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좋아하는 것을 발견하는 법』, 『자린고비』 외

9월 3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 (2022.09.21)


매주 수요일, 예스24 뉴미디어팀이 이주의 신간을 추천합니다.
서점 직원들의 선택을 눈여겨 읽어주세요.

 


『좋아하는 것을 발견하는 법』    

이다혜 저 | 창비

좋아하는 마음을 발견하고, 키우고, 아껴주기    

대학을 졸업할 무렵부터 좋아하는 일을 직업으로 삼을 수 있는 사람과 좋아하는 일과 직업은 별개인 사람에 대한 이야기는 늘 주변에 있었다. 재미있는 건, 어지간히 결정을 못하는 사람도 저 화두만큼은 자신의 입장이 분명하다는 것이었다. 좋아하는 일, 직업으로 삼으면 행복할까? 각자의 답이 있겠지만 어쨌든 내가 '좋아하는' 일이 무엇인지부터 알아야 하겠지? 아직 좋아하는 걸 알아가는 단계에 있는 독자들에게 이다혜 기자의 『좋아하는 것을 발견하는 법』을 추천하고 싶다. 생각해보면 '좋아한다'는 감정은 모호해서, 그저 "좋아하는 일을 찾아보라"는 말은 쉽게 공허해진다. 저자는 그 모호한 감정의 단서를 어떻게 찾아서 키워갈 수 있는지, 무엇보다 나의 '좋아하는 마음'을 지키는 일이 왜 중요한지 어린 독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안내한다. 지금껏 적지 않게 '이 책을 그 때 읽었으면...'하는 경험을 했지만, 이십 년 쯤 전 나에게 전해주고 싶은 한 권을 고르라면 이 책을 고를 것 같다. 그럴 일은 없을테니, 주변의 어린 친구들에게 꼭 선물해 줘야지.  (박숙경)


         


『자린고비』    

노인경 저 | 문학동네

고비 씨, 오늘은 뭘 발견했어요?

한 사람의 일상에서 일어나는 작은 기쁨을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까? 그림책 작가 노인경의 신간 『자린고비』를 끝까지 읽은 후 해답을 발견한 기분이었다. 주인공 '고비' 씨는 근검절약이 몸에 밴 사람이다. 하루에 두 끼 김밥을 먹고 최소한의 옷을 입고, 작은 방에 산다. 주변에 신세 지지 않고 몸과 마음에 꼭 맞게 사는 딱 1인분의 삶. 그러나 계절을 지나며 고비 씨의 생활에도 조용히 변화가 찾아온다. 늘 먹던 메뉴를 조금 바꿔봤을 때, 돗자리를 펴고 공원의 달라진 공기를 느꼈을 때. 바깥에서는 보이지 않는, 나만 아는 변화가 번져오는 순간. 노인경의 그림책을 통해서 발견하는 섬세한 감각을 마주하면, 어쩐지 1인분의 삶을 지고 사는 게 두렵지 않게 된다.  (김윤주) 




『니 얼굴 : 은혜씨 그림집』     

정은혜 글·그림 | 보리

감동할 때는 감동해야 한다     

'네 얼굴'이 아니다. '니 얼굴'이다. 화가 정은혜는 「얼굴을 그려요」라는 시에 이렇게 썼다. '얼굴을 그려요. 그냥 보이는 대로 그려요. 얼굴을 그리는 게 좋아요. 사람들은 다 다르니까 다 예쁘고 멋있고 자랑스러워요' 달라서 예쁘고 달라서 멋있고 달라서 자랑스러운 사람들의 얼굴이 담긴 『니 얼굴 : 은혜씨 그림집』에는 정은혜 작가가 2013년부터 최근까지 그린 작품 150여 점이 실렸다. 그림 자체도 탁월하지만 무엇보다 눈길을 끄는 건 은혜씨의 글이다. '저에게 큰 힘으로 칭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나의 자신이 기쁘면 정말 너무 기쁘다', '나는 진짜 칭찬해 주는 게 정말 놀라워' 얼핏 읽으면 어색한 문장이지만 은혜씨라서 쓸 수 있는 글이다. 사랑을 받는 게 너무 좋아서 그림을 그리고 글을 쓴 정은혜 작가의 작품 속에는 서열이 없다. 다만 사랑이 있다. 경이롭게 아름다운 작품. 은혜씨가 오래오래 그림을 그렸으면 좋겠다.  (엄지혜)




