터 여러 실패의 쓴맛을 되새기는 중장년까지, 기본으로 돌아가 현재 자신의 수준을 점검해두어야, 다시 올 기회를 놓치지 않을 수 있다.” - 김영익 (서강대학교 경제대학원..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부자가 꿈이지만 돈 공부는 처음입니다

<윤석천> 저 11,200원(0% + 5%)

기회는 반드시 다시 온다무엇을 놓쳤는지 되돌아보고, 무엇이 필요한지를 분석하며이제는 ‘진짜 돈 공부’를 시작해야 할 때투자 열기가 예전 같지 않다. 실제로 많은 사람이 예·적금으로 돌아섰고, 시장도 부쩍 위축되었다. 하지만 투자 열풍이 몰아쳤던 배경, 즉 노동 소득보다 자본 이득을 우대하고 임금 상승률보다 물가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질병의 뿌리를 찾아라

의학의 발전에도 현대인의 만성질환 비율은 증가하고 있다. 저자 제프리 블랜드 박사는 질병의 증상을 넘어, 개개인 건강 문제의 근본 원인을 해결하는 치료법을 제시한다. 질병의 뿌리를 찾아내어 만성병을 극복하는, 건강 관리의 새로운 접근법을 전하는 책.

무작정 사면 망합니다!

주식 전문투자자 김현준 대표가 초보 투자자가 궁금해하는 질문 40가지를 1대 1로 대화하듯 답한 내용을 담았다. 종목 선택 및 매수매도법부터 주식으로 돈 버는 방법까지 투자자라면 꼭 알아야 할 내용을 담았다. 올바른 투자를 위한 초보 투자자의 길잡이가 될 것이다.

자화상을 통해 내 마음을 살펴보다

“상처를 치유하기 위해서는 자신의 깊은 내면과 만나는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미술치료의 최고 권위자 김선현 교수의 신간. 프리다 칼로, 앤디 워홀, 구스타프 클림트 등 57명의 화가가 남긴 자화상에서 화가의 목소리와 그들이 남긴 감정을 읽어내며, 이를 통해 '진정한 나'를 찾는 방법을 소개한다.

푸바오, 널 만난 건 기적이야

대한민국 최초의 자연 번식으로 태어난 판다, 푸바오. 슈푸스타를 사랑으로 돌봐 온 강철원 사육사의 따스한 러브레터. 그간의 포토 에세이에서 다 전하지 못했던 자이언트판다의 첫 만남, 바오 가족의 탄생부터 37년간 동물과 교감해온 베테랑 사육사로서의 특별 칼럼까지 모두 담았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