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루시’역 해나 시어터플러스 2월호 화보 공개

매니시룩으로 무심한 듯 시크한 색다른 매력 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의 2차 라인업 ‘루시’ 역으로 무대에 오르는 해나가 공연문화매거진 ‘시어터플러스’ 2월호 화보를 통해 걸크러쉬 넘치는 매력을 선보이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2022.01.28)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루시’ 역 해나 시어터플러스 2월호 화보 (제공: 시어터플러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프로듀서 신춘수, 제작 오디컴퍼니㈜)의 2차 라인업 ‘루시’ 역으로 무대에 오르는 해나가 공연문화매거진 ‘시어터플러스’ 2월호 화보를 통해 걸크러쉬 넘치는 매력을 선보이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에서는 여성스러우면서도 매니시한 룩의 스타일링으로 무심한 듯 시크한 매력과 동시에 절제된 눈빛과 표정으로 카리스마까지 느껴지는 걸크러쉬 매력을 한껏 발산하며 자신만의 무드를 완성시켰다.

함께 공개된 인터뷰를 통해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작품 속 ‘A New Life’를 부를 때가 ‘루시’ 인생의 터닝 포인트라고 생각하는데, 이 작품은 해나 인생에서도 터닝 포인트가 된 작품이다.”고 말하며 배우가 되어 가장 좋았던 순간도 역시 “뮤지컬 배우가 된 순간과 <지킬앤하이드> 오디션에 붙은 순간”이라고 밝히며 작품을 향한 남다른 애정과 진심 어린 마음을 전했다.

또한 ‘루시’에 대해서는 “힘든 일이 생겼다가도 한 줄기 빛이 보이면 바로 따라가려 하는 긍정적인 마음이 저와 비슷한 지점이 있는 것 같다.”라고 말하며 자신의 ‘루시’는 “'빛을 따라가는 아이' 정도로만 생각해 주시고, 관객분들이 해석하고 판단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하며 무대 위의 모습을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로버트 루이스 스티븐슨의 소설 『지킬 박사와 하이드 씨』를 원작으로 ‘선과 악’으로 분리되는 두 가지 인격인 ‘지킬/하이드’를 통해 ‘인간의 이중성’에 대해 돌아보게 하는 작품으로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의 매력적인 선율의 음악과 두 가지 인격을 오가는 눈을 뗄 수 없는 압도적인 퍼포먼스로 2004년 초연 이후 18년째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대표적인 스테디셀러 뮤지컬이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공연개요

공연명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Jekyll&Hyde)

공연장

샤롯데씨어터

공연기간

2021.10.19(화)~2022.02.20(일) / 2022.02.25(금)~2022.05.08(일)

공연시간

주말/

공휴일

 

14:30

 

 

14:00

19:30

19:30

19:30

19:30

19:00

 *월 공연 없음.

관람연령

 

14세 이상 관람가 (2022년 기준 2009년 포함 이전 출생자 관람 가능)

* 내·외국 학교 재학 및 지난 시즌 관람 여부와 관계없이

2022년 기준 2010년 포함 이후 출생자 관람 불가 

(미취학 아동, 초등학생 관람 불가)

프로듀서

신춘수

작곡

프랭크 와일드혼(Frank Wildhorn)

작사/극본

레슬리 브리커스 (Leslie Bricusse)

연출/안무

데이빗 스완(David Swan)

음악감독

원미솔

출연진

 

(1차 라인업)

류정한, 홍광호, 신성록, 윤공주, 아이비, 

선민, 조정은, 최수진, 민경아, 김봉환, 윤영석 외

(2차 라인업)

박은태, 카이, 전동석, 선민, 정유지, 해나, 

조정은, 최수진, 이지혜, 김봉환, 윤영석 외

주최

SBS

제작

오디컴퍼니㈜, ㈜롯데엔터테인먼트, 티비씨, TJB

투자

라이언자산운용

제공

한국투자파트너스㈜

홍보/

마케팅

오픈리뷰㈜

예매

예스24, 인터파크티켓, 티몬, 샤롯데씨어터

문의

오픈리뷰㈜ 1588-5212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지킬 박사와 하이드 씨

<로버트 루이스 스티븐슨> 저/<한에스더> 역7,920원(10% + 5%)

“지금껏 느끼지 못했던 타락한 영혼의 자유가 느껴졌지” 인간의 이중성에 대한 예리한 통찰과 폭로로 숱한 사회적 파장을 불러일으킨 걸작 혼란스럽고 관능적인 장면이 물레방아를 타고 쏟아지는 물처럼 쏟아져 내렸네. 법의 구속을 받을 필요도 없었고, 지금껏 느끼지 못했던 타락한 영혼의 자유가 느껴졌지.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이토록 찬란한 청춘의 순간들

김화진 소설가의 첫 장편. 사람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이번 소설엔 아름, 민아, 해든 세 명의 친구가 등장한다. 삼각형의 꼭짓점에 놓인 것처럼 다르지만, 서로에게 끌리는 감정과 질투 등을 눈부신 계절의 변화와 함께 그려냈다. 숨겨놓았던 감정을 털어놓게 만들 문장들이 가득한 작품.

우리 가족 마음 보살피기

사랑하는 두 사람이 만나 가정을 이루고 아이를 낳는다. 아이는 사랑스럽다. 그런데도 시간이 지나면 왜 다투고 미워하고 극단적으로는 가족의 연을 끊을까? 가족 심리 전문가 최광현 교수가 갈등의 유형, 해결책을 제시한다. 우리 가족을, 나를 지키는 심리 처방을 전달한다.

이해인 수녀가 간직해 온 이야기

수녀원 입회 60주년 기념 이해인 수녀의 단상집. 반짝이는 일상의 사진과 함께, 인생의 여정에서 품어온 단문, 칼럼, 신작 시 10편을 책에 담았다. 편지와 사물, 사람과 식물, 시와 일기. 우리가 잊고 살아온 소중한 것들을 말하는 수녀님의 이야기는 삶에 희망을 따스하게 비추어 준다.

2023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과거는 곧 미래다 정말 그럴까? 벗어나고 싶은 과거와 이어진 고리를 끊고 새로운 미래를 찾아 바다로 나선 열두 살 소녀의 놀라운 모험 이야기. 신비로운 여정과 진정한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어둠을 걷는 아이들』에 이은 크리스티나 순톤밧의 세 번째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