『100개의 미생물, 우주와 만나다』    

플로리안 프라이슈테터, 헬무트 융비르트 저 / 유영미 역 / 김성건 감수 | 갈매나무

보이지 않는 존재, 우리 주위 어디에나 있다    

과거엔 질병이나 부패 등을 신의 저주로 생각하며 두려워했다. 그러나 '미생물'이라는 인간의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분명 존재하는 이 존재를 알게 되면서 인간은 질병을 정복하기 시작했고 일상생활에서도 많은 것들이 응용되어 왔다. 우리가 즐겨 마시는 맥주, 와인뿐 아니라 전통 발효 음식에도 이용되어 왔으며 최근 세상을 강타한 팬데믹까지 모든 생명의 시작부터 미생물은 함께 해 왔다. '100개의 별, 우주를 말하다'로 유명한 독일의 천문학자 플로리안 프라이슈테터와 오스트리아의 미생물학자 헬무트 융비르트가 함께 쓴 『100개의 미생물, 우주와 만나다』. 신비로운 미생물의 세계를 만나보자.  (고상우)




『이달의 장르소설 3』    

이신주, 정진영, 박상호, 범유진, 강혜림, 강민지 저 | 고즈넉이엔티

잊고 있던 목소리    

6가지 단편 소설이 모여있는 책인 '이달의 장르소설' 속 박상호 작가님의 '벽 너머의 소리'가 기억에 남는다. 소설 속 주인공은 누군가 위기에 처했을 때 벽 너머의 소리로 구원해 준다. 이렇게 모든 사람들에게 '벽 너머의 소리'가 존재한다면 얼마나 좋을까? 어쩌면 지금 우리에게도 존재할지도 모른다. 그건 누군가의 목소리가 될 수도, 마음의 소리가 될 수도 있다. 모두 잊고 있던 '벽 너머의 소리'에 귀를 기울여보자.  (이혜린)    



좋아하는 것을 발견하는 법
좋아하는 것을 발견하는 법
이다혜 저
창비
자린고비
자린고비
노인경 저
문학동네
니 얼굴 : 은혜씨 그림집
니 얼굴 : 은혜씨 그림집
정은혜 저
보리
100개의 미생물, 우주와 만나다
100개의 미생물, 우주와 만나다
플로리안 프라이슈테터,헬무트 융비르트 저 | 유영미 역 | 김성건 감수
갈매나무
이달의 장르소설 3
이달의 장르소설 3
이신주,정진영,박상호,범유진,강혜림,강민지 저
고즈넉이엔티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ebook
좋아하는 것을 발견하는 법

<이다혜> 저 10,400원(0% + 5%)

자세히 보면 특별한 나를 발견하기 내가 좋아하는 방향으로 ‘내 일’을 만들어 가기 똑같이 떡볶이를 좋아한다고 해도 다양한 가게의 음식을 맛보고 리뷰하는 데 즐거움을 느끼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잘되는 가게의 레시피와 운영 방식에 관심을 갖는 사람이 있다. 똑같은 게임을 하고 있어도, 누군가는 세계관이나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게이고답지만 게이고답지 않은 소설

2001년에 발표된 게 믿기지 않는 게이고의 장편 소설. 어느 날 나타난 친구의 ‘여성이지만 남성의 마음을 가졌다’는 고백. 거기다 살인까지. 충격적인 이야기의 뒤엔 젠더, 사회의 정상성, 결혼 등에 대한 질문이 숨겨졌다. 그답게 세심한 미스터리 흐름을 좇게 만드는 소설.

다정한 사람이 더 많습니다

박지현 저자는 15년간 다큐멘터리 디렉터로 일하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왔다. 유재석과 같은 인기 연예인에서부터 일반인, 시한부 인생, 범죄자까지. 다채로운 삶을 접하며 확인한 것은 세상은 아직 살 만하고 우리사회에는 다정한 사람이 더 많다는 사실이다.

입지 키워드로 보는 부동산 이야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 입지를 중심으로 한반도의 부동산 역사를 담았다. 교육 환경부터 도시계획까지 5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역사 속 사건을 통해 부동산 입지 변천사를 보여주며 현대에는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책이다.

광고인 박웅현이 사랑한 문장들

『책은 도끼다』, 『여덟 단어』의 저자 광고인 박웅현이 아껴 기록한 문장들을 소개한다. 그가 ‘몸으로 읽’어낸 문장들은 살아가는 동안 일상 곳곳에서 생각을 깨우는 질문이 되고, 그 답을 찾는 과정의 든든한 안내자가 된다. 이제 살아있는 독서를 경험할 시간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