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셀스, 목가적 풍경의 들판 위에서 디제잉을 하다

파셀스(Parcels), <Day/Night>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팬데믹 전후의 바뀐 일상을 비추듯 제목 역시 그 대비를 강조하지만 전체적인 진행은 어느 때보다 부드럽다. (2022.04.07)


2017년 다프트 펑크와의 'Overnight' 작업으로 이름을 알린 호주 출신의 5인조 밴드 파셀스. 펑크(Funk), 디스코를 중심으로 복고적이고 따뜻한 음향과 오밀조밀하고 타이트한 연주가 이들을 대표한다. 1970년대 향수를 자아내며 비지스, 마빈 게이를 떠올리게 하는 가성 창법 또한 특징이다. 목가적 풍경의 들판 위에서 디제잉을 하는 다프트 펑크를 보는 것만 같다.

19곡, 2장의 긴 플레이 타임으로 구성된 두 번째 음반 <Day/Night>과 데뷔작 <Parcels>의 가장 큰 차이는 악기의 운용이다. 2집에서는 서정적인 현악기를 배치해 서사성을 높이고, 지루함을 낮췄다. 대표적인 노래로는 전후반을 나누는 'Light', 'Shadow'와 1부 막간의 'Inthecity (Interlude)'가 있다. 전기 기타와 오르간, 신시사이저를 중심으로 곳곳에 전자 음악을 심었던 1집과는 분위기가 다르다.

유기적인 연계를 위해 다양한 스타일을 엮었다. 모타운의 산뜻한 사운드 'Free', 타악기의 장단이 원초적인 'Comingback', 퓨전재즈 연주곡 'Outside', 과거로 회귀하는 디스코 팝 'Famous' 정도가 그 예다. 'Famous'를 빼고는 모두가 낮(day)을 대변하는 전반부에 곡이며 가사는 태양의 밝은 기운을 담아 사랑과 희망을 노래한다. 반면, 후반부의 밤(night)은 대부분 어두운 곡조를 유지하며 죽음, 악마 같은 부정의 감을 드러낸다.

팬데믹 전후의 바뀐 일상을 비추듯 제목 역시 그 대비를 강조하지만 전체적인 진행은 어느 때보다 부드럽다. 낮과 밤의 자연스러운 시간 흐름처럼 위기 속에서도 흐트러지지 않는 이들의 역량이 놀랍다. 결성 전부터 메탈, 포크 등 다양한 장르를 경험하며 넓은 세계를 다져온 파셀스이기에 가능한, 그 음악적 깊이가 예사롭지 않다.



Parcels - Day/Night (2CD Box Set)
Parcels - Day/Night (2CD Box Set)
Parcels
Because Music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오늘의 책

투표로는 바뀌지 않는 세상

지난 대선 결과에 불복하며 트럼프 지지자들이 의회의사당에 난입한다. 미국 민주주의의 현주소를 상징적으로 보여준 사건이다. 뿐만 아니다. 총기 규제 입법, 낙태 합법이 미국인의 의사와 달리 의회에서 좌절된다. 투표로는 바뀌지 않는 세상, 민주주의의 위기다.

초현실주의 선언 100주년 기념 한정판

프랑스 퐁피두센터가 기획하고 전 세계 공동출간된 책. 세계적인 팝업북 아티스트 제라르 로 모나코가 초현실주의 세계로 독자를 초대한다. 살바도르 달리부터 마그리트까지 8점의 걸작들은 입체감과 생동감을 자아내며, 초현실주의에 관한 소개와 해설은 풍요로운 감상을 돕는다.

AI시대 마케팅 전략

비즈니스 구루 필립 코틀러의 새로운 마케팅 통찰을 담아냈다. 경험을 중시하는 세대의 본격 등장과 기술의 발전으로 변화된 마케팅 패러다임을 전한다. 빠르게 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 맞춰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 상호작용하는 메타마케팅 전략을 만나보자.

30만 부모 멘토 이은경쌤의 자녀교육 에세이

상위권 성적의 첫째와 지적장애를 가진 느린 학습자 둘째까지! 연년생 두 아들을 키우는 워킹맘 이은경쌤의 육아에 대한 고민과 어려움을 솔직하고 리얼하게 담았다. 엄마와 아이 사이의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엄마와 아이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길을 제시해 주고 있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